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7-09-07 09:40
삼성·LG, 미국 세탁기 세이프가드 공동 대응.
 글쓴이 : 스쿨즈건0
조회 : 1,748  

'가전 라이벌' 삼성·LG, 미국 세탁기 세이프가드 공동대응

 
 
7일 ITC 공청회서 월풀 주장 반박…정부도 지원사격.
 
가전업계 라이벌인 삼성전자와 LG전자가 미국 국제무역위원회(ITC)에서 월풀(Whirlpool)이 청원한 가정용 세탁기 세이프가드의 부당함을 함께 주장한다. 한국 정부도 공청회에 참석해 월풀 주장을 반박하며 삼성과 LG에 힘을 실어주기로 했다. 미국 국제무역위원회(USITC)와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미국의 수입산 세탁기 세이프가드 조사에 대한 공청회가 7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 D.C. ITC 사무소에서 열린다.

세이프가드는 특정 품목의 수입이 갑작스럽게 크게 늘어 국내 제조업체가 피해를 받았을 때 도움을 제공하기 위한 것. 반덤핑 조사와 달리, 외국 업체가 덤핑 등 불법 행위를 하지 않아도 국내 업체가 심각한 피해를 본 것으로 판정되면 수입을 제한할 수 있다. 삼성과 LG는 월풀의 주장과 달리 미국의 세탁기 수입이 예상치 못하게 급증하지 않았고 이로 인해 미국 세탁기 산업이 심각한 피해를 본 것도 없다고 주장할 방침.

한국 정부도 산업부와 외교부 등 관계 부처가 공청회에서 월풀의 청원이 세이프가드 발동 요건에 해당하지 않는다는 입장을 밝힐 계획. 삼성과 LG, 정부는 공청회에 앞서 ITC에 제출한 의견서에서 조사 대상 기간인 2012~2016년 미국 내 세탁기 출고가 30% 이상 증가하는 등 미국 세탁기 수요가 증가했고 이에 따라 수입도 자연스럽게 늘었다고 지적. 월풀의 영업이익률이 2012년 4.8%에서 2016년 6.5%로 증가하는 등 미국의 세탁기 산업이 세탁기 수입으로 심각한 피해(serious injury)를 보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미국 업체 중 생산시설을 가동 중단하거나 직원들을 구조조정한 사례도 없다고 강조했다. 삼성과 LG는 만약 월풀의 세탁기 사업이 어려움에 부닥쳤다면 그 원인은 수입이 아니라 월풀의 잘못된 경영 판단이라고 지적. 월풀이 소비자 선호가 뚜껑이 위에 있는 탑 로드(top-load) 세탁기에서 세탁물을 앞으로 넣는 프론트 로드(front-load)로 옮겨가는 추세를 감지하지 못하고 제품 혁신 등에 실패했다는 것. 정부는 삼성과 LG가 미국 내에 가전 공장을 건설하는 점을 언급하고서 월풀 청원대로 세탁기 부품까지 세이프가드 대상에 포함할 경우 이들 공장 가동이 어려워질 수 있다는 점도 지적.

앞서 월풀은 삼성과 LG가 멕시코와 중국에서 세탁기를 생산·수출하다 미국이 이들 국가에 반덤핑 관세를 부과하자 베트남과 태국으로 생산지를 옮겨 우회 덤핑했다고 주장. 월풀은 특정 수량 이상으로 수입되는 세탁기에 반덤핑 관세를 부과해달라고 ITC에 요청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스쿨즈건0 17-09-07 09:41
 
최종병기 17-09-07 22:33
 
그냥 삼성,엘지 제품을 못따라갑니다. 살려주세요 빌어라... 치졸하네.
원츄 17-09-11 18:41
 
다른 얘기지만 런던 화재의 시작이 월풀 냉장고였죠
 
 
Total 1,90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7668
1906 도시바 매각의 진실 (1) 켄차 20:18 69
1905 조선사, 수주보다 어려운 '수주 가이드라인' (5) 굿잡스 13:37 825
1904 세계 유일 조선기술 빼가도 징역 4년 산업스파이 처벌 �… (5) 굿잡스 13:20 888
1903 이번에 정부가 삼성 sk 엘지 중국에 공장 증설투자 재고… 홍차도령 11:10 1013
1902 국내 3사 전기차 배터리, 중국과 기술격차 더 벌린다 (6) 스크레치 09-21 2492
1901 철보다 100배 강한 `꿈의 신소재` 첫 양산 (10) 스크레치 09-21 2460
1900 SK하이닉스, D램·낸드플래시 석권 후 HBM2 노린다 (4) 스크레치 09-21 1551
1899 다급해진日…도시바,"한미일 연합과 빠른 시일내 본계약 (4) 스쿨즈건0 09-21 2135
1898 韓 횡성한우 홍콩에 이어 캄보디아 입맛 사로잡다. (3) 스쿨즈건0 09-21 1264
1897 사드보복 보다 무서운 中환경규제...현대차 1차 협력사 … (4) 스쿨즈건0 09-21 1163
1896 “젊은 인도, 中 대체 경제초강대국 부상” (9) 스크레치 09-20 1935
1895 "예측 못할 중국" 기업투자 14년전 수준으로 (3) 스크레치 09-20 1914
1894 LG-삼성, 獨 OLED 재료기업 사이노라에 2,500만 유로 투자 (2) 스크레치 09-20 1444
1893 “中성장률 2년 뒤엔 ‘6%대’ 위협받을 것” (6) 스크레치 09-20 1136
1892 '반도체 코리아' 영향력 확대될 듯..중국 '반… (1) 알로하1 09-20 2234
1891 삼성전자·LGD·SK하이닉스 "對中투자 변경없다..계획대로 … (6) 모오도기 09-20 2056
1890 中 OLED 맹추격…한국은 LG 공장 진출 제동. (9) 스쿨즈건0 09-20 2431
1889 석유화학업계, 대산 석유화학단지에 10조 투자 (1) 굿잡스 09-19 1372
1888 중국이 '모셔가는' 한국 반도체… 기술 격차 계속… (8) 스크레치 09-19 2710
1887 반도체만 잘나간다고?… 석유화학도 ‘슈퍼 호황’ 굿잡스 09-19 1138
1886 올해 韓 수출증가율, 세계 10대 수출국 중 1위 (3) 스크레치 09-19 1187
1885 정부, 반도체·디스플레이 중국공장 증설 급제동 (3) 스크레치 09-19 976
1884 안 가고 안 오는 中 항공 노선 폐지. (5) 스쿨즈건0 09-19 972
1883 한국상품 中서 죽 쑤는데…칭다오맥주 국내서 "씽씽" (8) 스쿨즈건0 09-19 814
1882 중국의 4찬 산업 혁명에 대해서 질문이 있네요 (3) 전쟁망치 09-19 40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