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기타 스포츠
 
작성일 : 17-01-06 10:35
[기타] 어떤 고지든 ‘리드’한다…절벽에 길을 내는 여인
 글쓴이 : 나무와바람
조회 : 1,526  

htm_2017010605435618099_99_20170106085004.jpg

htm_2017010604818203970_99_20170106085004.jpg


깎아지른 듯한 절벽에 작은 체구의 여성이 아슬아슬하게 매달려 있다. 암벽에 매달려 있는 여성은 스포츠 클라이머 김자인(29·스파이더코리아). 2016시즌을 마치고 자연 암벽 등반에 도전했던 장면을 누군가 카메라에 담은 장면이다.

김자인은 지난달 중국 양슈오 백산구역 자연암장에서 고난도 암벽을 잇따라 완등했다. 여성으로는 세계 최초로 높이 35m 루트의 '차이나 클라임(난이도 5.14b)'을 연습도 하지 않고 단 번에 올랐다. 이어 같은 구역의 35m 루트의 '스파이시 누들(난이도 5.14c)'도 두 차례 시도 끝에 세계 여성으로는 처음으로 완등했다.

1~5로 구분된 암벽등반의 난이도는 숫자가 클수록 어렵다는 뜻이다. 5.0부터 0.1씩 높아지고, 5.10부터는 알파벳 a~d 순으로 난이도가 0.01씩 높아진다. 난이도 5.14 완등에 성공한 클라이머는 세계적으로 극히 드물다. 클라이밍 사이트 '8a.nu'는 '김자인의 성과는 세계 여성 클라이머가 해낸 10대 업적 중 하나'라며 극찬했다. 5일 서울 강남구 더 자스 클라이밍 짐에서 김자인을 만나 그의 암벽 도전기를 들어봤다. 


......................


스포츠 클라이밍은 2020년 도쿄 여름올림픽에 정식 종목으로 처음 채택됐다. 리드, 볼더링(Bouldering·5m 인공암벽 4∼5개를 놓고 완등 회수를 겨루는 종목), 스피드(Speed·10m나 15m 암벽을 누가 빨리 올라가는지 겨루는 종목) 세 종목 점수를 합산해 남·녀 우승자를 가린다. 리드가 주특기인 김자인으로서는 볼더링과 스피드까지 훈련해야 한다. 농구로 치면 단신가드가 3점슛, 드리블뿐 아니라 덩크슛 콘테스트에도 나서는 셈이다.

김자인은 "스포츠 클라이밍이 올림픽 정식 종목이 됐으니 내가 금메달을 딸 거라고 기대하시는 분들이 많다. 난 도쿄 올림픽 때 32세가 된다"면서 "우선 올림픽 출전권을 따는 게 목표다. 지금처럼 최선을 다하면서 클라이밍을 즐기겠다"고 말했다.


http://sports.news.naver.com/general/news/read.nhn?oid=025&aid=0002673583


스포츠 클라이밍이 도쿄 올림픽에서 정식정목으로 채택됐군요...

"암벽 위 발레리나" 김자인 선수 좋은 결과 있기를 기원합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3,85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기타 스포츠 게시판입니다. (11) 가생이 02-24 74358
3859 [올림픽] 소트니코바의 평창 도전의 의미 한류스타 01-17 183
3858 [빙상] 소트니코바 평창올림픽 도전하겠다. (4) 스쿨즈건0 01-17 659
3857 [격투기] 지안 빌란테가 P4P 1위로 미오치치 꼽았군요 (1) 스테판커리 01-17 92
3856 [기타] '중국 소림사처럼 키워볼까'…태권도사관학… (8) 암코양이 01-15 990
3855 [격투기] UFC 가상경기 배당현황 스테판커리 01-14 477
3854 [잡담] 이규혁 동생 이규현 코치, 키스앤크라이존 영상 논란 (8) 만원사냥 01-12 1511
3853 [배구] 저기요, 혼자 독식 너무하시네. (6) Poseidon 01-12 1167
3852 [격투기] 김동현 선수, 이 시대가 원하는 롤모델이다. (1) 한줄생각 01-11 959
3851 [잡담] 정찬성 "컵 스완슨이 상대로 달갑지 않은 이유는.. (4) 울프맨하하 01-10 1471
3850 [격투기] UFC 파이터 데미안 마이아, 한국 방문…오는 14일 '… 스테판커리 01-08 860
3849 [빙상] 임은수 쇼트(장래촉망주의) (2) 선플라워 01-08 849
3848 [빙상] [코리아 피겨] '238.07점' 차준환, 종합선수권 … 나무와바람 01-08 340
3847 [기타] 어떤 고지든 ‘리드’한다…절벽에 길을 내는 여인 나무와바람 01-06 1527
3846 [기타] 60연승 거둔 알파고와 커제의 독백 (13) 암코양이 01-06 2604
3845 [농구] 5년차 라틀리프 "한국 여권 갖고싶다" (9) 나무와바람 01-04 3551
3844 [격투기] 김동현, 11개월 만에 7위 탈환…로우지는 4위로 추락 (1) 나무와바람 01-03 2781
3843 [격투기] 백혈병 소년 메이플과 약속을 지킨 가브란트 (2) 스테판커리 01-02 1254
3842 [격투기] UFC 소속 한국인 선수들 (7) 암코양이 01-02 2084
3841 [격투기] 2017 UFC 체급별 챔피언 예상 스테판커리 01-02 716
3840 [격투기] [오늘의 UFC] 론다 로우지 처참한 TKO패…김동현 판정… (1) 나무와바람 12-31 1562
3839 [잡담] 깨진 턱 겨우 붙여놓은 티가 나더라고요 (12) 리토토 12-31 2330
3838 [빙상] '金 박탈 위기' 소트니코바, SNS에 "난, 소치올… (8) llllllllll 12-30 3904
3837 [빙상] 안현수3관왕은 어찌될까요? (6) 백전백패 12-29 1841
3836 [격투기] 존 존스 UFC 헤비급 활동 선언 "두 체급 챔피언 목표" (4) 스테판커리 12-28 874
3835 [올림픽] sbs 러시아 금지약물 뉴스 영상 (4) 雲雀高飛 12-27 1673
3834 [기타] 김연아 금메달 받나 러시아 언론 "소트니코바, 약물 … (16) 루빈이 12-26 3829
3833 [올림픽] IOC, 소치동계올림픽 출전 러시아 선수 28명 도핑 조사 (8) 나무와바람 12-24 153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