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7-07-18 05:38
韓日 대표제품 상대국서 서로 히트 "화장품 vs 애니·맥주"
 글쓴이 : 스쿨즈건0
조회 : 2,190  

"화장품 vs 애니·맥주"…한일 대표제품 상대국서 서로 히트

 
 
작년 한국 화장품 수출증가율 50%…일 10대 48% "한국 패션 참고"
일 맥주·애니메이션 한국서 대인기.
에뛰드 하우스 홈페이지 캡처.

위안부와 소녀상 등 역사에 뿌리를 두고 있는 반일과 혐한 등 한·일 양국관계는 불편한 상태가 계속되지만, 소비제품과 문화 콘텐츠 등은 상대국에서 서로 공전의 인기를 얻는 등 저변이 확대되고 있다고 니혼게이자이(日本經濟)신문이 보도. 보도에 따르면 한국 화장품과 아이돌 그룹이 일본에서 크게 히트하고 있는 반면 일본 맥주와 애니메이션 등은 한국에서 공전의 인기를 얻는 등 제3의 물결이 밀려 오고 있다. 양국 사이에 소비의 "빅뱅"이 일어나고 있다. 일본의 대표적 패션거리인 도쿄(東京) 하라주쿠(原宿) 다케시타(竹下)거리 한 복판에 새로 문을 연 핑크색 가게가 서로 마주 보고 있다. 작년 12월 오픈한 "에뛰드 하우스"와 올해 5월 문을 연 "스타일 난다"로 한국 화장품과 패션 브랜드 가게. 이들 점포가 일본의 패션 성지의 모습을 바꿔 놓고 있다.
 
이 일대는 평일 저녁 무렵이면 학교를 마친 소녀들로 넘쳐난다. 이곳을 찾은 대학생 오자와 마리에(18)는 "한국 화장품은 기분이 좋아진다"면서 "지금까지 없었던 '눈썹문신'같은 장르에 놀랐다" 눈썹 문신은 간단히 바르고 지울 수 있는 젤 타이프의 눈썹 화장품. 우쓰노미야(宇都宮)에서 온 여고생 유카이 린코(17)는 "파스텔컬러인 일본 화장품보다 개성이 확실하게 나타나기 때문에 아주 좋아한다" 외국 화장품이라면 유럽과 미국제품을 당연시하던 일본 화장품 시장에 한류 화장품이 밀려들고 있다. 작년 한국 화장품 수입은 약 146억 엔(약 1천460억 원). 국가별로는 5위였지만 전년 대비 증가율은 약 50%로 주요국 중 두드러지게 높았다.

에뛰드하우스는 반년 새 "시부야(澁谷) 109" 등에 4개 점포를 냈다. 연내에 20개로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운영업체인 아모레퍼시픽의 마쓰이 리나 사업부장은 "화장을 놀이로 즐기는 컨셉이 중고생들에게 먹히고 있다"말했다. 2003년 일본에서 방영된 "겨울연가"를 계기로 일었던 한류 붐은 중장년 여성들이 주역이었다. 요즘 일본 젊은이들은 한국에 대해 당시 이상의 동경을 품고 있다. 플리마켓 앱이 1천700명의 여성을 대상으로 "패션에 참고하는 국가"를 조사한 결과 20대의 26%, 10대는 무려 48%가 "한국"을 꼽았다. 미국, 프랑스를 제치고 단연 수위. 한국에서 일본 제품의 인기도 만만치 않다. 한국에서는 시세이도(資生堂)의 "클레 드 포 보테" 등 고가제품이 부유층에게 인기. 여기에 근년 폴라 오비스 홀딩스의 "쓰리" 등 20대를 겨냥한 중견 브랜드도 한국에 진출. 작년 한국에 대한 일본 화장품 수출액도 전년 대비 20% 이상 증가.

음식료 제품으로는 일본 맥주가 최고 인기상품이다. 관광객이 붐비는 서울 시내 번화가에 아사히맥주가 오픈한 여름에만 운영하는 "슈퍼 드라이"바에는 사람들이 무리 지어 몰려든다. 다른 회사들도 한국 진출에 적극적. 기린맥주는 후쿠오카(福岡) 현에서 생산한 맥주를 해로로 수송하고 있다. 벚꽃과 단풍 패키지로 고급품의 이미지를 연출하고 있다. 삿포로맥주도 이 대열에 합류해 작년 일본맥주의 한국 수출은 53억 엔(약 530억 원)으로 2013년에 비해 거의 배로 늘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스쿨즈건0 17-07-18 05:38
 
"화장품 vs 애니·맥주"…한일 대표제품 상대국서 서로 히트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4&oid=001&aid=0009412342
스크레치 17-07-18 17:36
 
화장품인기가 좋군요 ㅋㅋ
 
 
Total 2,85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12255
2851 [전기/전자] "애플의 'OLED 삼성 의존' 낮추기 전략 차질 불가피 (8) 스크레치 04-22 2072
2850 [자동차] LG, 세계최대 車 조명업체 ZKW 인수...전장사업 승부수 (12) 스크레치 04-22 1670
2849 [기타경제] 규제완화의 GDP 성장정책은 누구를 위한 정책인가? (3) 환타쥬스 04-22 660
2848 [기타경제] [대만의 충격] 1인당 GDP 2만불 근방 국가들 1인당 국민소… (14) 스크레치 04-20 5146
2847 [기타경제] 유로존 주요 선진국 1년사이 1인당 GDP 변화 양상 (1) 스크레치 04-20 1421
2846 [기타경제] 한국 기업규제, 독일 수준으로 완화되면 GDP 1.7% ‘껑충’ (22) rozenia 04-20 2316
2845 [기타경제] 주요 10개 선진국 1인당 GDP(PPP기준) 현황 (IMF 2018년 최신판 (2) 스크레치 04-20 2005
2844 [기타경제] 주요 선진국 수출 순위 (2017년) (WTO) (8) 스크레치 04-20 2140
2843 [전기/전자] 삼성, 올해도 애플에 OLED 패널 독점 공급 (1) 스크레치 04-20 1028
2842 [전기/전자] LGD, 삼성D ‘와이옥타’ 맞서기 위해 신기술 연구개발 (1) 스크레치 04-20 1330
2841 [잡담] 전세계 외환 보유액 순위.jpg (8) 싸커보이 04-19 3199
2840 [전기/전자] 삼성, 1분기 美 스마트폰 1위 탈환…애플 제쳐 (7) 스크레치 04-19 1700
2839 [기타경제] GDP는 과연 누구를 위한 통계인가? (4) 환타쥬스 04-19 1137
2838 [기타경제] 주요 개발도상국 1인당 GDP 현황 (IMF 2018.4월 최신판) (14) 스크레치 04-18 2267
2837 [전기/전자] SK하이닉스 3D낸드 전용 청주 M15공장… 15兆 투자 '메… (6) 스크레치 04-18 1906
2836 [전기/전자] 현재 전자 하이디스의 BOE 매각으로 기술 유출되고 시장… (14) 국산아몬드 04-18 1812
2835 [기타경제] 주요 10개 선진국 1인당 GDP 현황 (IMF 2018년 최신판) (25) 스크레치 04-18 2752
2834 [기타경제] IMF 최신자료 갱신된것 같습니다. (6) 자그네브 04-18 1682
2833 [기타경제] 구소련 지역 GDP 현황 (2018년) (1) 스크레치 04-17 1542
2832 [전기/전자] 중국 법원의 '삼성폰 판매금지 조치'에 미국 법원… (9) 스크레치 04-17 3016
2831 [전기/전자] 中 ZTE 7년간 퀄컴 스마트폰 칩 못산다 (6) 스크레치 04-17 2346
2830 [기타경제] 세계 TOP10 방산업체 순위 (2016년) (5) 스크레치 04-17 1724
2829 [기타경제] 중국, 반도체 기술 빼가려 사모펀드까지 동원…한국 정… (21) 굿잡스 04-16 3078
2828 [전기/전자] 중동 부호·스타 3~4대씩 선주문… 삼성 '3억짜리 TV… (6) 스크레치 04-16 2301
2827 [전기/전자] 삼성전자, '시네마 LED' 말레이시아에 공급...B2B 사… (4) 스크레치 04-16 147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