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기타 스포츠
 
작성일 : 18-01-25 11:20
[기타] 알아보는 사람 없다던 정현, 김연아·박태환급 '국민 영웅'으로
 글쓴이 : 또르롱
조회 : 2,203  


https://www.msn.com/ko-kr/sports/other/알아보는-사람-없다던-정현-김연아·박태환급-국민-영웅으로/ar-AAv5CGf

한국인 첫 메이저 4강으로 앞으로 올림픽 메달도 기대

'정현 키즈' 등장에 한국 넘어 '글로벌 스타'로 발돋움할 듯

팬들의 사인 요청에 시달리는 정현. [AFP=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팬들의 사인 요청에 시달리는 정현. [AF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김연아(28)나 박태환(29)이 등장하기 전까지 피겨스케이팅이나 수영은 한국 선수들과는 거리가 먼 종목이었다.

국내에서 큰 인기도 없고, 선수 저변도 취약하다는 피겨스케이팅과 수영에서 김연아, 박태환과 같은 '깜짝 천재'가 등장하면서 국내에도 이 종목의 '열성 팬'들이 생겨났다.

'수영과 피겨에서 한국 선수가 세계 정상을 다투는 날이 오다니 믿을 수 없다'며 감격하는 팬들이 늘어나면서 박태환과 김연아는 단숨에 '국민 영웅'으로 자리매김했다.

이번엔 테니스 차례다.

올해 22살인 정현(58위·한국체대)이 호주오픈 테니스대회에서 노바크 조코비치(14위·세르비아)라는 세계적인 선수를 물리치고, 한국 선수 최초로 메이저 4강까지 오르면서 '한국 테니스에 이런 날이 올 줄이야'라는 기분 좋은 '비명'이 들리기 시작했다.

이번 대회 3회전에서 알렉산더 즈베레프(4위·독일)를 꺾은 뒤 기자회견에서 정현은 '한국에서 팬들로부터 사인 요청을 받을 정도의 스타인가'라는 질문을 받고 "그렇지 않다. 아직 테니스는 한국에서 인기 스포츠가 아니다"라고 답했다.

"경기장에서는 가끔 사진을 찍자고 요청하는 분들이 계시다"고 답한 정현에게 '여성 팬들의 연락이 많이 오지 않나'라는 질문까지 나왔고 정현은 역시 "아니다"라고 고개를 내저어야 했다.

주요 신문 1면을 장식한 정현. [대한테니스협회 제공=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주요 신문 1면을 장식한 정현. [대한테니스협회 제공=연합뉴스]

하지만 이제 상황이 달라졌다.

정현이 22일 조코비치를 꺾으면서 국내 주요 신문 및 방송의 헤드라인을 장식하고 TV 중계를 지켜보는 팬들이 엄청나게 늘어났다.

벌써 정현을 '롤 모델'로 삼아 테니스를 시작하려는 '정현 키즈'들의 등장이 예상된다.

또 대표적인 '글로벌 스포츠' 가운데 하나인 테니스에서 정현이 앞으로 10년 가까이 세계 정상을 놓고 다투게 되면 정현의 위상은 김연아, 박태환과 비교해도 손색이 없는 수준으로 올라갈 전망이다.

정현을 응원하는 팬들. [EPA=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정현을 응원하는 팬들. [EPA=연합뉴스]

물론 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인 박태환, 김연아와 비교하기에는 '시기상조'로 볼 수도 있다.

하지만 박태환, 김연아도 올림픽 금메달부터 시작한 선수들은 아니었다.

정현도 이번 호주오픈 메이저 대회 4강 이상의 성적과 함께 2020년 도쿄 올림픽에서 얼마든지 메달 획득을 바라볼 수 있는 만큼 '알아보는 사람이 별로 없다'던 정현의 투정은 앞으로 '너무 많이 알아봐서 피곤하다'는 푸념으로 바뀔 것 같다.

emailid@yna.co.kr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아롱홀로 18-01-25 12:45
 
4강에서 멈추느냐 한발 더 전진하느냐.
인생의 승부처.
패기로 도전해주길
윰윰 18-01-27 20:04
 
솔직히 박태환이면 모르겠지만 김연아급은 무리가 있지
 
 
Total 4,52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기타 스포츠 게시판입니다. (11) 가생이 02-24 116943
4528 [농구] KBL 원주동부를 떠나 NBA 도전을 택한 디온테 버튼의 … 축덕농덕 02-21 100
4527 [격투기] [영상] 자신만만 똘끼충천 권아솔의 "빅토리!" 도발 (4) 드라소울 02-20 356
4526 [골프] 박성현 리토토 02-16 661
4525 [농구] 미국의 금요일 밤을 후끈 달궜을 NBA Top10 덩크 19.1.26 (1) 축덕농덕 02-16 662
4524 [올림픽] 도쿄올림픽 단일팀 종목에 女농구·女하키·유도·조… 이뻐서미안 02-16 473
4523 [골프] 최경주나 양용은 위상 리토토 02-16 552
4522 [빙상] 우리나라 하키는 (3) 리토토 02-15 332
4521 [농구] 덩크는 농구의 꽃 아니겠습니까! 오늘 제대로 꽃이 … (1) 축덕농덕 02-14 408
4520 [잡담] 포스트 김연아 (2) 리토토 02-12 1911
4519 [농구] (농구)NBA 역사가 새로 쓰여진 오늘 ~ 19.2.12 NBA Top10 Dunk (1) 축덕농덕 02-12 676
4518 [기타] 정현은 서브 능력 업그레이드가 제일 관건 (2) 리토토 02-12 579
4517 [농구] (덩크영상) 좋아하는 폴 조지와 디안드레 조던 멋진… (1) 축덕농덕 02-10 825
4516 [농구] (덩크영상)날라다니는 피닉스 선즈의 영건들 - 2.9 NBA … (1) 축덕농덕 02-10 438
4515 [농구] (덩크영상)Top5 로 꾸며본 오늘의 NBA 덩크모음 (오늘 … (1) 축덕농덕 02-08 733
4514 [빙상] 의정부 시, 스피드스케이팅 경기장 건립 추진 (1) 허브민트 02-08 611
4513 [농구] (농구)되는집! 밀워키벅스란 제목으로 2.7일 느바 탑10… (1) 축덕농덕 02-07 292
4512 [빙상] [영상] 컬링월드컵 3차 대회 여자 결승전 하이라이트 (3) 드라소울 02-04 1086
4511 [빙상] [LIVE] 한국 여자컬링 컬링월드컵 3차 대회 결승전(vs … (2) 드라소울 02-04 839
4510 [농구] (농구) 깡패같은 커즌스가 한건 했네요.19.2.3 NBA Top10 … (1) 축덕농덕 02-03 625
4509 [기타] 박정환 역대 최고의 대역전극 우승 커제의 삽질. 뺨… (4) 루빈이 02-03 1755
4508 [농구] (농구)덴버 너겟츠의 날(러셀 웨스트브룩을 이긴 말… (1) 축덕농덕 02-02 597
4507 [농구] (농구)조엘 엠비드의 윈드밀 덩크로 알차게 시작하는… (1) 축덕농덕 02-01 640
4506 [농구] 어서와 1위는 두번째지?!- 19.1.31 NBA Top10 Dunks (2) 축덕농덕 01-31 772
4505 [농구] (농구)몸을 들썩이게하는 19.1.30 Top10 Dunks (1) 축덕농덕 01-30 498
4504 [배구] 김연경 선수 응원합니다!!^^ (2) 메모님 01-30 846
4503 [골프] 이승연 선수~! (1) 메모님 01-30 573
4502 [농구] (농구)이렇게 덩크하면 손이 안아플까요? NBA Top10 Dunks (1) 축덕농덕 01-28 70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