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7-11-14 18:26
한미·한중 밀착 신경 쓰였나...文대통령에 러브콜 던진 메드베데프
 글쓴이 : 넷우익증오
조회 : 2,955  

순방일정에 없던 한러회담 제안
회담장밖서 기다리며 성의 표시
"한국기업 TSR 이용할 수 있게
통관 간소화·열차 확보 협조를"
文 대통령, 메드베데프에 요청

원본보기
[서울경제]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총리와 만나 “현대자동차와 삼성전자 등 많은 한국 기업이 시베리아 횡단열차(TSR)를 이용할 수 있게 통관 절차 간소화 및 열차 확보 등에 협조해달라”고 요청했다. 

동남아시아국가연합(ASEAN·아세안) 관련 정상회의 참석차 필리핀을 방문 중인 문 대통령은 “상트페테르부르크에 있는 현대차의 투자 특혜 계약이 내년에 만료됨에 따라 후속 계약에도 러시아 정부가 관심을 가져달라”며 이같이 말했다. 또 “극동수산물 가공 복합단지 등 수산 분야와 나호트카 비료공장 등 농업 분야 협력에서 실질적이고 의미 있는 진전이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만남은 러시아가 순방 일정 중 우리 측에 적극 요청해 성사된 것으로 알려졌다. 문 대통령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을 잇따라 만나자 러시아가 뒤늦게 ‘러브콜’을 보낸 것으로 풀이된다. 이와 관련, 회담장에 먼저 도착한 문 대통령은 방 안에서 맞이하던 의전 관례를 깨고 문밖에서 기다렸다 같이 입장하는 성의도 보였다. 

회담에서 양측은 한·유라시아 자유무역협정(FTA) 체결을 위한 실무 협의를 빠른 속도로 진행하기로 하는 한편 가스·철도·항만·전력 등 지난 9월 동방경제포럼에서 문 대통령이 제안한 ‘9개의 다리 전략’에 대해서도 양국 정부 간 논의를 더욱 심화하기로 했다. 9개의 다리는 가스·철도·항만·전력·북극항로·조선·일자리·농업·수산 등으로 문 대통령이 9월 러시아에서 열린 동방경제포럼에서 밝힌 극동 공동 개발 중점 분야다. 

메드베데프 총리는 “러시아 정부는 (9개의 다리 등의) 구상을 현실화할 준비가 돼 있고 현재는 실질적인 모멘텀을 시작하는 게 중요하다”며 “(한·러 간) 아주 좋은 우호 관계가 이어지고 있다”고 강조했다. 또 북한 핵·미사일 프로그램을 절대 용납할 수 없다며 러시아는 한반도 인접 국가인 만큼 한반도의 안정은 러시아 안보와 직결돼 한반도 평화·안정을 위한 한국의 입장을 지지하며 이를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한·유라시아 FTA에 대해서는 한국 측과 긴밀히 협의할 의향이 있다”며 사할린 액화천연가스(LNG) 사업, 극동 지역 조선업 현대화사업, 수산물·농산물 분야에서의 양국 간 협력 의지를 밝혔다. 문 대통령은 “한·러 관계를 외교·안보 정책상 최우선순위에 두고 있으며 한·러 간 전략적 협력이 한반도·동북아는 물론 유라시아 대륙의 평화·안정과 번영에 구심점이 되도록 노력해나갈 것”이라고 답했다. 

문 대통령은 “올해 9월까지 양국 교역량이 지난해보다 50% 확대되는 등 많은 성과가 있다”며 “한·러 전략적협력동반자 관계 수립 10주년을 맞는 내년 2월 평창동계올림픽, 6월 러시아월드컵 등을 계기로 양국 국민들이 서로 방문하고 상호 우의를 더욱 돈독하게 하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러시아 갔을때 냉대할땐 언제고 ㅉㅉㅉㅉㅉㅉㅉㅉㅉㅉㅉㅉㅉ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스크레치 17-11-14 18:39
 
경제규모 자체도 대한민국이 더 우위에 있을 정도고

각종 자동차나 반도체 등 세계적 제조업 강국이니

어떻게든 경제 협력을 강하게 원하는 러시아 입장에선 어느정도 이해가 되네요



러시아와 여러가지 협상시엔 이 점을 우리가 잘 활용할 필요가 있습니다.

주변 강대국 중에 유일하게 한국보다 경제규모 자체도 낮은 상황이라 우리가 끌려다닐 필요가 없고

유리하게 상황을 이끌어 나갈 수 있는 국가라는 점
전쟁망치 17-11-14 19:05
 
러시아 입장에서나 한국 입장에서나 GDP 규모를 키우는데
한.러 경제 협력 만큼 좋은 것도 없거든요.
러시아가 확실히 경제 규모를 키울수 있는 지역은 이제 극동 지역인데.
중국이나 일본과의 경제 협력은 완전 오픈 해주지 않고 있죠.
가상 이상적인 건 통일한국 기반에서 러시아와 전면적인 극동 개발이죠.
이것이 제대로 된다면 북한지역 경제 성장과 러시아 한국 둘에게 모두 윈윈이 될수 있는 경제 협력이 될 겁니다
그렇게 되면 우리 나라 국가 총 GDP 규모도 아마 2조 달러는 쉽게 넘어갈 꺼라고 봅니다.
안정권에 접어 들어서 지속 성장을 할 경우 3조 달러도 넘지 않을까요?
     
한대범 17-11-15 13:19
 
에너지,물류 만으로도 2조달러 쉽게 넘길 걸요.
똥개 17-11-14 19:09
 
잘 되었으면 좋겟네요~
마칸더브이 17-11-14 23:42
 
러샤랑 서로 윈윈할 수 있는 분야 찾아서 잘하자
aurore 17-11-15 00:36
 
메드베데프 : 아 이제 한국에서 말 좀 통하는 사람이 당선된거같네
양천마리 17-11-15 10:08
 
푸틴도 친한이라고 보여지더군요.
원전이 17-11-16 17:02
 
북한만 아니면 러시아에서 바로 천연가스 파이프 라인 깔어서 들여오면 싼데.. 물론 시베리아 횡단열차도 직통개통하구요 좋은게 한두가지가 아니죠 유럽까지 기차여행
 
 
Total 4,14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18971
4145 [잡담] 파키스탄,아프가니스탄 중국 일대일로 참여 꿈결 16:23 262
4144 [기타경제] 최악의 한해를 보낸 개발도상국 (16) 스크레치 12-15 3616
4143 [자동차] 베트남서 날개 단 현대차, 올해 판매량 2배 폭증. 박항서 … (9) 스크레치 12-14 2828
4142 [전기/전자] 삼성, 러시아서 8년 연속 '가장 사랑받는 브랜드' … (1) 스크레치 12-14 1884
4141 [전기/전자] 삼성이 11조원 투자를 검토한다는 QD-OLED에 대해 (6) 어라연 12-14 2869
4140 [전기/전자] 삼성디스플레이, 애플에 터치 일체형 OLED 공급 (7) 스크레치 12-14 2740
4139 [잡담] 농협, 내주 화웨이 장비 도입 (6) 꿈결 12-14 1986
4138 [전기/전자] 중화권도 화웨이 금지.. 대만 금지령 강화 (3) 스크레치 12-14 1381
4137 [기타경제] 중국, 미국으로부터 콩 수입 재개 (3) 귀요미지훈 12-14 1310
4136 [기타경제] 화웨이로부터 주문이 끊긴 일본업체들 (3) 귀요미지훈 12-14 3107
4135 [전기/전자] 삼성 반도체, 차세대 기술 PLP 적용 물량 5배 확대 (7) 스크레치 12-13 2601
4134 [과학/기술] 대형 스크린으로 변신한 거울…신개념 기술 등장 (1) 진구와삼숙 12-13 2170
4133 [기타경제] 세계의 5대 철강회사(매출 영업이익 평가) (13) 조지포먼 12-13 3588
4132 [기타경제] 하위권 6개 선진국 1인당 GDP 증가현황 (2018년) (6) 스크레치 12-13 2068
4131 [전기/전자] 일본 통신장비시장 업체별 점유율 순위 (2017년) (1) 스크레치 12-12 2817
4130 [전기/전자] 화웨이,ZTE 에 미국 부품 판매 금지 법안 (12) 꿈결 12-12 3051
4129 [전기/전자] "삼성전자, 올해 말 텐진 휴대폰 공장 가동중단" (6) 범고래 12-12 3319
4128 [기타경제] 중국 제조업 강국으로의 멀어진 꿈 (제조 2025) (13) 스크레치 12-12 4295
4127 [전기/전자] 'TSMC vs 삼성' 차세대 반도체 패키징 대결 (12) 스크레치 12-11 4603
4126 [자동차] 벌써 2만대…팰리세이드, 질주가 시작됐다 (9) 스크레치 12-11 2714
4125 [자동차] 현대차 vs 도요타, 이제는 수소차 양산경쟁 (4) 스크레치 12-11 1725
4124 [잡담] 삼성이 인도 13억 시장 먹으려고 계획중 (1) 강인리 12-11 2880
4123 [잡담] 중국 애플에게 이상 행동 (5) 꿈결 12-11 2992
4122 [전기/전자] 중국 법원, 애플 아이폰 판매및 수입중단 판결 (9) 꿈결 12-11 2713
4121 [기타경제] 주요 개발도상국 1인당 GDP 증가 현황 (2018년) (3) 스크레치 12-11 129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