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7-05-19 07:53
중동에 부는‘특허 코리아’… ‘지식재산 행정 한류’ 물꼬텄다.
 글쓴이 : 스쿨즈건0
조회 : 2,180  

중동에 부는 ‘특허 코리아’… ‘지식재산 행정 한류’ 물꼬 텄다

 
 
 
한국의 특허행정 시스템이 지난해 아랍에미리트(UAE)에 450만 달러(약 51억 원)에 수출됐다. 특허청 직원들이 현지에 파견돼 지난해 2월부터 1년간 시스템 구축을 마치고 시범 운영을 하고 있다. UAE의 특허 관련 민원인들은 복잡하고 전문적인 특허 업무의 대부분이 온라인으로 신속히 처리되는 색다른 체험을 하고 있다. UAE 정부 역시 시스템의 위력을 실감. 과거에는 바로 파악이 어려웠던 기술 분야별 특허출원 현황이나 당일 자국민 특허건수 등을 실시간으로 확인해 정책에 반영할 수 있기 때문이다.

 
 
술탄 알 만수르 UAE 경제부장관은 2월 시범 운영 현장을 방문한 뒤 “아랍권 국가들이 UAE를 통해 특허출원을 할 수 있도록 홍보를 강화하라”고 지시. 두바이 현지에서 시스템을 시범 운영하고 있는 특허청의 김용웅 과장은 기자와의 통화에서 “9월경 본격적으로 시스템을 가동할 수 있을 것으로 본다” “UAE는 한국의 도움을 얻어 2021년까지 중동의 지식재산권 중심지로 부상하겠다는 야심찬 계획을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특허행정 한류는 특허청이 1999년 특허행정 전 과정을 세계 최초로 전산화한 뒤 지속적으로 시스템을 개발하고 운영 노하우를 쌓아온 결과. 특허청은 현재 UAE에서 특허심사도 대행해주고 있다. 2014년 특허심사관 5명이 이 나라에 파견돼 특허심사 업무를 담당해왔다. 3년 계약의 이 업무는 최근 UAE의 요청으로 2020년까지 늘어났다. UAE에서는 연간 1500여 건의 특허가 출원되지만 자체 특허심사 조직이 없어 한국 심사관들이 처리한다. 특허청은 UAE의 특허심사 조직 설립과 관련법 및 제도 개선, 심사인력 양성 등 종합적인 지재권 전략 수립을 위한 종합 컨설팅도 제공할 예정.

이영대 특허청 차장은 “포스트 오일 시대를 대비해 국가혁신을 준비하는 UAE의 전략적 동반자로 일하고 있다” “자원 등 전통 산업에 머물렀던 아랍 국가와의 관계를 지식재산 서비스 분야로까지 확대했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고 강조. 그는 “중동의 핵심 국가인 UAE를 통해 특허 시스템의 경제적 효과를 입증하면 다른 중동 국가들도 우리 시스템에 큰 관심을 가지게 될 것인 만큼 성공 스토리를 만들어 가겠다”고 덧붙였다.

 
 

○ ‘글로벌 경쟁력’ 박사학위 26% 최다

한국은 명실상부한 세계 지식재산 5대 강국이다. 미국과 유럽, 일본 등 세계 강국들과 당당히 어깨를 나란히 하고 있다. 1977년 개청 당시 2만5000여 건에 불과하던 산업재산권 출원 규모는 지난해 말 현재 46만여 건으로 약 18배로 증가. 2015년 기준 특허출원 건수는 중국과 미국, 일본에 이어 4위다. 국제특허출원(PCT) 순위는 5위이며 2015년 기준으로 인구 100만 명당 특허출원 건수는 당당히 세계 1위.

특허심사 처리기간은 세계에서 가장 짧다. 1990년대 39개월이던 특허심사 처리기간을 평균 10개월 수준으로 단축한 결과다. 개청 당시 277명이던 특허청 인력은 현재 1600여 명으로 6배 가까이로 늘어났다. 질적 성장도 거듭했다. 직원의 72%가 5급 이상이며 박사학위 소지자는 전체의 26%(435명)로 중앙행정기관 중 가장 비율이 높다.

○ 특허원 시절, 저작권까지 총괄

국내에서 특허와 관련된 전문 조직이 처음 거론된 것은 1882년 실학자 지석영이 고종에게 올린 상소문에서였다. 그는 상소문에서 “나라가 발전하고 부강하기 위해서는 정부에서 하나의 기구를 설치해 새로운 서적을 구입하고 각국에서 사용하는 새로운 기기를 도입, 설치해야 한다”고 주장. 이 구상은 결국 실현되지 못했지만 지금 봐도 놀랄 만큼 구체적이고 실행방안을 갖추고 있었다. ‘젊은이들을 선발해 과학기술 교육을 받게 하고 새로운 기계를 만들거나 발명한 자에게 전매특허권을 주어야 한다. 서적 저작자에게 출판권을 주어 과학기술을 향상시켜야 한다….’

이후 일본이 1908년 한국특허령 칙령을 공포 시행해 처음으로 특허 관련 조직을 발족했다. 1945년 광복 후 미 군정 시절 특허원이 창설됐고, 1948년 정부조직법이 제정돼 특허행정은 상공부 특허국에서, 저작권 업무는 공보처에서 다뤘다. 1977년 3월 특허국이 특허청으로 확대 승격됐는데, 이는 1970년대 경제발전으로 산업재산권의 중요성이 급격하게 부각됐기 때문. 이어 1979년 세계지식재산기구 설립협약, 1980년 파리협약, 1984년 특허협력조약(PCT), 2003년 상표법 조약, 2003년 마드리드 의정서 등 국제조약에 가입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스쿨즈건0 17-05-19 07:53
 
 
 
Total 2,50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10982
2508 [전기/전자] 삼성전자 '진격의 파운드리', 화성 최첨단 반도체… (1) 스크레치 14:43 1514
2507 [전기/전자] "中업체, 애플에 반도체 공급 논의..입소문 전략에 불과" (7) 스크레치 14:35 1592
2506 [전기/전자] 삼성·LG, 인도서 '가장 신뢰받는 IT 브랜드' 1·2위 (1) 스크레치 14:27 636
2505 [기타경제] 韓, 받을 돈이 줄돈보다 4500억弗 많아…외채건전성 역대 … (2) 귀요미지훈 14:12 1132
2504 [기타경제] 중국 천진시 GDP 통계조작 들통 (5) 귀요미지훈 14:01 807
2503 [전기/전자] [단독] LG도 “마이크로 LED TV 개발” (2) 4457205 12:44 839
2502 [전기/전자] 일본 '일장기연합', 중국 '반도체굴기' 현… (4) 귀요미지훈 12:29 1234
2501 [전기/전자] 中 "삼성 반도체 가격 더 올리지말라" "중국 기업에 반도… (8) 베놈 09:19 1893
2500 [과학/기술] 수중 플라즈마 기술로 유기태양전지 효율 50% 높였다 진구와삼숙 02-22 1204
2499 [전기/전자] 삼성 파운드리, 퀄컴 5G칩 7나노 EUV로 위탁생산 (1) 스크레치 02-22 1808
2498 [자동차] 세계 자동차 빅5 판매량 순위 (2017년) (15) 스크레치 02-21 2857
2497 [전기/전자] 대한민국 스마트폰시장 점유율 순위 (2017년) (2) 스크레치 02-21 2226
2496 [과학/기술] 수십 초 만에 충전 뚝딱..물 기반 저장소자 개발 (5) 진구와삼숙 02-21 1737
2495 [전기/전자] 삼성, 세계 최초 30TB SSD 양산…초고용량 시장 선점 (7) 스크레치 02-21 1451
2494 [자동차] 현대·기아차, 러시아 SUV 시장 1·2위 ‘싹쓸이’ (1) 스크레치 02-21 1142
2493 [자동차] 올해 1월 유럽 승용차 판매 7.1% 증가…현대·기아차 '… (1) 스크레치 02-21 684
2492 [자동차] 브라질 자동차시장 亞 업체들이 '재편' (1) 스크레치 02-21 1131
2491 [전기/전자] 삼성전자, '하늘을 나는 디스플레이 드론' 특허 (5) 진구와삼숙 02-20 3149
2490 [과학/기술] 불 속에서 구부려도 작동하는 리튬전지 (2) 진구와삼숙 02-20 1328
2489 [기타경제] 동남아시아 1인당 GDP 예상 (2023년) (2) 스크레치 02-20 2196
2488 [전기/전자] 삼성전자, 성능·용량 2배 늘린 30.72TB SSD 세계최초 양산 (8) 4457205 02-20 1827
2487 [전기/전자] SK하이닉스 M15공장 공정률 `벌써 60%' (3) 스크레치 02-20 2009
2486 [과학/기술] 국내연구진, 무결점 대면적 그래핀 합성 기술 개발 (3) 진구와삼숙 02-19 1801
2485 [기타경제] 중남미 1인당 GDP 예상 (2023년) (14) 스크레치 02-18 2514
2484 [기타경제] 아프리카 1인당 GDP 예상 (2023년) (1) 스크레치 02-18 172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