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기타 스포츠
 
작성일 : 17-01-04 11:04
[농구] 5년차 라틀리프 "한국 여권 갖고싶다"
 글쓴이 : 나무와바람
조회 : 4,222  

2017010400066_0_99_20170104030824.jpg


KBL(한국농구연맹)이 서울 삼성의 외국인 센터 리카르도 라틀리프(28·199㎝)의 한국 국적 취득을 적극 추진하기로 했다.


라틀리프는 지난 1일 KCC와 벌인 원정 경기 직후 공식 인터뷰에서 "한국 여권(passport)을 갖고 싶다"고 말해 주변을 놀라게 했다. 삼성 구단 측은 "3일 다시 면담한 결과 귀화 의사가 강한 것으로 확인했다"고 말했다. 지금까지 많은 외국인 선수가 KBL리그를 거쳤지만, 아직 귀화한 선수는 없다.


KBL 이성훈 사무총장은 "마침 우수 외국인 선수 귀화를 통한 국제 경쟁력 강화를 논의하고 있었다"며 "실력과 인성이 검증된 라틀리프가 귀화를 원한다면 미룰 이유가 없다"고 밝혔다.


라틀리프는 2012년 미국 미주리 대학 졸업 후 곧바로 KBL에 진출해 올해까지 계속 뛰고 있다. 모비스 소속이던 2014 ~2015시즌엔 외국인 선수상을 받았고, 최근 두 시즌 연속 리바운드왕에 올랐다. 올해는 삼성 소속으로 25경기 평균 22.9점 12.2리바운드로 팀 선두를 이끌고 있다. 그는 올 시즌 KBL이 자체 측정하는 팀 공헌도 부문에서도 1위를 달린다.


한국 농구는 1996년 애틀랜타 올림픽 이후 20년 넘게 올림픽 코트를 밟지 못하고 있다. 그 와중에 중동 국가들은 미국 선수들을 적극 영입해 전력을 더 강화하고 있다. 인천 아시안게임 국가대표팀을 지휘했던 유재학 모비스 감독은 "라틀리프는 높이와 스피드 장점을 모두 지닌 선수여서 대표팀에 큰 보탬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허재 현 국가대표 전임(專任) 감독도 귀화 선수 영입 필요성을 거론하고 있다. 라틀리프는 모비스 시절부터 주위에 한국 생활에 대한 높은 만족감을 나타낸 것으로 전해졌다. 딸 레아도 2014년 한국에서 태어나 인연이 각별하다.


라틀리프가 '한국인'이 되려면 일정 체류 기간을 채워야 하지만 특별 귀화를 택하면 곧바로 국적을 얻을 가능성도 없지 않다. 다만 첼시 리 사태로 농구계가 자초한 부정적 이미지를 떨쳐야 까다로운 법무부 심사를 통과할 수 있다.


http://sports.news.naver.com/basketball/news/read.nhn?oid=023&aid=0003243638


우리나라 스포츠계에 외국인 선수 귀화가 탁구나 아이스하키 정도 인 것 같은데

과연 농구에서 첫 외국인 귀화 선수가 나올 수 있을지....지켜봐야 겠네요.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곰굴이 17-01-04 13:43
 
라틀리프는 인성도 인성이고, 꾸준한 경기력, 단단한 하드웨어, 더구나 잘달리고.. 중거리도 좋은 훌륭한 선수죠.
키가 약간 아쉽긴 하지만.. 이렇게 젊은 센터가 스스로 원하는데.. 대환영이죠.
스테판커리 17-01-04 14:54
 
혼혈이지만 특별귀화로 문태종 문태영 형제 귀화 케이스가 있는데

농구팬으로써 이번에 귀화가 이루어졌음 합니다.
익스플로전 17-01-04 18:04
 
농구 국제대회에서  귀화선수 출전 패널티 같은거 없나요?  5명 귀화시키면 스타팅 멤버  5명 다 내보낼수 있는건지?
     
스테판커리 17-01-04 18:07
 
FIBA 규정상 귀화선수는 한명만 뛸수 있어요
     
곰굴이 17-01-05 09:01
 
요새 대만이랑 필리핀에서 2명으로 늘려달라고 생떼 중이지요.
키키아 17-01-05 20:50
 
애기귀여운거보소 ㅋㅋ
     
스테판커리 17-01-05 23:22
 
ㅎㅎ
     
MToTheC 17-01-06 04:20
 
찌찌뽕 ㅋㅋㅋ
축구중계짱 17-01-07 15:43
 
첼시리와 비교하는건 좀 웃기네요.
걔는 모두를 속이고 한짓이고
라틀리프는 뭐 속이거나 그런게 전혀 없이, 당당하게 한국국적을 가지고 싶다는건데요.
개인적으로 라틀리프는 농구팬들이라면 모두 알고 있을정도로 익숙하고, 인성도 검증됐죠.
실력을 떠나서
라틀리프가 한국농구를 대하는 자세와 인성을 볼때, 꼭 귀화했으면 좋겠습니다.
 
 
Total 3,91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기타 스포츠 게시판입니다. (11) 가생이 02-24 92689
3916 [격투기] NBA 선수 드와이트 파월과 미오치치 산토스 (1) 스테판커리 03-24 337
3915 [골프] 1라운드 각 리그 울 선수들 성적... 전인지가 공동1위! 독사1 03-24 94
3914 [골프] [1라운드 성적] 울 딸내미들 미국, 쨉국에서 우승소식… (3) 독사1 03-17 1529
3913 [빙상] 꼭 10년 전, 김연아라는 전설의 시작 (5) 암코양이 03-16 2265
3912 [기타] 당구. 최성원선수와 김경률 선수사이에 이런 우정이 … (7) 독사1 03-14 1437
3911 [기타] 한국팀 쓰리쿠션 세계선수권 우승 (2) 한클럽 03-13 1746
3910 [골프] 요즘 일본 골프계에서 가장 잘나가는 선수 탑 5 (1) 수요미식신 03-12 1795
3909 [격투기] 한국 여고생 파이터 vs 일본 최강 아줌마 (3) 수요미식신 03-12 2520
3908 [올림픽] (영상)소치때 안현수 스케이팅 (2) 백전백패 03-11 885
3907 [빙상] (영상)미모의 쇼트트랙 국대 여자선수 (7) 백전백패 03-07 4550
3906 [골프] 여자골프 다시 춘추전국시대 도래? 오초아, 5년만에 L… 독사1 03-06 900
3905 [골프] 박인비, HSBC 위민스 챔피언스 우승! (1) 원칙이 03-06 643
3904 [빙상] 최다빈 격려하는"김연아" (12) 스쿨즈건0 02-27 5128
3903 [골프] 양희영, LPGA 혼다 타일랜드 우승 (1) 원칙이 02-27 676
3902 [빙상] '개인 최고점' 최다빈, 韓 최초 동계AG 피겨 금… (3) 雲雀高飛 02-26 1772
3901 [격투기] 중국 전통무술은 과연 실전성이 없을까? (20) 이시도르 02-24 3331
3900 [빙상] 美 네이선 첸, 日 하뉴 유즈루 꺾고 4대륙선수권 우승 허브민트 02-21 2046
3899 [기타] 중국 개매너에 희생된 심석희 - 쇼트트랙 (10) 수요미식신 02-21 3642
3898 [격투기] UFC 에거 가장 강력한 기술 (4) 민기차 02-19 3209
3897 [빙상] 아랍의 피겨 공주 라리, 은반 위 '아라비안나이트… (1) 특급 02-18 3195
3896 [빙상] 연느님 광고 근황 ~ (3) 블루하와이 02-18 2482
3895 [기타] 손연재, 현역 은퇴…3월 국가대표 선발전 불참 (3) llllllllll 02-18 1479
3894 [빙상] AG 꼼수 논란…일본은 빙상 훈련, 한국은 맨땅 훈련 llllllllll 02-17 1178
3893 [골프] 이번주 울나라 선수들 선전을 기대하며... 독사1 02-17 524
3892 [빙상] 한국에서 동해를 '일본해'라고 한 일본 피겨… (5) llllllllll 02-15 2770
3891 [격투기] 정찬성 UFC 페더급 7위로 상승..TOP 5 눈앞 (2) 만원사냥 02-14 2239
3890 [격투기] 최설화 사건이 빚은 박대성 '로드걸 기피증'… (3) 암코양이 02-13 301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