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기타 스포츠
 
작성일 : 21-11-27 09:35
[잡담] 현건의 세터들이 실력이 성장한 이유
 글쓴이 : 백전백패
조회 : 642  

일련의 사건과는 별개로 선수가 왜 좋은 성장을 할수있었는지 보여지는 대목
(이영상 6분13초~~6분53초 감독의 지시를 잘수행한 이다영은 리시브가 어렵게와도 무조건 오버토스를함)

실제로 인터뷰에선

이도희감독:나는 강도높은 훈련을 통해 세터인 다영이와 다인이에게 항상 점프토스 오버토스를 강조합니다.
그래야만 빠르고 정확한 토스로 상대 수비가 대비할수있는 시간적 여유을 줄이고 우리 공격수들의 장점을 살릴수있기때문에  세터들에게 점프토스,오버토스를 요구합니다.

이다영,김다인 인터뷰: 우리팀의 장점을 살리기위해 항상 감독님께선  어떠한 경우라도 빨리 공을 따라가서  점프토스,오버토스를 해줄것을 주문하시기에 또한 세터 출신의 감독님이시기에 다른 포지션의 선수들보다  훈련의 강도가 세터들이 높습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태권부인 21-11-28 16:54
   
이다현이 VNL이후 급성장 했듯이 현건의 세터들도 마찬가지였음. 기본기는 팀자체에서 만들어놨다지만 눈에 띄는 성장은 국대 경기 이후였음.
라바리니가 거의 전담하듯이 공들인게 이다영이었고, 특히나 김다인은 이도희 감독때는 성장세가 상당히 더뎌 주전 전력으로 보기엔 민망할 수준이었음. 헌데 vnl이후 강성형감독에 이르기까지 서서히 가다듬어져서 올시즌 상당한 폼에 이르기까지....
결국엔 라바리니의 유산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정도로 영향을 받았던 게 컸다고 생각함.
 
 
Total 5,00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기타 스포츠 게시판입니다. (11) 가생이 02-24 134952
5006 [빙상] 2022 ISU 4대륙 피겨선수권_ 갈라쇼 코리아 02:55 108
5005 [기타] 헐 정찬성 챔프타이틀전잡혔네요 텍스북 01-26 479
5004 [빙상] 2022 ISU 4대륙 피겨선수권_2위 이해인 3위 김예림 코리아 01-23 525
5003 [빙상] 2022 ISU 4대륙 피겨선수권_우승!! 차준환 코리아 01-23 361
5002 [격투기] 은가누는 또한번 진화하네요 큐티 01-23 320
5001 [기타] 테니스 권순우 vs 루네. 3시간 풀세트 (1) 빈빈 01-17 707
5000 [골프] 박세리의 고향은 전남 광주죠 (2) 삼한 01-16 1010
4999 [빙상] 2022 피겨 종합선수권대회 유영 코리아 01-09 864
4998 [배구] 이다현 (2) 백전백패 12-27 2639
4997 [수영] 황선우, 쇼트코스 세계선수권 자유형 200m 金 (9) 이뻐서미안 12-18 2902
4996 [농구] 직관 211204 공때문에 넘어진 라건아 rteygf 12-14 737
4995 [농구] 직관 211211 유병훈 롱슛성공 rteygf 12-14 434
4994 [올림픽] 김연아, 美잡지 선정 역대 최고 '올림픽 영웅 亞 … (7) 스쿨즈건0 12-14 3993
4993 [농구] KBL에서 나온 덩크 (1) 큐티 12-13 1509
4992 [올림픽] '장미란 신화 없다?' 2028 LA올림픽, 역도-복싱-… (5) yj콜 12-11 1282
4991 [농구] 불명예 하나원큐 역대 여자농구 전반 최소 9점 (3) 루빈이 12-04 1250
4990 [잡담] 기업은행편(배구할맛) 백전백패 12-04 903
4989 [격투기] 태권도 내용자체가 사실은 초딩 가르치기도 부적합… 곰곰58 12-03 1365
4988 [배구] 사상 초유 '악수 거부'‥'김사니 감독 대… 이뻐서미안 12-03 1409
4987 [배구] 김연경 21-22시즌 11/27 중국리그 상하이 vs 랴오닝 (풀… ChocoFactory 11-27 1437
4986 [기타] 자랑스런 우리 경주마 '닉스고'를 아시나요? (3) 사람냄새 11-27 908
4985 [잡담] 현건의 세터들이 실력이 성장한 이유 (1) 백전백패 11-27 643
4984 [기타] [세계탁구선수권] '손목 피로 골절' 신유빈, … (1) 이뻐서미안 11-26 752
4983 [기타] 탁구 신유빈, 첫 세계선수권 단식서 승리 코리아 11-24 1132
4982 [배구] 현건 10연승이유 (1) 백전백패 11-22 687
4981 [배구] '조송화 이탈' 내홍 겪는 IBK, 감독·단장 동시 … (8) 이뻐서미안 11-21 1788
4980 [올림픽] (레전드경기)릴레함메르올림픽 쇼트트랙500미터 백전백패 11-03 124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