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기타 스포츠
 
작성일 : 13-07-26 20:43
[빙상] 사람이 아니무니다. 日여싱들은 카피캣이무니다.[자동재생][펌]
 글쓴이 : doysglmetp
조회 : 7,007  

 
 1년 전쯤에 갸루상의 유행어를 패러디해 블로그에 올렸던 글을 약간 수정한 것인데,
1년이 거의 지난 지금도 도둑고양이짓도 아닌 대놓고 베끼기가 의심되는...징글징글하네요.
nomal2님께서 올려주신 움짤들을 추가해 日여싱,
아니 일본산 복사기들의 그칠 줄 모르는 김연아 카피를 코스튬 중심으로...봅니다.
                    
             안도 미키: "내가 일본의 2인자라고? 더 이상 2인자는 싫어!
'김연아 따라하기'는 내가 1인자닷~!"
'김연아 따라하기'는 내가 1인자닷~!"
      
       
사람이 아니무니다, 복사기(copy machine)이무니다.
         
          
copycat 
[명사] (남의 행동·작품을) 모방하는 사람; (맹목적으로 따라하는) 모방자; (아동어) 흉내쟁이
      
예문)
"Will you stop being a copycat, please?" "OK, I will."
「너 내 흉내 좀 그만 낼 수 없니?」「그래, 알았어.」
"I'm sure copycat dresses will soon appear after next season is over."
「다음 시즌이 끝나기 무섭게 유사(카피) 의상이 등장할 것이라고 확신한다.」
                                        
음악은 메탈리카의 "The Unforgiven (용서받지 못한 자)"인데,
원치 않는 분은 미리 정지를 누르고 보세요.
              
 
             
안도 미키: "내가 일본의 2인자라고? 더 이상 2인자는 싫어!
'김연아 따라하기'는 내가 1인자닷~!"
    
 
    
아라카와 시즈카: "김연아 따라하기에 위아래가 따로 있겠니?!"
 
 
무라카미 카나코: "일본 여자 스케이팅의 전통인가요?
언니들, 저도 같이해요. 색상만 살짝 바꿨어요~!"
   
    
스즈키 아키코: "김연아 따라하기에 뒤늦게 합류했지만,
늦게 배운 도둑질에 날새는 줄 모른다고...
임팩트는 제가 제일 컸다고 자부해요~!
정말 어이상실 깜짝 놀랐죠?! 이게 끝이 아니랍니다~!"
  
 
        
  
  
뛰는 카피팻 위에 나는 카피캣
니들이 한 번에 하나씩 베낄 때, 우리는 일타쌍피를 노린다~ 움하하하
       
   
    
혼고 리카 (2012 주니어 그랑프리 1차대회 은메달리스트):
"언니들, 저도 있어요~!"
 
    
아사다 마오: "나의 독보적인 김연아 베끼기 신공에
라이바루들이 너무 많아졌군... 분하무니다."
                
"그래도 <안무 베끼기>에서는 아직은 마오짱이 1인자.
스고이 로리!"
         
 
  
 김연아 베끼기 콘테스트 1등에 뽑힌
日여싱에게 수여되는 상은:
    
  
추가 >>  
        
2010년에 유로 독일 해설자의 이너뷰 기사를 딴지일보를 통해 소개해주셨던 나나님께서 지난 4월에 보내주신 이메일 내용 중의 일부인데요.
피겨 스케이팅에서의 안무 표절에 관해 해외 해설자들이나 전문가들 사이에 문제의식이 전혀 없는 것은 아니나, 피겨 스케이팅이 무용과 같은 예술이 아닌 스포츠로 분류되는 점 때문에 안무에 있어서 어떤 원칙을 강제할 수 없는 현실이라고 씁쓸해하는 것이 해외 전문가들의 일반적인 의견이고, 그래서 특정 안무의 독창성은 평가하고 칭찬하는 경우가 있어도 표절이 의심되는 안무를 공개적으로 거론하는 경우는 없다고 합니다. 일여싱들의 그칠 줄 모르는 김연아 베끼기는 피겨 스케이팅의 이런 속성을 십분 이용해 먹으려는 작태라 할 수 있는데요.
일부만 여기에 다시 소개할게요:
             
지난 자그렙에서의 2013년 유로에서도 그랬고, 김연아 선수가 나오지 않는 컴페티션에서도 우승자(카롤리나 코스트너)의 훌륭한 경기를 보더라도, 나름 선방했지만 '이런 실력으로는 김연아 선수를 이길 수 없다'는 이야기를 담은 이메일을 (지기 하인리히가) 보내옵니다.
             
헨드릭에게, 안무가이자 코치이므로 김연아 선수의 11월드 이전의 몰카 사건에 대해, 피겨에서의 안무는 저작권 보호를 받을 수 있는지를 물어본 적이 있습니다. 작곡에서는 표절이 명백하게 존재하고 그건 심각한 저작권의 침해인데요. 헨드릭은 안타깝게도 피겨가 예술이 아닌 스포츠로 분류되고 있기 때문에 그렇지 못하다는 답을 해주었습니다.
'보통 한 시즌을 쓰고 사라져버리는데 피겨 안무가들이 과연 피나 바우슈나 조지 발란신, 존 노이마이어와 같은 대우를 받을 수 있을까?'라는 씁쓸한 말투로요.
             
이번 코스트너의 볼레로도 사실 모리스 베자르의 원작 안무를 거의 (그대로) 빙판에 가져왔더군요. 아주 영리한 adaptation을 했다고 생각합니다. 볼레로가 유럽인들에게는 정말 많이 어필하는 곡이라서, 음악으로 인한 이득이 적지 않았지..싶어요.
       
             
헨드릭에게, 안무가이자 코치이므로 김연아 선수의 11월드 이전의 몰카 사건에 대해, 피겨에서의 안무는 저작권 보호를 받을 수 있는지를 물어본 적이 있습니다. 작곡에서는 표절이 명백하게 존재하고 그건 심각한 저작권의 침해인데요. 헨드릭은 안타깝게도 피겨가 예술이 아닌 스포츠로 분류되고 있기 때문에 그렇지 못하다는 답을 해주었습니다.
'보통 한 시즌을 쓰고 사라져버리는데 피겨 안무가들이 과연 피나 바우슈나 조지 발란신, 존 노이마이어와 같은 대우를 받을 수 있을까?'라는 씁쓸한 말투로요.
             
이번 코스트너의 볼레로도 사실 모리스 베자르의 원작 안무를 거의 (그대로) 빙판에 가져왔더군요. 아주 영리한 adaptation을 했다고 생각합니다. 볼레로가 유럽인들에게는 정말 많이 어필하는 곡이라서, 음악으로 인한 이득이 적지 않았지..싶어요.
       
 
 
    
                   출처 :스포츠일반 토론방 <a class="txt_sub p11 u" href="http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패널 13-07-26 21:43
   
같은 디자이너 인가요?
Zack 13-07-26 21:45
   
오.. 나나 라는 분이 헨드릭이랑 친한 분? '김연아'의 한국 발음을 헨드릭에게 알려주신 분이 그분인가여?
무황 13-07-26 22:12
   
오서코치 논란이 있을때 연아디자이너도 역시 일본쪽에서 더 높은 금액으로 계약 했다고 들었습니다
커피and티 13-07-27 02:25
   
베끼면 뭐하나요 자체발광 연아양의 아름다움과 우아함엔 발바닥에도 못미치니....
람fka 13-07-27 02:29
   
* 비밀글 입니다.
햇살같은티… 13-07-27 09:27
   
음...유행같은거라서... 원래 유명한 사람이 하면 나머지는 따라가는 경우가 많죠.
예술이야 13-07-27 12:50
   
같은 디자이너라도 스케이터의 의견이나 센스가 반영돼죠 음악의 분위기와 의상이 어우러져야 하니까요
전혀 쌩뚱맞은 음악에 의상만 카피하고 스케이팅한 거 보고 아연실색한 적이 많았죠.. 참...
토끼패는스… 13-07-27 18:50
   
따라해봐야
실력이 개판인데
tkseksmsrjt 13-07-28 02:37
   
마지막 마오는 동작은 따라 해도 뭔가 미즈근하내요
멋지지가 않은 영혼없는 손뻗기
mymiky 13-07-28 12:39
   
꼭 표절했다기 보단, 그 분위기같은걸 코스프레하려고 많이 노력하는듯 보입니다.
기술이 안되니.. 그런거라도 부지런히 따라가야죠.. 뭐..-.- ㅋㅋㅋ
Chaeja 13-07-28 12:58
   
이건 좀 에바 인듯 ;;
옷은 유행을 타는 것인데 이걸 가지고 카피캣이니 뭐니 ㅡ.,ㅡ
     
스토리 13-07-29 17:07
   
너님은.. 이글 안보고 .....댓글담???
안무조차 따라했다는거 안보이시나요?
bonobono 13-07-30 08:30
   
우와 저것들은 자존심도 없나... 그냥 막 따라하네...

저거 말고 따라하는거 또 있어요.

프로그램 시작전 선수 이름 소개할때 빙판위 질주 하면서 인사하는 여성스런 손동작도 따라했어요..
호흡곤란 13-07-31 12:55
   
아 요즘은 bgm이라고 안쓰나 짜증나게 시리 깜짝놀랬네
양갱 13-07-31 15:36
   
의상도 선수의 의견을 반영해서 제작한다고 들었어요. 연아 안목이 좋고 옷빨이 좋으니 의상으로도 주목을 많이 받았고 그게 새로운 유행을 만들었다고 생각합니다. 안도나 아사다 이전의상 보면 눈뜨고 못봐줄정도인게 많아요. 올림픽끝나고 연아 의상디자이너 아사다한테 뺐긴후에도 국내제작 의상 잘 뽑아내는거보면 센스나 신체조건이 좋다고 생각할수밖에...여튼 어느 분야에서건 리더는 벤치마킹 당할 수 밖에 없는거죠. 선구자의 운명으로 받아들여야할듯...
cypher1004 13-08-02 08:04
   
그나저나 제2의 김연아정도는 아니더라도 좀 잘하는애는 언제나 나올려나!!!
윰윰 13-08-05 03:55
   
막짤 보니 와 타이밍 하나 차이에 느낌이 완전 다르네요...예전 세선 연습때도 윌쌤이랑 연아랑 대화 나누는게 더 막짤에 대한거던데...고개 돌리는 타이밍 손 뻗는 타이밍...
저건 아무나 따라 할수 있는 레벨이 아닌것 같음...음악에 녹아들고 느낌을 표현하는 선수의 예술성을 나타내는...같이 뻗는 아사닥은 정말 그냥 고개 돌리는것 같은...
하지만 연아는 살짝 늦게 고개를 돌리는 표정에 뭔가 애절한...느낌이...흠
그저 닥치고 경배ㅠ.ㅠ
 
 
Total 4,96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기타 스포츠 게시판입니다. (11) 가생이 02-24 132979
4858 [빙상] '러시아 대표 제외' 소트니코바, 자국서도 외… (9) IceMan 12-29 7013
4857 [빙상] 사람이 아니무니다. 日여싱들은 카피캣이무니다.[자… (17) doysglmetp 07-26 7008
4856 [빙상] 신기한 3D 짤입니다 (9) 雲雀高飛 04-27 6997
4855 [기타] 전세계 언론이 장악 당했던 순간 (14) 암코양이 03-31 6938
4854 [배구] (11/4 20시30분) 김연경 생중계 좌표 (1) ChocoFactory 10-27 6931
4853 [올림픽] IOC운영사이트 "한국은 산낙지먹는 성형대국" (7) 스쿨즈건0 02-10 6925
4852 [빙상] 빙상연맹, ‘유령 기구’에 예산 펑펑 (6) 이뻐서미안 05-29 6925
4851 [잡담] 홀리홈 떡실신 ko소피매티스동영상보고 의문 (8) 휘파람 11-21 6854
4850 [배구] 소망이룬 루시아 "김연경과 사진찍고 싶었는데.." (1) 스쿨즈건0 10-16 6846
4849 [수영] 수영대표 김혜진, 중국 선수에 보복 폭행 당해 (2) MR100 08-23 6844
4848 [e스포츠] 스포츠 스타들이 가장가까이 하지말아할 두가지 술… (7) 피지컬러링 06-03 6839
4847 [격투기] 송가연 충격발언 (2) 암코양이 02-09 6837
4846 [잡담] 최두호가 정찬성을 넘으려면 (18) 위숭빠르크 12-01 6827
4845 [e스포츠] '기인' 김기인의 연봉 공개됐다...3년 총 45억… (9) MR100 07-05 6794
4844 [배구] 러시앤캐쉬 급부상하나요?ㅎ (8) 똥파리 10-22 6775
4843 [올림픽] 2010년 벤쿠버 올림픽 순위 (1) 펩시코리아 08-08 6728
4842 [격투기] 팩맨 "현실을 초월한 복서" (12) 호야07 07-16 6721
4841 [배구] 고유민선수의 생전영상 (12) 백전백패 08-22 6716
4840 [농구] 韓中 프로농구 패싸움.. 레이업에 주먹질 '막장 … (8) 웃기는축구 09-02 6713
4839 [기타] 바둑 한국어로 x발 욕한 커제와 쿠사리 놓는 정환 (15) 루빈이 03-22 6713
4838 [빙상] 툭타미셰바 생각하니 김연아가 진짜 대단해보이네… (5) 제니큐 03-15 6707
4837 [빙상] 듣보잡대회를 올스타 대회로 만든 김연아의 위엄 (6) 샌디프리즈 08-23 6703
4836 [배구] 6.5억 준다는 데 절반만!…‘통큰 결단’ 김연경, 11년… (22) 루빈이 06-06 6700
4835 [기타] 한국양궁을 따라잡고 싶어서 일본 양궁인들이 한 짓 (21) 감사용 02-25 6676
4834 [빙상] '가슴이 커져서' 위기? 日 피겨 신성 무라카미… (11) IceMan 03-30 6654
4833 [격투기] NBA 현역 최장신 보반 마리야노비치&지구 최강자 미오… (2) 스테판커리 11-21 6625
4832 [올림픽] ''눈물주의'' 김연아 (5) 스쿨즈건0 02-26 657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