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기타 스포츠
 
작성일 : 18-01-25 11:20
[기타] 알아보는 사람 없다던 정현, 김연아·박태환급 '국민 영웅'으로
 글쓴이 : 또르롱
조회 : 2,090  


https://www.msn.com/ko-kr/sports/other/알아보는-사람-없다던-정현-김연아·박태환급-국민-영웅으로/ar-AAv5CGf

한국인 첫 메이저 4강으로 앞으로 올림픽 메달도 기대

'정현 키즈' 등장에 한국 넘어 '글로벌 스타'로 발돋움할 듯

팬들의 사인 요청에 시달리는 정현. [AFP=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팬들의 사인 요청에 시달리는 정현. [AF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김연아(28)나 박태환(29)이 등장하기 전까지 피겨스케이팅이나 수영은 한국 선수들과는 거리가 먼 종목이었다.

국내에서 큰 인기도 없고, 선수 저변도 취약하다는 피겨스케이팅과 수영에서 김연아, 박태환과 같은 '깜짝 천재'가 등장하면서 국내에도 이 종목의 '열성 팬'들이 생겨났다.

'수영과 피겨에서 한국 선수가 세계 정상을 다투는 날이 오다니 믿을 수 없다'며 감격하는 팬들이 늘어나면서 박태환과 김연아는 단숨에 '국민 영웅'으로 자리매김했다.

이번엔 테니스 차례다.

올해 22살인 정현(58위·한국체대)이 호주오픈 테니스대회에서 노바크 조코비치(14위·세르비아)라는 세계적인 선수를 물리치고, 한국 선수 최초로 메이저 4강까지 오르면서 '한국 테니스에 이런 날이 올 줄이야'라는 기분 좋은 '비명'이 들리기 시작했다.

이번 대회 3회전에서 알렉산더 즈베레프(4위·독일)를 꺾은 뒤 기자회견에서 정현은 '한국에서 팬들로부터 사인 요청을 받을 정도의 스타인가'라는 질문을 받고 "그렇지 않다. 아직 테니스는 한국에서 인기 스포츠가 아니다"라고 답했다.

"경기장에서는 가끔 사진을 찍자고 요청하는 분들이 계시다"고 답한 정현에게 '여성 팬들의 연락이 많이 오지 않나'라는 질문까지 나왔고 정현은 역시 "아니다"라고 고개를 내저어야 했다.

주요 신문 1면을 장식한 정현. [대한테니스협회 제공=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주요 신문 1면을 장식한 정현. [대한테니스협회 제공=연합뉴스]

하지만 이제 상황이 달라졌다.

정현이 22일 조코비치를 꺾으면서 국내 주요 신문 및 방송의 헤드라인을 장식하고 TV 중계를 지켜보는 팬들이 엄청나게 늘어났다.

벌써 정현을 '롤 모델'로 삼아 테니스를 시작하려는 '정현 키즈'들의 등장이 예상된다.

또 대표적인 '글로벌 스포츠' 가운데 하나인 테니스에서 정현이 앞으로 10년 가까이 세계 정상을 놓고 다투게 되면 정현의 위상은 김연아, 박태환과 비교해도 손색이 없는 수준으로 올라갈 전망이다.

정현을 응원하는 팬들. [EPA=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정현을 응원하는 팬들. [EPA=연합뉴스]

물론 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인 박태환, 김연아와 비교하기에는 '시기상조'로 볼 수도 있다.

하지만 박태환, 김연아도 올림픽 금메달부터 시작한 선수들은 아니었다.

정현도 이번 호주오픈 메이저 대회 4강 이상의 성적과 함께 2020년 도쿄 올림픽에서 얼마든지 메달 획득을 바라볼 수 있는 만큼 '알아보는 사람이 별로 없다'던 정현의 투정은 앞으로 '너무 많이 알아봐서 피곤하다'는 푸념으로 바뀔 것 같다.

emailid@yna.co.kr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아롱홀로 18-01-25 12:45
 
4강에서 멈추느냐 한발 더 전진하느냐.
인생의 승부처.
패기로 도전해주길
윰윰 18-01-27 20:04
 
솔직히 박태환이면 모르겠지만 김연아급은 무리가 있지
 
 
Total 4,35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기타 스포츠 게시판입니다. (11) 가생이 02-24 112748
4355 [배구] U-17 아시아유스여자배구선수권대회 3~4위 결정전 한… (4) 드라소울 05-27 312
4354 [배구] U-17 아시아유스여자배구선수권대회 준결승 한국vs중… (21) 드라소울 05-26 779
4353 [빙상] 심석희 폭행 조재범 코치, 中대표팀 합류 (8) 이뻐서미안 05-24 2395
4352 [배구] u17 여자배구 (2) 제니아 05-24 1200
4351 [빙상] [전문] 평창 '팀추월 논란' 공식 조사 결과…"… 이뻐서미안 05-23 1272
4350 [빙상] [영상] 4년 만의 아이스쇼, 은반 위 피겨여왕 (1) 드라소울 05-22 1077
4349 [격투기] [영상] ONE Championship 안젤라 리 vs 메이 야마구치 (안젤… 드라소울 05-22 722
4348 [기타] 오늘(20일) 아시아 여자 챔피언스 트로피 하키대회 결… 드라소울 05-20 1312
4347 [배구] 김연경, 터키 엑자시바시에서 뛴다. (11) 이뻐서미안 05-20 2836
4346 [기타] 프리스타일 스키 이미현 선수가 친부모님을 찾을 수 … 드라소울 05-18 1210
4345 [농구] 박지수, WNBA 개막전 최종 엔트리 합류 이뻐서미안 05-18 1052
4344 [배구] 한국, 중국에 셧아웃 승리 (3) 카다시안 05-18 1970
4343 [배구] 2018 FIVB 여자 발리볼네이션스리그 한국 첫 승! 드라소울 05-17 1564
4342 [빙상] 백지선호 7전 전패로 2부 강등 (1) 이뻐서미안 05-15 1947
4341 [배구] '배구 국가대항전' 발리볼네이션스리그, 15일 … (1) 이뻐서미안 05-14 1632
4340 [기타] [바둑] 중국 주최 "천태산배 세계여자바둑대회" 한국,… (5) 21RC 05-13 2146
4339 [빙상] 10일 박승희 공식 은퇴식 연다 (4) 이뻐서미안 05-08 3079
4338 [격투기] Gennady Golovkin vs Vanes Martirosyan (2018.05.06) (3) 쉐도우라인 05-06 1809
4337 [기타] [풀영상] 세계탁구대회 남자 단체 4강전 대한민국 vs … (1) 이뻐서미안 05-06 1933
4336 [빙상] 2018 IIHF Ice Hockey World Championship 대한민국 vs 핀란드 하… 이뻐서미안 05-06 1464
4335 [기타] 여자 탁구 '남북 단일팀' 9명, 모두가 '행… 이뻐서미안 05-06 1649
4334 [빙상] 2018 IIHF Ice Hockey World Championship B조 하이라이트 이뻐서미안 05-05 1549
4333 [올림픽] 올림픽 펜싱 1초 1초 1초 1초 1초의 주인공....브리따 … (2) 수퍼밀가루 05-05 2012
4332 [기타] [풀영상] 세계탁구대회 남자 단체 8강전 대한민국 vs … (1) 이뻐서미안 05-05 1712
4331 [기타] 한국 남자 탁구, '숙적' 일본 넘었다…세계선… 이뻐서미안 05-05 1785
4330 [기타] [풀영상] 세계탁구대회 여자 단체 4강전 KOREA vs 일본 이뻐서미안 05-05 1525
4329 [기타] North and South Korea Unite a Team to Enter the Semi-Finals of the 201… (2) 이뻐서미안 05-03 195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