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기타 스포츠
 
작성일 : 17-01-22 00:11
[빙상] JTBC 뉴스룸 엔딩 김연아
 글쓴이 : 하하하호
조회 : 4,745  


Yuna Kim X Ice Rink
No word is necessary.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아롱홀로 17-01-22 03:19
   
지금은 어지럽지만
더 이상 훌륭한 리더를 기다리는 것이 아닌 훌륭한 리더를 뽑아야겠습니다.
     
원형 17-01-22 04:53
   
5년후 혹은 10년후 그 리더가 죽임을 당하겠죠.

노무현을 뽑았을때 노무현을 지지했던 사람들은 이제 평상시로 돌아가자 좋은 사람 뽑았으니 다됐다. 라고 했죠. 그말에 저의 경험에 비추어서 (모임대표를 했던적이 있어서) 투표한것으로 끝이 아니라 평상시에도 지지해야 한다고 했었죠. 그렇지 않으면 고립되고 몰락한다고

민주주의에 열광했죠. 헌누리도 민주주의 절차를 지킬것이다. 제왕적인 노무현을 xxx. 헌누리도 잘할거다. 라고!

그 잘난 정치학자들 그 잘난 한국의 깨시민들 진보진영까지 외쳤습니다.

훌륭한 리더는 뽑았었습니다.
단지 그 국민들이 훌륭하지 못했을뿐이죠.

저는 그래서 지금도 국개론 신봉자입니다.

어려운것 알지만 몇푼받고 헌누리 지지하는 데모를 하는 자들
나라를 팔아먹어도 지지한다는 것들이 널리고 널린것이 이 대한민국의 현주소입니다.

광화문거리에 나선 사람들이 다수로 보이지만 실상은 소주죠.
그들 뿐인겁니다.

뽑을 놈없다. 라는 말이 뜻하는 것은 간단한겁니다.

또 그놈들 뽑겠다. 왜? 다 빨갱이고 한국을 근대화시켜주신 일본인 다까끼 마사오를 반인 반신으로 떠받드는 것에 만족하기 때문이죠.

386 x까라고 해요. 집값올려준다고 뽑고 닭을 뽑는 것을 보고 썩은 정치때문에 투표하지 않는다며 그것을 실천하는것을 봤으니까. 이들도 말이 통하지 않죠. 내가 그세대지만 최루탄을 마시던 사람들 다 죽거나 변절했습니다.

한국의 수많은 사건들에서 양심선언하고 내부고발하면 굶어죽는 사회에서... 너잘났다는 소리나 듣고 배신자 소리를 듣는 형편에 훌륭한 리더가 있다한들.

그들은 또다시 잃어버린 5년 10년 운운하며 죽일것이고 사람들은 방관하겠죠.
그래도 그래도 하지만 빤히 보입니다.

노무현이 살해당했을때 조문객도 500만은 됐지만 결국 닭을 뽑았죠.
탄핵되고 정권이 바뀌어도 새로운 리더는 과연 무사할까?
스스로 정론이라고 떠드는 자칭 보수 자칭 진보가 과연 그를 그냥 놔둘까?
노무현의 시대와 지금이 차이가 있기나 할까?
          
수박사랑 17-01-22 06:00
   
제발 정치 이야기는 정게에서만..쩝.

모든 게시판에 정치이야기가 빠지지를 않네요..

제목에 '김연아'가 언급되어서 '김연아'보면서 눈정화나 할려고 클릭했더니 또 정치...쩝.

정게가 엄연히 있잖아요..

스포츠게에서는 스포츠 이야기만 보고싶네요..

웃을려고 유게에 들어가도 정치로 웃지못하는데 스포츠만큼은 제발...
               
백운거사 17-02-05 16:43
   
그러게요.
어디에서든간 정치, 게다가 자기쪽만 옳다고 주구장창 떠드는 건 수꼴이나
좌좀이나...
雲雀高飛 17-01-22 06:14
   
얼음위의 연아양을 보고있으니 그냥 뭉클합니다
여전하군요
영상 감사합니다
선플라워 17-01-22 14:29
   
연아양 그리워요
도핑,협잡, 소치의 금메달을 돌려받아 정의가 살아있음을 온 국민이 느꼈으면 좋겠습니다.

제발 시답지 않은 정치관을 아무데서나 배설하지 말고
아름다운 이 스토리에 재뿌리지 말기를 바랍니다.
아싸가리봉 17-02-05 16:58
   
시덥지 않은 정치라...
우리사회와 생활이 정치를 배제하고 가능하다면 너님들 말도 맞겠지.
하지만 우리가 사는 사회의 기본뼈대가 정치야.
정치혐오와 사회갈등은 그들이 노리고 기획하는 걸 모르지는 않을텐데...
남들이 차려놓은 밥상위에 숟가락이나 올리며 살고 싶다면 계속 그렇게 하던가...
 
 
Total 90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73 [빙상] 현 피겨 1위 vs 김연아 (14) 암코양이 04-25 4691
772 [빙상] [영상] 백지선호, '숙적' 카자흐 5-2 역전승...2… (1) 이뻐서미안 04-24 1407
771 [빙상] [영상] 백지선호, 폴란드 4-2 꺾고 세계선수권 D1A 서전… 이뻐서미안 04-23 912
770 [빙상] 김연아와 아사다 마오 이야기 (8) 블루얍비 04-13 4544
769 [빙상] 아사다마오,넘지못한 김연아의 벽. (16) 스쿨즈건0 04-11 4895
768 [빙상] 아사다 마오,,, (6) iwill 04-10 2314
767 [빙상] 여자 아이스하키, 역사적 남북 대결서 완승 블루하와이 04-06 1521
766 [빙상] 꼭 10년 전, 김연아라는 전설의 시작 (6) 암코양이 03-16 4165
765 [빙상] (영상)미모의 쇼트트랙 국대 여자선수 (7) 백전백패 03-07 6056
764 [빙상] 최다빈 격려하는"김연아" (12) 스쿨즈건0 02-27 6345
763 [빙상] '개인 최고점' 최다빈, 韓 최초 동계AG 피겨 금… (3) 雲雀高飛 02-26 2438
762 [빙상] 美 네이선 첸, 日 하뉴 유즈루 꺾고 4대륙선수권 우승 허브민트 02-21 2663
761 [빙상] 아랍의 피겨 공주 라리, 은반 위 '아라비안나이트… (1) 특급 02-18 4132
760 [빙상] 연느님 광고 근황 ~ (3) 블루하와이 02-18 3295
759 [빙상] AG 꼼수 논란…일본은 빙상 훈련, 한국은 맨땅 훈련 llllllllll 02-17 1582
758 [빙상] 한국에서 동해를 '일본해'라고 한 일본 피겨… (5) llllllllll 02-15 4381
757 [빙상] 日피겨 신예 “김연아 만나고파” 밴쿠버 때 … (6) 스쿨즈건0 02-13 6016
756 [빙상] 네이선 첸, 美피겨선수권 우승…‘4회전 점프 7차례 … (1) 허브민트 01-24 2003
755 [빙상] JTBC 뉴스룸 엔딩 김연아 (7) 하하하호 01-22 4746
754 [빙상] 김동우 알파인 남자 활강 사상 첫 메달 획득 쾌거 나무와바람 01-21 785
753 [빙상] 스켈레톤 윤성빈, 두쿠르스에 막혀 월드컵 5차 대회 … 나무와바람 01-20 769
752 [빙상] 소트니코바 평창올림픽 도전하겠다. (6) 스쿨즈건0 01-17 2000
751 [빙상] 임은수 쇼트(장래촉망주의) (2) 선플라워 01-08 2427
750 [빙상] [코리아 피겨] '238.07점' 차준환, 종합선수권 … 나무와바람 01-08 848
749 [빙상] '金 박탈 위기' 소트니코바, SNS에 "난, 소치올… (8) llllllllll 12-30 4766
748 [빙상] 안현수3관왕은 어찌될까요? (6) 백전백패 12-29 2390
747 [빙상] 쇼트트랙 월드컵 2016-17 강릉 여자500 /1000 /1500 /3000 (2) gaevew 12-22 104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