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7-03-20 15:12
사드-환율문제 입도 벙긋 못해…한국, G20 빈손.
 글쓴이 : 스쿨즈건0
조회 : 1,403  

사드-환율문제 입도 벙긋 못해…한국, G20 빈손

美와 면담도 별다른 성과없이 끝나
美 반발로 ‘보호무역 배격’ 문구도… 3년만에 공동선언문에서 빠져.
 
박근혜 전 대통령 파면 이후 처음으로 세계 경제 외교 무대에 선 정부 경제팀이 사실상 ‘빈손’으로 돌아왔다. 18일(현지 시간) 막을 내린 ‘주요 20개국(G20) 재무장관·중앙은행총재 회의’에서 기대를 모았던 한중 양자회담은 무산됐고, 스티븐 므누신 미국 재무장관과의 면담은 10분여 만에 끝났다.

여기에다 G20 재무장관 회의 공동선언문에 3년 동안 포함됐던 ‘보호무역주의를 배격한다’는 문구가 빠지면서 국제 공조에도 빨간불이 켜졌다. 그나마 회복 조짐을 보이던 한국 수출의 앞날에도 먹구름이 드리워질 것이라는 우려가 나온다.

○ 언급조차 안 된 한미 양자회담

19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유일호 경제부총리 겸 기재부 장관과 샤오제(肖捷) 중국 재정부장(재무장관)의 양자회담은 중국 측의 거절로 끝내 불발됐다. 기재부는 “서로 일정이 맞지 않아 중국 쪽에서 만날 수 없다는 말을 해왔다” 계속되는 중국의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경제 보복에 대해선 말조차 꺼내보지 못한 것이다. 중국은 한국 정부의 거듭된 면담 요청을 거부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사드 경제 보복 등 대중 무역은 당분간 돌파구를 찾기 어렵게 됐다. 정부는 다음 달 미국에서 열리는 국제통화기금(IMF) 연차총회에서 다시 한 번 중국과의 회담을 추진할 계획. 4월 미국의 환율조작국 지정을 앞두고 이뤄진 므누신 미 재무장관과의 면담도 별다른 성과 없이 끝났다. 유 부총리는 “시간이 별로 없었다.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재협상 이야기는 없었다”고 말했다. 통상 양자회담은 30분 정도 이뤄지는데 이번 회담은 10분여 만에 끝났다.

미 재무부는 므누신 장관과 유 부총리의 짧은 만남에 대한 보도자료조차 내지 않았다. 반면 아소 다로(麻生太郞) 일본 부총리 겸 재무상, 무함마드 알자단 사우디아라비아 재무장관, 미셸 사팽 프랑스 재무장관과 므누신 장관의 회담에 대해선 17일 홈페이지에 공식 보도자료를 올려 성과를 알렸다.

○ “트럼프 보호무역주의의 승리”

더 큰 문제는 도널드 트럼프 미 행정부가 내건 보호무역주의에 제동을 걸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던 국제 공조가 불투명해졌다는 점이다. ‘보호무역주의 배격’ 문구가 공동선언문에서 빠졌기 때문이다. G20은 보호무역이 기승을 부린 최근 2년간 열린 이 회의에서 ‘모든 형태의 보호무역주의를 배격한다’는 내용을 매번 공동선언문에 담았다. 미국이 주도하는 보호무역주의가 세계 무역 질서의 재편에 상당한 영향을 미칠 것이라는 점을 시사하는 대목. 파이낸셜타임스(FT)에 따르면 이번 G20 공동선언문에는 세계 무역과 관련해 “경제성장에 무역이 많은 공헌을 하도록 힘쓸 것이다. 과도한 세계 불균형을 줄이기 위해 분투하겠으며 이로써 경제성장을 위해 포괄성과 공정성을 증진하고 불평등은 줄일 것”이라는 언급만 있었다.

공동선언문의 기조가 갑자기 바뀐 것은 자국 우선주의를 내세우는 도널드 트럼프 미 행정부가 보호무역 배격 문구에 반발했기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런 미국의 태도를 일본 측도 지지하는 듯한 어조로 말했다고 FT는 전했다. 성태윤 연세대 경제학부 교수는 “미국이 ‘공정한 무역’이라는 틀 아래서 자동차 전자 화학 등 특정 산업에 대한 보호무역조치를 취할 가능성이 높고 한국도 결국 이런 부분에 대해선 어느 정도 받아들여야 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kira2881 17-03-20 15:13
 
진짜 지금 정부는 세금이 아까움.
     
스테판커리 17-03-20 18:57
 
유일호는 진짜 너무 무능합니다.
 
 
Total 1,66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6665
1669 '삼성 낙수효과' 韓반도체 장비 올해 첫 세계 1위 … (19) 스크레치 07-24 3033
1668 현대·기아차, 멕시코서 질주… 도요타·포드 추월 (1) 스크레치 07-24 1342
1667 삼성디스플레이 'OLED' 초격차 (3) 스크레치 07-24 1784
1666 日, 도쿄 올림픽까지 100조원 이상 투자. (10) 스쿨즈건0 07-24 1785
1665 "태국 등 동남아 4개국 중산층 늘어 내수시장 확대" (1) 스쿨즈건0 07-24 1306
1664 오뚜기 중견기업 유일,靑-경제인대화'에 포함된 이유… (1) 스쿨즈건0 07-24 618
1663 주요 개발도상국 [1인당 국민소득] (2022년) (3) 스크레치 07-22 2387
1662 日10대 "韓화장품에 열광, 혐한 옛말" (5) 스크레치 07-22 3119
1661 "美 금리 오르면…韓 가계부채 부담 줄어든다" (5) 스쿨즈건0 07-22 1188
1660 음료 안에 유리조각…롯데 '비타파워' 회수 조치. (3) 스쿨즈건0 07-22 638
1659 해외여행 불만국가, 중국>일본>필리핀. (3) 스쿨즈건0 07-22 1303
1658 권오현의 승부수…애플에 차세대 모바일AP 공급 (1) 스크레치 07-22 1320
1657 애플 아이폰9 배터리, LG화학이 독점 공급 (4) 스크레치 07-22 1285
1656 미국 스마트폰시장 점유율 순위 (2017년 1분기) (9) 스크레치 07-21 2763
1655 "日정유산업, SK이노베이션을 배워라"…日잡지에 소개 (12) 스크레치 07-21 2573
1654 中, 또 롯데 때리기…롯데마트 점포 전력설비 회수 (6) 스쿨즈건0 07-21 1450
1653 유럽 "한국 배 사라" 한국 중고 선박, 중국보다 두배 비싸… (8) 스쿨즈건0 07-21 3399
1652 “미국산 소고기 수입중단 해야” 정부 “위험도 낮고 … (2) 스쿨즈건0 07-21 905
1651 북한의 최근 GDP를 알아보자. (4) 레스토랑스 07-20 1641
1650 삼성전자, 또 기업 인수…하만 통해 영국 오디오 브랜드 … (3) 스크레치 07-20 3231
1649 애플에 샤오미마저 삼성으로…LGD, OLED 연패 (4) 스크레치 07-20 2659
1648 中서 밀린 전기車 배터리, 유럽서 고속충전 (6) 스크레치 07-20 2098
1647 22개 선진국 [1인당 국민소득 & 명목 GDP] (2022년) (11) 스크레치 07-18 3083
1646 삼성전자, '세계 유일 생산' 8배 빠른 D램 공급 확… (4) 스크레치 07-18 3820
1645 한국, 터키·폴란드와 비슷한 5.8달러 수준…세계는 임금 … (3) 스쿨즈건0 07-18 321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