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기타 스포츠
 
작성일 : 19-06-19 20:35
[배구] ‘일본’에는 질 수 없는 한국, 일본에 3-0 셧아웃 승...
 글쓴이 : MR100
조회 : 3,078  



[스포탈코리아] 허윤수 인턴기자= 대한민국 여자 배구대표팀이 숙적 일본을 꺾고 자존심 회복과 함께 9연패 탈출에 성공했다. 대표팀의 '좌우 쌍포' 김연경(엑자시바시)과 김희진(IBK기업은행)은 각각 23득점과 21득점을 기록하며 일본 격파 선봉에 섰다.

스테파노 라바리니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19일 오후 5시 충남 보령종합체육관에서 열린 국제배구연맹(FIVB)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 5주 차 숙적 일본과의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0 (25-18, 25-18, 25-23)으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대표팀은 9연패 탈출과 함께 2승에 성공했고 일본은 결선 라운드 진출이 좌절됐다. 

일본에는 질 수 없다는 선수들의 각오가 플레이에서 나타났다. 지난 경기에서 좋은 활약을 펼쳤던 김희진이 기세를 이어 나갔다. 김희진은 3연속 득점을 올리며 일본과의 격차를 벌렸다. 김희진의 활약에 김연경도 가세했다. 끈질긴 수비로 정평이 나있는 일본 수비를 뚫어냈다. 

대표팀의 공격에 일본은 범실과 불안한 리시브가 나오며 좀처럼 추격하지 못했다. 대표팀은 이주아(흥국생명)의 이동 공격 등 다양한 공격 루트를 선보이며 25-18로 1세트를 가져왔다. 

2세트에서는 대표팀의 수비력과 김연경의 파괴력이 돋보였다. 김연경은 일본의 블로킹 벽을 무력화 시키는 타점 높은 공격을 성공 시키며 1세트의 상승세를 이어 나갔다. 

대표팀은 수비에서도 집중력 있는 모습을 보여줬다. 12-11 한 점차 리드 상황에서 좋은 수비를 연달아 보여주며 랠리 상황을 이어나갔다. 길었던 랠리를 김연경이 마무리하며 포효했다. 

이시이 유키를 앞세워 일본이 추격했지만 강소휘(GS칼텍스)의 공격 득점에 이은 서브 득점으로 일본의 의지를 꺾었다. 김연경이 마지막 득점을 성공 시키며 2세트 역시 25-18로 따냈다. 

대표팀은 3세트에도 이다영(현대건설)의 블로킹으로 기분 좋은 출발을 알렸다. 김연경, 김희진 좌우 쌍포에 강소휘까지 가세하며 11-6으로 앞서 나갔다. 일본은 호락호락하게 물러서지 않았다. 특유의 수비를 바탕으로 점수 차를 좁혀 나갔다.

대표팀은 고비 때마다 김연경과 김희진, 강소휘가 득점포를 가동했고, 안혜진(GS칼텍스)의 결정적인 서브 득점으로 일본의 추격 의지를 완전히 꺾었다. 대표팀은 25-23으로 3세트마저 따내며 완벽한 3-0 승리를 거뒀다. 

대표팀은 20일 오후 5시 같은 장소에서 폴란드를 상대로 VNL 마지막 경기를 치른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담배맛사탕 19-06-20 01:01
   
일본이라서 질수없다를 넘어서 다른 모든 나라를 상대로 똑같은 투지좀 보여주길.
새벽감성 19-06-21 21:56
   
맞아요 우린 멀리 보자구요!
 
 
Total 4,69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기타 스포츠 게시판입니다. (11) 가생이 02-24 119780
4691 [잡담] 수영 꿈나무들 무럭무럭 (1) 아베조까 09:20 152
4690 [육상] 온라인까지 난리 난 ‘육상샛별’ 양예빈·이재웅…… (4) MR100 07-16 4905
4689 [수영] ‘KOREA 대신 테이프’…수영연맹의 무능, 창피함은 … (1) 이뻐서미안 07-16 1840
4688 [수영] 광주세계수영 - 김수지 한국다이빙 사상 첫 메달 (4) 이뻐서미안 07-13 2415
4687 [빙상] 컬스데이, '팀 민지' 꺾고 4년 만에 컬링 국가… (4) 이뻐서미안 07-11 2377
4686 [빙상] 금메달리스트 이승훈, 후배 폭행으로 '출전정지 1… 이뻐서미안 07-10 2338
4685 [기타] 셔틀콕의 희망 안세영, 캐나다 오픈 우승 (2) 드라소울 07-09 1557
4684 [육상] 육상 천재소녀 양예빈 (11) 보미왔니 07-09 3288
4683 [기타] [영상] 정영식, 판젠동 꺾고 코리아오픈 4강 진출! (2) 드라소울 07-06 955
4682 [잡담] 은퇴가 눈앞인 80년대 학번.... 고정관념을 버리고 나… (1) 이진설 07-04 2080
4681 [배구] '복근 파열' 강소휘, 女배구 대표팀서 제외.올… (1) 이뻐서미안 07-01 3257
4680 [기타] ‘탁구신동’ 신유빈 ‘고등학교 안 간다’ (3) 이뻐서미안 07-01 1454
4679 [골프] 박성현, LPGA 투어 아칸소 챔피언십 우승…세계 1위 탈… MR100 07-01 587
4678 [골프] 시즌 3승 신지애, JLPGA 투어 사상 최단 기간 상금 9억… MR100 07-01 451
4677 [격투기] 코좀에게 진 모이카노 코치의 인터뷰 전문 해석입니… (2) 강서댁 06-29 2241
4676 [기타] 국내최강 박정환 9단, 춘란배 품고 메이저 4승 날았다 MR100 06-28 1327
4675 [골프] 박성현 세계랭킹 2위 복귀…1위 고진영에 0.19 포인트… MR100 06-25 1479
4674 [격투기] 정찬성 ESPN+ 인터뷰 (3) 드라소울 06-23 2714
4673 [격투기] [영상] 정찬성 VS 모이카노 초살 KO승! (18) 드라소울 06-23 26150
4672 [격투기] 좀비 1회 57초 만에 KO승 공기번데기 06-23 1629
4671 [배구] 韓 남녀배구 대표팀, 대륙간 예선전 나설 명단 발표 (2) 이뻐서미안 06-21 1561
4670 [기타] '탁구 신동' 신유빈, 역대 최연소 14세 국가대… 이뻐서미안 06-21 1158
4669 [기타] 국내 유일 세계 챔피언 최현미, WBA 슈퍼페더급 7차 방… 이뻐서미안 06-20 1747
4668 [배구] ‘일본’에는 질 수 없는 한국, 일본에 3-0 셧아웃 승. (2) MR100 06-19 3079
4667 [올림픽] '도마황제의 딸' 여서정, 고난도 신기술 성공… (1) 이뻐서미안 06-19 1598
4666 [격투기] [원챔피언십] 윤창민 KO로 2연승! (1) 드라소울 06-18 777
4665 [기타] 한국 여자 하키대표팀 국제 하키연맹 파이널스 우승 이뻐서미안 06-18 53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