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7-07-16 09:34
한국차 미국 수출, FTA 관세철폐 후 오히려 줄었다.
 글쓴이 : 스쿨즈건0
조회 : 739  

한국차 미국 수출, FTA 관세철폐 후 오히려 줄었다

 
 
 
◇ 한국차 대미 수출, 2016년 마침내 관세 철폐되자 10% '뚝'

16일 한국자동차산업협회, 무역협회, 관세청 등에 따르면 한국산 자동차의 미국 수출량은 한미 FTA가 발효된 2012년 69만3천736대에서 2016년 96만4천432대로 64% 늘었다. 하지만 단계적 관세철폐 사실을 고려하면, 한국차가 미국 수출에 FTA 관세 효과를 봤다고 보기 어렵다는 분석이 국내 완성차 업계에서 나오고 있다.

FTA 합의에 따라 한국은 미국 자동차에 대한 수입 관세(발효 전 8%)를 2012년 발효 즉시 절반(4%)으로 낮췄지만, 미국은 한국 자동차 관세(2.5%)를 2015년까지 협정 발효 후 4년간이나 유지. 이후 두 나라는 2016년에야 상대국 자동차에 대한 관세를 완전히 없앴다. 한국차의 대미(對美) 수출량과 수출금액은 발효 후 관세(2.5%) 변화가 없었던 2012년부터 2015년 사이 81.3%, 100.3% 늘어난 반면, 관세가 없어진 2016년에는 오히려 2015년보다 9.5%, 10.5% 감소.

업체별로도 대미 수출 증가 정도에는 큰 차이가 있었다. 2012~2016년 현대차의 대미 수출량 증가율은 20.5%(27만8천→33만5천대)에 그쳤지만, 한국GM의 대미 수출량은 9배로(1만8천→16만2천대) 커졌다. 르노삼성의 경우 2014년 2만6천대였던 미국 수출 규모가 지난해 5배 이상인 13만6천대까지 늘었다. 관세가 완전 철폐된 2016년만 봐도, 현대차는 1년 사이 9% 되레 줄었지만 한국GM과 르노삼성은 각각 14.1%, 15.3% 증가.

◇ 작년 한국 수입차 시장 8% 축소에도 미국차는 20% 성장

반면 미국 차의 한미 FTA '후광 효과'는 뚜렷하다. 협정 발효(2012년) 후 지난해까지 미국산 자동차의 한국 수입량은 2만8천361대에서 4.4배인 6만99대로 급증. 수입금액 역시 7억1천700만 달러에서 4.6배인 17억3천900만 달러로 치솟았다. 이 기간 미국 차 수입 증가율(339.7%)은 전체 수입차 증가율(158.8%)의 두 배에 이를 뿐 아니라, 특히 지난해의 경우 한국 시장에 들어온 수입차가 전년보다 8.3% 줄었음에도 미국 차는 22.4%나 늘어나는 호조를 보였다.
 

자동차 업계 관계자는 "한미 FTA 덕분에 한국차의 미국 수출이 늘었다는 오해는 관세철폐 시점 등을 고려하지 않은 '단순 평균'의 착시 효과"라며 "한국차의 미국 수출 증가 배경은 FTA 때문이 아니라 경쟁력 강화 등 다른 요인으로 설명하는 게 더 합리적"이라고 설명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스쿨즈건0 17-07-16 09:35
 
한국차 미국 수출, FTA 관세철폐 후 오히려 줄었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1&oid=001&aid=0009409806
 
 
Total 1,92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7733
1929 삼성디스플레이 '플렉시블 OLED' 2분기 시장점유율… (1) 스크레치 09-25 670
1928 도시바메모리 매각, 반도체 시장 승자는 삼성? (1) 스크레치 09-25 568
1927 현대차 베르나, 인도서 고속 질주…2020년까지 신차 8종 … (1) 스크레치 09-25 390
1926 '매출 1000억 클럽' 벤처 500개 돌파 (1) 스크레치 09-25 303
1925 [기사] 매각처인 한국 SK에 도시바 간부는 “안심감”을 … (3) 켄차 09-25 965
1924 [기사]도요타 브랜드 7위로 밀려, 한국 삼성에 밀린 2017 … 켄차 09-25 773
1923 [기사]도시바, 반도체 팔아도 지옥 켄차 09-25 831
1922 애플 '아이폰X' 공개 후 시총 50조 증발 (4) samanto.. 09-25 1439
1921 스페인 경제 (1인당 국민소득 및 카탈루냐 독립문제) (10) 스크레치 09-24 2383
1920 미국 비금융사 상각 전 영업이익 대비 순부채비, 리먼 때… 뮤직클럽 09-24 738
1919 턱밑까지 쫓아온 中 조선, 한국 아성 시추선까지 노린다 (5) 스쿨즈건0 09-24 1822
1918 중국산 마늘종 잔류농약 초과검출…회수·폐기. (2) 스쿨즈건0 09-24 488
1917 수출 11개월 연속 증가 (2) 귀요미지훈 09-24 975
1916 韓 조선업, 블루오션 찾았다…中 못 만드는 첨단 선박 독… (11) 스크레치 09-23 3194
1915 판교밸리 매출 77조… 삼성전자·현대車 이어 3위 (3) 스크레치 09-23 1397
1914 “모든 길은 LG로 통한다”…LG화학, 美·英 대중교통 전… (6) 스크레치 09-23 1902
1913 사드 여파에 중국 관광객 61% 급감. (7) 스쿨즈건0 09-23 1187
1912 한국의 국가경쟁력 순위는…내주 경기지표도 줄줄이 발… (1) 스쿨즈건0 09-23 1439
1911 美 국제무역위 "한국산 태양광, 美 산업에 심각한 피해" (1) 스쿨즈건0 09-23 1549
1910 ‘기회의 땅’ 동남아로… 中서 핸들 돌리는 현대차 (3) 스크레치 09-22 1855
1909 현대차, 인도시장에 9천억 투자…전략차종 개발에 집중 (3) 스크레치 09-22 1183
1908 '북한 위험에도 굳건한 반도체'…三電·SK하이닉… (1) 스크레치 09-22 946
1907 D램값 들썩…반도체 4분기도 기대된다 (4) 스크레치 09-22 1029
1906 도시바 매각의 진실 (1) 켄차 09-22 1596
1905 조선사, 수주보다 어려운 '수주 가이드라인' (5) 굿잡스 09-22 144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