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기타 스포츠
 
작성일 : 20-12-15 09:41
[골프] 한국 장타여왕 김아림, 처음 출전한 US여자오픈 제패
 글쓴이 : 이뻐서미안
조회 : 2,890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에 장타 1위 김아림(25)은 15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의 챔피언스 골프클럽(파71)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메이저대회 US여자오픈 최종 라운드에서 4타를 줄여 최종 합계 3언더파 281타로 우승했다.

한국 선수로는 11번째 US여자오픈 정상이다.


김아림 선수 4라운드 하이라이트

김아림 우승 인터뷰

US오픈 11번째 대한민국 우승.
김아림 선수 우승 축하합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순헌철고순 20-12-15 12:58
   
일본 시부노 히나코가 줄곧 1위 달리고 있어서 일본도 주목 많이 했는데
한국 선수가 역전해서 우승해버렸으니.. 얼마나 또 배알이 꼴릴까 ㅋㅋㅋㅋㅋㅋ
     
신서로77 20-12-16 12:55
   
밤새고 시청하다 기분 잡쳤을듯...ㅋㅋㅋ
코리아 20-12-15 15:29
   
계속 일본선수가 1등하길레 누군가 보니까 작년 브리티시 우승한 선수라 이번에 계속 1등하길레 큰 기대를 안했는데 아침에 보니 한국선수가 떡~ 하니 우승!!! 
일본 언론들 요란하게 호들갑 떨더니...원통하고 억울하다고 또 난리치겠구만요.
그나저나 일본에도 메이저 우승한 선수가 나오긴 하네...울 선수들 더 분발하겠군~
     
순헌철고순 20-12-15 16:40
   
US오픈 우승을 하면 일본 처음이라 기대 많이 했죠.
더군다나 메이저 2연패(역대3번째라던가), 오사카 나오미 US오픈 우승이랑도 연결지을수 있고
여러가지 화제도 되고 코로나 확산 때문에 축 처진 분위기라 우승했으면
정부에서부터라도 지침 내려가서 일부러 언론에서 분위기 띄우고 난리났을거임.
근데 방한 대책을 똥망으로 해서 4위로 밀려나서 초상집 분위기
 
 
Total 4,98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기타 스포츠 게시판입니다. (11) 가생이 02-24 134054
4907 [올림픽] 김연경이 말하는 2012년 런던 올림픽 여자배구팀 지원 (4) 보미왔니 03-04 3014
4906 [배구] 미친 기록 (3) 雲雀高飛 02-26 2936
4905 [배구] 폼생폼사 (2) 雲雀高飛 02-24 1860
4904 [배구] 전세계가 극찬하는 월드 베스트 김연경 헌사 모음 (3) 보미왔니 02-23 4443
4903 [배구] 박상하 학폭인정 은퇴 (3) llllllllll 02-22 3353
4902 [기타] 日도 '이재영·이다영'학폭 뉴스.. "랭킹 1위" (13) 스쿨즈건0 02-17 4965
4901 [기타] 맷값폭행 최철원 신임 아이스하키 회장 인준거부 (3) 마스크노 02-17 2369
4900 [배구] 배구계는 아직 정신 못차렸구나~~ (2) 댓글실명제 02-15 3550
4899 [배구] 쌍둥이 자매는 국대에 별 관심도 없었는데.. 안한다고 02-15 2514
4898 [배구] 율공주도 울고 유미님도 울고 gs도 울고.. 코리아 02-15 1741
4897 [배구] 男배구선수 학폭에 고환수술 …가해자는 송명근·심… (3) 루빈이 02-13 2661
4896 [기타] 호주 오픈이 벌써 시작 되었죠.. 사이공 02-10 847
4895 [배구] 여배 학폭 선수 자필 사과문 (13) llllllllll 02-10 4126
4894 [배구] 유명 여자 배구선수 2명 학폭논란 (8) 마스크노 02-10 3254
4893 [격투기] 알리 꺾은 전 헤비급 챔피언 리언 스핑크스 별세 (1) 캡틴홍 02-07 1757
4892 [빙상] 소트니코바 “한국 팬들은 아직도 내가 죽길 바란다… (16) 스쿨즈건0 02-03 6233
4891 [배구] 소영 선배... (7) 식후산책 01-25 4547
4890 [빙상] "노선영, 스케이팅 빠르다며 욕설" (71) 큐티 01-22 6119
4889 [기타] 포스트 박태환 황선우 포스트 장미란 박혜정 (2) 루빈이 01-20 1514
4888 [격투기] 실전 주싯수 (11) 냉각수 01-15 3488
4887 [농구] 데니스 로드맨 아들입니다 (2) 식후산책 01-14 3804
4886 [빙상] 컬링 미모 원탑 "굿샷 좀 해주면 안되요~" (4) 보미왔니 01-13 4786
4885 [농구] [NBA] 야수 아데토쿤보 올랜드전 22득점 하이라이트 (1) MLB하이랏 01-12 877
4884 [배구] 몽골 소녀의 꿈~ (9) 보미왔니 01-08 4481
4883 [농구] NCAA 이현중 최근경기 HL (5) 큐티 12-21 2458
4882 [기타] NFL의 손흥민 / 구영회 (2) 강탱구리 12-17 3369
4881 [기타] [역도]괴력의 소녀들 7살,80 kg_ 캐나다 vs 한국 (3) 조지아나 12-15 337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