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기타 스포츠
 
작성일 : 19-09-30 15:32
[골프] 허미정, LPGA 투어 IWIT 챔피언십 우승…시즌 2승 달성
 글쓴이 : MR100
조회 : 2,696  

허미정[AP=연합뉴스]


한국 선수들 시즌 13승 합작, 남은 6개 대회서 3승하면 최다승 신기록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허미정(30)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인디 위민 인 테크 챔피언십(총상금 200만달러) 우승을 차지했다.

허미정은 30일(한국시간) 미국 인디애나주 인디애나폴리스의 브릭야드 크로싱 골프클럽(파72·6천456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버디만 4개를 기록해 4언더파 68타의 성적을 냈다.

최종합계 21언더파 267타를 친 허미정은 2위 나나 마센(덴마크)에게 4타나 앞서며 나흘간 1위 자리를 한 번도 내주지 않은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을 달성했다.

우승 상금 30만달러(약 3억6천만원)를 받은 허미정은 8월 스코틀랜드오픈에 이어 시즌 2승을 거뒀다. 투어 통산으로는 4승째다.

2009년 세이프웨이 클래식에서 투어 첫 승을 따낸 허미정은 2014년 요코하마 타이어 클래식, 지난달 스코틀랜드 오픈 등 '5년 주기'로 LPGA 투어 3승을 쌓았다.

그러나 4승째는 불과 7주 만에 따내며 최근 상승세를 입증했다.



우유를 쏟아부으며 우승을 자축하는 허미정.[AP=연합뉴스]

2타 차 선두로 최종 라운드에 돌입한 허미정은 3라운드까지 단독 2위였던 머리나 알렉스(미국)가 3번과 7번 홀에서 1타씩 잃는 바람에 비교적 편안한 최종 라운드를 치를 수 있었다.

허미정은 4번 홀(파4)에서 첫 버디를 잡아 알렉스와 격차를 4타로 벌렸고 9, 10번 홀은 연속 버디를 발판 삼아 2위에 5타 이상 차이로 훌쩍 달아났다.

마지막 18번 홀(파4)에 들어갈 때 2위와 격차가 4타였을 정도로 이렇다 할 위기가 없는 우승이 됐다.

1라운드에 이어 다시 한번 '노 보기 라운드'를 완성한 허미정은 나흘 내내 단독 선두를 한 번도 놓치지 않았다. 퍼트 수도 나흘간 26, 29, 24, 28개로 안정적이었다.

허미정은 올해 LPGA 투어에서 고진영(4승), 김세영, 박성현, 해나 그린(호주), 브룩 헨더슨(캐나다·이상 2승)에 이어 6번째로 2승 이상을 달성한 선수가 됐다.

이번 우승으로 허미정은 시즌 상금 84만5천67달러로 28위에서 15위로 오르고, CME 글로브 포인트 부문에서도 26위에서 10위로 상승할 전망이다.

17, 18번 홀을 연속 버디로 장식한 마센이 17언더파 271타로 단독 2위에 올랐고 3라운드까지 2위였던 알렉스는 15언더파 273타, 단독 3위로 대회를 마쳤다.

김효주(24)가 11언더파 277타로 단독 8위, 최운정(29)은 10언더파 278타로 공동 9위에 올랐다.

한국 선수들은 올해 LPGA 투어 26개 대회 가운데 절반인 13승을 합작했다.

한국 선수들의 LPGA 투어 시즌 최다승 기록은 2015년과 2017년의 15승이다. 올해 남은 6개 대회에서 2승을 하면 타이기록, 3승을 하면 사상 최초로 16승 고지에 오른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4,85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기타 스포츠 게시판입니다. (11) 가생이 02-24 127132
4858 [배구] 김연경의 흥국생명 코보컵 결승 GS에 셧아웃 완패~ (5) 태권부인 09-05 2853
4857 [올림픽] 김연아 2024 강원 동계유스올림픽 집행위원 합류 (2) 리얼실화 09-04 1854
4856 [배구] 고유민선수의 생전영상 (11) 백전백패 08-22 3969
4855 [육상] 고등학교 남자 100M 라이벌 열전 (2) 보미왔니 08-13 3376
4854 [기타] 150위 문민종의 ‘깜짝 반란’…글로비스배 세계바둑… (7) 여름바위 08-03 2689
4853 [기타] 16세 탁구신동 신유빈 대한항공 첫 월급 기부하던 날~ (6) 루빈이 07-14 5350
4852 [e스포츠] '기인' 김기인의 연봉 공개됐다...3년 총 45억… (9) MR100 07-05 5575
4851 [올림픽] 김연아 UN 연설 당시.jpg (6) 리얼실화 07-04 7883
4850 [기타] 경주시청 트라이애슬론 (철인 3종) 감독... (1) 수퍼밀가루 07-01 8285
4849 [육상] 한국 육상 유망주 '비웨사'.목표는 한국 신기… (8) 이뻐서미안 06-30 4233
4848 [골프] 안소현 프로 (8) llllllllll 06-13 7715
4847 [배구] 6.5억 준다는 데 절반만!…‘통큰 결단’ 김연경, 11년… (22) 루빈이 06-06 5588
4846 [농구] NBA매니아가 알려주는 숨은 실력파선수 (11) a문재인 05-26 3331
4845 [기타] 스포츠영웅 프로레슬러 故 김일 국립현충원 안장 결… (6) 이뻐서미안 05-21 3748
4844 [잡담] 동양이 서양을 이길 수 있는 구기종목이 배드민턴, … (25) 고구려거련 04-29 9478
4843 [빙상] 러시아 빙상연맹 "빅토르 안, 선수 생활 마무리 하기… (17) 이뻐서미안 04-28 8793
4842 [자동차] GV80 실물 무광 진리 (14) 저니 04-16 12914
4841 [잡담] 현대건설이 김희진,눗사라를 영입하면 어떨까요? (4) 백전백패 04-15 3646
4840 [배구] 둥이 자매~ 한솥밥 머거~ 이재영 이다영 흥국생명 (9) 보미왔니 04-14 2674
4839 [배구] 여자배구 국가대표 리베로 김해란, 출산 위해 은퇴 (3) 이뻐서미안 04-12 2921
4838 [잡담] [일본] 핵소름 주의, 일본만화 작가 아키라 예언인가? (13) 경제왕왕 03-15 22676
4837 [기타] 세계여자컬링선수권, 개막 이틀 남기고 취소 이뻐서미안 03-13 2969
4836 [기타] 피겨세계선수권 전격 취소 "개최국 캐나다, 대회 포… (1) 이뻐서미안 03-13 3209
4835 [격투기] 오르테가 박재범에게 공식사과 (5) 평화존경 03-12 5241
4834 [e스포츠] "기부는 저처럼 돈 많은 사람들이 많이 하면 됩니다" … (4) MR100 03-12 3257
4833 [잡담] [펌글] 오르테가는 왜 박재범의 뺨을 때렸을까? (7) FK리스 03-10 2840
4832 [격투기] 오르테가가 박재범 때렸답니다. (7) 평화존경 03-08 333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