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기타 스포츠
 
작성일 : 19-05-02 07:52
[기타] 캄보디아댁 피아비 "인생 역전 실감해요"
 글쓴이 : 베르테르
조회 : 2,611  

1.jpg

“6개월 만에 인생이 달라졌어요. 구름 위에 떠 있는 것 같아요.”

‘당구 캄보디아 댁’ 스롱 피아비(30)가 유창한 한국말로 전한 요즘 기분이다. 피아비는 지난해 12월 중앙일보 인터뷰를 통해 자신의 극적인 인생사를 세상에 알렸다.


2.jpg

2010년 충북 청주에서 인쇄소를 하는 김만식(58)씨와 국제 결혼한 피아비는, 이듬해 남편을 따라 찾았던 당구장에서 처음 큐를 잡았다. 하루 20시간 이상 연습하는 등 열정을 쏟은 끝에, 지난해 9월 세계여자스리쿠션선수권대회에서 3위에 올랐다. 이어 11월엔 아시아 여자스리쿠션선수권에서 우승했다. 

3.jpg

이름을 알린 피아비는 지난 1월 TV에 출연해 연예계 당구고수 신동엽과 맞대결했다. 지난 3월 15일에는 문재인 대통령의 캄보디아 국빈 방문 행사에서 자리를 함께했다. 

4.jpg

최근 남성패션지의 화보도 촬영했다. 피아비를 만난 1일, 약속된 인터뷰가 3개였다. KBS 다큐멘터리 ‘인간극장’도 촬영 중이다. 

5.jpg

피아비를 그의 후원업체인 경기 수원의 빌킹코리아에서 만났다. 피아비는 “어제는 박카스(자양강장제) 후원 협약을 맺었다. 캄보디아에서 박카스는 국민 음료”라고 전했다. 6개월 전보다 한국말 실력이 부쩍 는 피아비는 “처음엔 꽃게 다리처럼 생긴 한글이 배우기 어려웠다. 당구장에서 아저씨들과 대화를 하면서 늘었다”며 “최근 라디오 생방송에도 출연했다”고 자랑했다.

어린 시절 의사가 꿈이었던 피아비는 고향인 캄보디아 캄퐁참에서 아버지의 감자 농사를 거들며 지냈다. 피아비는 “아프면 오토바이를 타고 큰 시내까지 몇 시간을 나가야 했다. 병원도, 의사도 적었다. 그냥 나무 삶은 물을 먹기도 했다”며 “의사가 되고 싶었지만, 7학년을 졸업한 뒤엔 일해야 했다. 새벽 4시에 일어나 오후 8시까지 감자를 캐고 밀가루를 만들었다”고 말했다.


6.jpg

피아비는 앙코르와트에서 관광객에게 “1달러만 달라”고 구걸하는 캄보디아 아이들을 보며 가슴 아팠다고 했다. 피아비는 “어제 ‘은혜’라는 한국말 단어를 배웠다”며 “한국이 내게 베푼 걸 고향에 전하고 싶다. 그래서 캄보디아에 학교를 세우고 싶다”고 말했다.

피아비는 그간 모은 돈으로 지난 3월 캄퐁톰에 학교 부지 1헥타르(약 3000평)를 매입했다. 땅을 추가로 알아보고 있다.


7.jpg

남편 김씨는 피아비의 결정을 적극 지지한다. 피아비는 “당구를 좀 늦은 20세 때 시작했다. 당구를 배울 때 남편이 엄하게 이야기하면 서운하기도 했다”며 “남편이 밉다가도 막상 옆에 없다고 생각하면 슬퍼진다. 남편은 ‘내가 힘 있고 도울 수 있을 때 앞으로 더 나아가야 한다’고 응원한다”고 전했다.

8.jpg

9.jpg

피아비 관련 기사에서 맨발의 캄보디아 아이들 사진을 본 한 한국인은 신발 수십 켤레를 최근 피아비에게 보냈다. 피아비는 “당구와 한국이 내 인생을 완전히 바꿔놓았다. 그 덕분에 캄보디아 아이들에게 구충제와 공책, 펜을 나눠줄 수 있게 됐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수원=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베르테르 19-05-02 07:52
   
냐웅이앞발 19-05-02 09:36
   
얼굴도 마음씨도 이뿐 캄보디아 처자. 늘 행복하면 좋겠네요~~
구름을닮아 19-05-02 14:15
   
작아서  못  신는  아이들  신발  모아서  보내주면  참  좋겠네요.
기부가  꼭  큰  돈을  말하는건  아니니.....
국뽕대일뽕 19-05-02 16:50
   
조정린 닮으셨네.. 이수근 채널에 가면 대결하는거 있음.. 엄청 잘함
신의한숨 19-05-03 18:49
   
내가 당구선수 중에 이친구 제일 좋아함.
미쿠 19-05-10 16:40
   
조정린 닮았네요
 
 
Total 4,86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기타 스포츠 게시판입니다. (11) 가생이 02-24 127647
4648 [빙상] 연아 (2) llllllllll 06-07 2543
4647 [수영] [영상] 정소은, 여자 자유형 50m 한국신기록 수립! (2) 드라소울 06-05 2933
4646 [육상] 중등 100m10초대???묵묵히 응원합니다. (4) 두개의시선 06-05 2220
4645 [기타] 학교 스포츠 정상화 위해 싹 바꾼다 (3) 이뻐서미안 06-04 1247
4644 [올림픽] JTBC, 2026∼2032년 올림픽 중계권 획득 이뻐서미안 06-04 899
4643 [격투기] 권투 - 앤디 루이즈 주니어(Andy Ruiz Jr) vs 앤서니 조슈… (2) 태지1 06-04 1396
4642 [골프] 이정은6 'US여자오픈 접수'…"첫 우승이 메이… (3) MR100 06-04 829
4641 [빙상] "올댓스케이트 2019" 피겨여왕님 갈라 프로그램 음악 (3) 드라소울 06-03 998
4640 [빙상] [영상] 피겨여왕님 인터뷰 "올댓스케이트 2019"(6.6~8) (1) 드라소울 06-03 884
4639 [기타] 기다려라 2020 도쿄올림픽…리듬체조 김채운의 도전 이뻐서미안 06-03 888
4638 [골프] 한국 골퍼 비하 해설자에 '일침'..사과 받아 … (5) MR100 06-01 3124
4637 [기타] 유승민, 대한탁구협회장 당선 (2) 이뻐서미안 05-31 1222
4636 [배구] VNL 여자배구 첫 승! 벨기에전(28일) 경기 영상 드라소울 05-30 945
4635 [기타] [cycling] Giro d'Italia 2019 stage 14 (한강스포츠 유툽 리… 매튜벨라미 05-28 721
4634 [기타] [cycling] Giro d'Italia 2019 stage 14 highlights 매튜벨라미 05-28 388
4633 [기타] [cycling] Giro d'Italia 2019 stage 13 (한강스포츠 유툽 리… 매튜벨라미 05-28 358
4632 [기타] [cycling] Giro d'Italia 2019 stage 13 highlights 매튜벨라미 05-28 309
4631 [기타] [cycling] Giro d'Italia 2019 stage 12 (한강스포츠 유툽 리… 매튜벨라미 05-28 307
4630 [기타] [cycling] Giro d'Italia 2019 stage 12 highlights 매튜벨라미 05-28 293
4629 [기타] [cycling] Giro d'Italia 2019 stage 11 (한강스포츠 유툽 리… 매튜벨라미 05-28 284
4628 [기타] [cycling] Giro d'Italia 2019 stage 11 highlights 매튜벨라미 05-28 247
4627 [기타] 뉴발 김연아 llllllllll 05-27 982
4626 [빙상] 남자 아이스하키, 2022 베이징 올림픽 최종예선 직행 (1) 이뻐서미안 05-25 934
4625 [빙상] [영상] 팀킴과 재회한 피터 갤런트 코치, 국제대회 출… (1) 드라소울 05-24 983
4624 [기타] 배드민턴 안세영 세계랭킹 1위를 꺾다 빈빈 05-23 1159
4623 [기타] [cycling] Giro d'Italia 2019 stage 10 highlights 매튜벨라미 05-23 401
4622 [기타] [cycling] Giro d'Italia 2019 stage 9 (한강스포츠 유툽 리… 매튜벨라미 05-23 34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