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기타 스포츠
 
작성일 : 17-06-27 17:30
[격투기] 파퀴아오 "메이웨더-맥그리거 안봐. 지루할 테니까"
 글쓴이 : 수요미식신
조회 : 2,207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필리핀의 복싱 영웅 매니 파키아오(39)가 '무패 복서' 플로이드 메이웨더 주니어(40·미국)와 UFC 최강자 코너 맥그리거(29·아일랜드)의 '세기의 대결'에 대해 시큰둥한 반응을 보였다.

파키아오는 27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야후스포츠와 인터뷰에서 오는 8월 27일 열리는 메이웨더와 맥그리거의 경기를 보지 않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그는 "진짜 대결이자 최고의 대결은 (게나디) 골로프킨과 (카넬로) 알바레스"라며 "최고 대 최고의 대결이다. 그 시합은 볼 생각"이라고 했다.

골로프킨과 알바레스는 미들급 최강자 자리를 놓고 오는 9월 17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의 T-모바일 아레나에서 격돌한다. 메이웨더와 맥그리거의 대결 역시 이에 앞서 같은 곳에서 열리지만, 정통 복싱팬들은 둘의 대결을 '쇼'라고 깎아내리고 있다.

메이웨더는 복싱 역사상 최고의 '아웃 복서'로 평가받는다. 그의 49연승은 복싱 최다 연승 타이기록이다. 이번에 승리하면 50연승으로 신기록을 쓰게 된다.

이에 맞서는 맥그리거는 UFC가 자랑하는 최고의 스타다. 2015년 12월 페더급 챔피언에 등극한 맥그리거는 지난해 11월 라이트급 챔피언에 올라 UFC 사상 최초로 두 체급 석권에 성공했다.

문제는 둘이 복싱 룰로 싸운다는 점이다. 맥그리거가 옥타곤의 지배자일지는 몰라도 사각의 링에서는 초보자나 다름없다.

파키아오 역시 같은 생각이다.

파키아오는 "맥그리거는 전혀 승산이 없다"며 "실제 경기가 벌어지면 정말로 지루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파키아오는 2015년 4월 메이웨더와 맞붙어 12라운드 판정패했다. 만약 당시 대결에서 파키아오가 승리했다면 맥그리거의 맞대결 상대는 메이웨더가 아닌 파키아오가 됐을지도 모른다.

메이웨더의 위력을 잘 아는 파키아오는 복싱 초보자인 맥그리거가 상대하기에는 메이웨더의 방어 기술과 카운터 펀치의 위력이 압도적이라고 평가했다.

파키아오는 "(맥그리거가) 메이웨더에게 유의미한 펀치를 적중시킬 길이 없다"며 "어떻게 그게 가능하겠는가? 그는 프로 복싱의 경험이 전혀 없는데"라고 설명했다.

야후스포츠에 따르면 속사포 같은 펀치를 자랑하는 파키아오도 메이웨더와 맞대결에서 429차례 주먹을 뻗어 81회 적중에 그쳤다.

파키아오는 "메이웨더는 대단한 방어 기술을 가진 재능 있는 복서"라며 "그의 풋워크와 반사신경은 탁월하다"고 했다.

한편 은퇴를 번복하고 링에 복귀한 파키아오는 오는 7월 2일 호주 브리즈번에 있는 5만2천500명 수용 규모의 선코프 스타디움에서 호주 출신의 제프 혼(29)과 세계복싱기구(WBO) 웰터급 타이틀 방어전을 치른다.

changyong@yna.co.kr


http://v.sports.media.daum.net/v/20170627150407747?d=y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쪼남 17-06-27 18:39
 
니랑 메이워더 경기보단 재밌겠지. 은퇴전-복귀전 물레방아좀 그만 돌리고.
     
전원카마로 17-06-28 10:49
 
파키아오~ 정말 정말 대단한 복서입니다. 우리가 생각하는 것 보가 훨씬 더더더더더더 위대한 선수입니다.
저런 말 할 자격이 있는 선수 입니다^^
     
아마란쓰 17-06-30 15:40
 
상대가 메이웨더라서 유효타가 거의 없는 재미없는 경기가 나온거지 원래 굉장히 공격적인 선수예요
커리스테판 17-06-27 18:42
 
세기의 대결 (x) 세기의 프릭쇼 (O)
바람의노래 17-06-27 20:49
 
맥그리거가 자기도 모르게 발차기 나가서 반칙패하면 개웃길듯 ㄷㄷ
부분모델 17-06-28 23:39
 
니가 더 재미없었어...
     
마루마루040 17-06-28 23:58
 
메이웨더라면 몰라도 파퀴한테 재미없는 복서라는 건 좀...
          
커리스테판 17-06-29 18:13
 
팩맨 의문의 이휘재행(노잼 개그맨) ㄷㄷㄷ
아라미스 17-07-01 19:03
 
메이웨더 경기 자체가 노잼.. 회피율이 좋고 한대 맞으면 바로 클린치하는데 재미있을리가..
피하다가 반격해서 점수 좀 따고 바로 클린치..
아예 클린치를 없애야 볼만하지 그게 아니면 또 같은 패턴일뿐..
레스토랑스 17-08-17 12:38
 
ㅋㅋ
 
 
Total 4,36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기타 스포츠 게시판입니다. (11) 가생이 02-24 113237
4364 [e스포츠] 8월 27일 올스타전, 선발 12명 중 10명 한국인 선수 MR100 06-24 268
4363 [기타] 빌리어즈 tv 방송 알바몬 코리아 당구왕 대회볼만한… (4) 와이키키 06-16 2141
4362 [배구] VNL 여자배구 마지막 5주차 3연전 드라소울 06-13 1955
4361 [배구] '올림픽 출전 방식' 확정... 여자배구, '세… 이뻐서미안 06-11 1951
4360 [잡담] 기타스포츠에.. (1) 하이1004 06-06 1682
4359 [기타] [영상] 바티칸서 평화의 메시지 전한 태권도 시범공… (2) 드라소울 06-03 2497
4358 [배구] [영상] 연경신, 양효진, 김수지 VNL 4주차 태국 입성 영… (2) 드라소울 06-03 3093
4357 [빙상] 빙상연맹, ‘유령 기구’에 예산 펑펑 (4) 이뻐서미안 05-29 4053
4356 [배구] VNL(발리볼네이션스리그) 여자대회 3주차 일정 시작! (3) 드라소울 05-29 2496
4355 [배구] U-17 아시아유스여자배구선수권대회 3~4위 결정전 한… (6) 드라소울 05-27 2809
4354 [배구] U-17 아시아유스여자배구선수권대회 준결승 한국vs중… (21) 드라소울 05-26 2816
4353 [빙상] 심석희 폭행 조재범 코치, 中대표팀 합류 (8) 이뻐서미안 05-24 4885
4352 [배구] u17 여자배구 (2) 제니아 05-24 3071
4351 [빙상] [전문] 평창 '팀추월 논란' 공식 조사 결과…"… (1) 이뻐서미안 05-23 3309
4350 [빙상] [영상] 4년 만의 아이스쇼, 은반 위 피겨여왕 (1) 드라소울 05-22 2917
4349 [격투기] [영상] ONE Championship 안젤라 리 vs 메이 야마구치 (안젤… 드라소울 05-22 2622
4348 [기타] 오늘(20일) 아시아 여자 챔피언스 트로피 하키대회 결… 드라소울 05-20 3032
4347 [배구] 김연경, 터키 엑자시바시에서 뛴다. (11) 이뻐서미안 05-20 4893
4346 [기타] 프리스타일 스키 이미현 선수가 친부모님을 찾을 수 … 드라소울 05-18 2947
4345 [농구] 박지수, WNBA 개막전 최종 엔트리 합류 이뻐서미안 05-18 2773
4344 [배구] 한국, 중국에 셧아웃 승리 (3) 카다시안 05-18 3809
4343 [배구] 2018 FIVB 여자 발리볼네이션스리그 한국 첫 승! 드라소울 05-17 3355
4342 [빙상] 백지선호 7전 전패로 2부 강등 (1) 이뻐서미안 05-15 3698
4341 [배구] '배구 국가대항전' 발리볼네이션스리그, 15일 … (1) 이뻐서미안 05-14 3370
4340 [기타] [바둑] 중국 주최 "천태산배 세계여자바둑대회" 한국,… (5) 21RC 05-13 3904
4339 [빙상] 10일 박승희 공식 은퇴식 연다 (4) 이뻐서미안 05-08 4836
4338 [격투기] Gennady Golovkin vs Vanes Martirosyan (2018.05.06) (3) 쉐도우라인 05-06 351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