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7-08-11 10:16
日로 향하는 국내 고급 인력들.
 글쓴이 : 스쿨즈건0
조회 : 2,958  

일본으로 향하는 국내 고급 인력들

 
 
 
 
일본으로 떠나는 한국인 근로자 수가 8년 새 2배 이상 늘어났다. 특히 기술이나 인문지식 등에 종사하는 고급 인재 유출이 심각해 정부 차원의 대책이 필요하다.

10일 현대경제연구원의 ‘일본의 외국인 노동자 유입 현황과 시사점’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일본 내 한국인 노동자 수는 4만8,121명으로, 2008년(2만661명)의 2.3배로 늘었다. 연간 증가율도 2012년 3.8%에서 지난해에는 16.1%로 급증. 특히 고급 인재들의 일본행이 늘었다. 기술ㆍ인문지식ㆍ국제업무 분야의 한국인 노동자 수는 지난해 1만7,862명으로 2008년(6,451명)보다 2.8배 증가.
 
지난해 기준 일본에서 활동하는 한국인 노동자 가운데 이들 분야가 차지하는 비중은 37.1%에 달했다. 업종별로는 정보기술(IT)업 한국인 노동자가 2009년 3,952명에서 지난해 6,555명으로 증가했다. 일본으로 가는 인재가 늘어난 것은 최근 일본이 우수한 해외 인재를 유입하기 위해 양 팔을 걷어붙이고 있기 때문. 일본 고용시장은 경기 회복과 기업들의 신산업 투자로 활기를 띠고 있지만, 장기화한 저출산ㆍ고령화로 구직자 수가 줄면서 심각한 구인난을 겪고 있다. 또 4차 산업혁명으로 IT를 포함한 각 분야 인재 수급 불균형 문제도 나타나고 있어 일본은 해외 우수 인재를 끌어들이는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부형 현대경제연구원 이사는 “국내 인재의 해외 유출을 최소화하기 위해선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위한 정책 지원을 강화해야 한다” “특히 IT 분야 등 인재를 집중 육성해 세계적인 고급인재 확보 경쟁에서 우위에 설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스쿨즈건0 17-08-11 10:17
 
호갱 17-08-11 10:33
 
대기업이 수용할수있는 인력의 한계가 있다면서 대기업 몰빵책이 국가방향이라고 하며 양질의 일자리를 더
 많이 만들어야된다라 ㅋㅋ
담양죽돌이 17-08-11 11:07
 
국내 고급인력x , 대기업,중견기업에 입사실패한 인력(중상~중) 인듯.
-> 국내 중소기업 들어갈 바에야 일본가자...
자동답변 17-08-11 12:14
 
대책 안세워도 회사에서 지킬것만 지켜주면 나가는 사람 줄어들겁니다.
드래곤쥐 17-08-11 12:33
 
기술 많이 배워와라 .
kimchim 17-08-11 13:51
 
근데 그걸 알아야합니다.
우리나라에 고급인력이 널리고 널려있어서 전세계로 더더욱 퍼져야 한다는 것을.

1등만을 위한 사회라서
실력적으로 근소한 차이로 1등 못한 2등, 3등 4등 인재들이 기회를 잡기 힘들기 때문에,
4등했다고 전문직종에 종사하지 못하고 다른 일을 하는 인력낭비가 만연함.

1등부터 5등까진 비슷비슷한 실력임.

차라리 이런식으로 전세계 전문직 찾아가는 게 좋은 거라 보임.

뛰어난 인재들이 일본 많이가서 식민지 시켜놓으면 좋은 거라봅니다.
동남아 화교처럼 일본의 한 전문분야를 장악해버리면 되겠죠
     
호태천황 17-08-11 15:26
 
그건 꿈같은 이야기죠.
나가면 삶의 터전이 그곳이 되는데.
인력 유출은 심각한 상황으로 봐야 맞음.
zone 17-08-11 21:33
 
방사능은 어찌 할 꼬.....
 
 
Total 2,22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9471
2228 신용대출 200조 시대...대출 시장 양극화 심화 ~ (2) 블루하와이 08:14 226
2227 주요 개발도상국 1인당 GDP 예상치 (10) 스크레치 12-15 2914
2226 마이크로 LED 양산, 한국이 첫 테이프 (1) 스크레치 12-14 3080
2225 韓 연간 무역액 3년만에 1조 달러 재진입 성공... 전세계 … (12) 스크레치 12-14 3333
2224 세계 1위 오디오 명가도 `러브콜`..LG, OLED 판 키운다 (4) 스크레치 12-14 2892
2223 글로벌 증시의 고점을 알려주는 지표 (1) 옐로우황 12-14 1047
2222 동남아 각국 경제성장율 (5) 귀요미지훈 12-14 2309
2221 (질문)한은 기준금리 인상 (4) 라거 12-14 690
2220 "中 불공정무역 더는 못참아".. 美·日·EU, '레드카드&#… (9) 굿잡스 12-13 2974
2219 독일 스마트폰시장 점유율 순위 (2017년 3분기) (3) 스크레치 12-13 2941
2218 영국 스마트폰시장 점유율 순위 (2017년 3분기) (1) 스크레치 12-13 2505
2217 캐나다 스마트폰시장 점유율 순위 (2017년 3분기) (1) 스크레치 12-13 2361
2216 일본 스마트폰시장 점유율 순위 (2017년 3분기) (8) 스크레치 12-12 3909
2215 중국의 시험대 (16) 밥무그라 12-11 4083
2214 일본의 스텔스 테이퍼링 (12) 밥무그라 12-11 2841
2213 대한민국과 이베리아 반도 경제규모 비교 (7) 스크레치 12-10 4722
2212 역대급 512GB 장착한 갤럭시S9 나온다 (5) 스크레치 12-10 3001
2211 LG전자, 국내 최초 'LTE 자율주행 안전기술' 개발 … (2) 스크레치 12-10 1270
2210 <비보> 日 3Q GDP 성장률 2.5%(연율) 상향조정 (18) Solitarie 12-10 3179
2209 SK하이닉스, 세계 최고 '96단' 낸드플래시 개발 본… (6) 스크레치 12-09 3342
2208 삼성 4분기 영업익 16조대… 사상최대 전망 (1) 스크레치 12-09 1667
2207 삼성전자 화성 7나노 반도체 신공장 진통끝 건설 승인 (4) 스크레치 12-09 1831
2206 해외로 뻗는 'K뷰티'…올해 무역흑자 3조 돌파할 … (7) 스크레치 12-09 1424
2205 한국증권거래소의 "LG디스플레이 애플 OLED 공급내용"조회… (3) 하나둘넷 12-06 4357
2204 한전, 中 꺾고 英 무어사이드 원전 우선협상 대상자 선정 (14) 스크레치 12-06 412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