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기타 스포츠
 
작성일 : 21-12-03 09:02
[격투기] 태권도 내용자체가 사실은 초딩 가르치기도 부적합한 내용이죠.
 글쓴이 : 곰곰58
조회 : 1,343  

독재정권 시절의 필요에 따라 순엉터리로 만들어진 짝퉁이거든요.
그래도 내용을 가라데와 비슷하리라 생각하실지 몰라도....사실은
순엉터리에요...

운동 조금이라도 해 보신 분들은 아시겠지만...
실제 힘을 쓰는 동작을 하기전에....복식호흡으로 숨을 쉰 다음에야.
실제 동작을 하는게 기본이죠....
그리고 이 복식호흡으로 숨을 들이쉬어야, 복압이 올라가서, 동체
전체를 보호해주고 부상이 적죠....이제는 아주 기본적인 내용입니다.
그런데 태권도는 이 내용 자체를 하나도 모른다구요???
넵 그렇습니다. 혹시 태권도장에 자녀를 보내시는 학부모 분은
약간 글이 길더라도 세세히 읽어보시면 도움이 될거에요...
자세히 보시면 태권도는 정말로 들이쉬는 숨으로 동체를 강화하는 방법
자체를 모르는걸 보실수 있을거에요..
이게 막 복잡한 내용인것 같은데....실무적으로는 팔뒤로 젖히기 하면서
숨쉬기 운동할때, 숨들이쉬는 부분과 완전히 동일해요....^^

 

** 다른 사이트에서 물리치료사라고 주장하는 분이,

꽤 엉터리 내용을 적으셨는데요...숨쉬기는 별다른 노력이 없어도...

저절로 되는거라고 가짜 정보를 적으셔서 반론합니다.

호흡근(횡격막, 골반저근, 대요근)등등도 근육이라....쓰는만큼 발달하고...

쓰지않으면 꽤 빠른속도로 근육의 힘이 약해집니다.

물론 숨을 쉬지 않으면 죽기에 최소한 호흡은 어떻게든 유지하지만...

고강도 운동에 필요한 호흡 및 호흡을 통한 동체강화는 연습하지

않으면 못 합니다.

 

** 태권도는 운동이 아니라 보육서비스라 태권도 내용이 엉터리던

말던 상관 없다고 리플 다시는 분도 계시는데요..태권도 자체의

내용이 몸에 무리가 가는 엉터리면 태권도장에서 보육 및 다른 스포츠

시간을 더 늘리고 태권도는 안 하면 더 좋겠죠....^^


Google 검색을 해 보니, 다행히 태권도와 가라데 둘다 공동적으로
횡격막 호흡을 사용한다고 주장하고 있네요.
횡격막 호흡은 코어이론의 가장 중요한 도구중의 하나입니다.
사실상 코어이론 = 횡격막 호흡이라고 봐도 될 정도로요.

지금이야 코어이론 자체가 원래부터 있던것 처럼 느껴질지 모르겠지만요.
코어이론은 1999년경 호주의 대학교수가 실험실에서 발견한 내용입니다.
코어근육의 움직임에 대한 몇몇 논쟁이 과학적으로 증거를 가지고
정리된건 불과 2015년 경입니다.
(코어이론의 중요한 쟁점이 입증된건 불과 5~6년도 안 된 따끈한 내용이죠.)
물론, 진짜 실전을 겪고 제대로 된 근거를 가진 동양무술, 서양 무술, 무용, 바디워크에서는 옛날 옛날부터 알고 있었죠…^^

태권도 가라데 둘 중 하나가 횡격막 호흡을 전혀 사용하지 않는다고 이야기 한다면,
비교가 머리아파질텐데 다행히도 둘다 사용한다고 하니….정말 둘다 횡격막 호흡을
사용하는지 안 하는지만 보면 되겠습니다.

엄청 복잡하고 논쟁이 되는 부분도 있는 코어이론 / 횡격막 호흡이지만,
실무적으로는 생각보다 간단해요. 횡격막 호흡을 하면 동체 전체가 강화되고,
강화된 다음에 힘을 쓰는 동작을 하는게 가장 효율적인 신체의 움직임이라는거죠.

그리고 횡격막 호흡을 통해서 동체가 강화되는 움직임은 아래 움짤 하나로 요약될
수 있습니다.

https://s10.gifyu.com/images/ANY_0120184340-2.gif


먼저 태권도입니다. 남미쪽 태권도 국대 감독도 하신 유명하신 분입니다.
http://www.youtube.com/watch?v=jGW8pdo08Jg

1분 27~28초 정도의 시범입니다.


https://s10.gifyu.com/images/CgwV1638421475_130995828.gif

1..처음에 약간 비스듬한 왼발 돌리는 장면 자체는 가라데도 비슷하게 나옵니다.

2..그런데 위의 호흡을 통해 동체가 강화되는 움직임과는 좀 차이가 보입니다.
상체를 왼쪽은 뒤로하고 오른쪽은 앞으로 하는 식으로 돌리면서 나가는 것으로 보입니다.


https://s10.gifyu.com/images/CgwV1638421522_77443856.gif


 1..자세히 보면 타격이 되는 순간에 엉덩이를 넣어주긴 했지만, 아주 조금 들어갔습니다.

(가라데와 비교하면요)

가라데입니다. 검색해서 나온 분이신데. 이탈리아 분인것 같아요.
http://www.youtube.com/watch?v=CoLmeZGaoG4

35~36초의 앞차기(Mae Geri)입니다.

https://s10.gifyu.com/images/CgwV1638421717_1852031217.gif

1..처음에 약간 비스듬한 왼발 돌리는 장면 자체는 태권도와 비슷합니다.

2..위의 호흡을 통해 동체가 강화되는 움직임과 유사성이 태권도 보다 큽니다.

https://s10.gifyu.com/images/CgwV1638421830_290865544.gif

1..뒤에 의자와 비교해보면 타격시에 엉덩이가 얼마만큼 들어갔는지 비교가 가능합니다.

기존에는 당연히 태권도 처럼 상체를 왼쪽은 뒤로 하고, 오른쪽은 앞으로 돌리는게
당연하다고 생각했을지 몰라도, 코어이론/횡격막 호흡을 사용해서…
가라데 처럼 숨을 들이쉼을 통해서, 동체강화를 하는게 가능해요….

태권도쪽에서 이야기하는데로 정말 태권도는 가라데를 모방한게 아닌게 맞을듯
싶습니다...이야 태권도협회에서 저 상줄지 모르겠네요…..에헴…..^^
샘플이 너무 적어서 일반화하기엔 문제가 있는데요…..계속 시리즈로 글 쓸게요….^^
(다만 둘다 지도자라는걸 고려하면, 꽤 의미가 있다고 봅니다.)

구글Book에서 가라데 책 일부인데요…..발차기할때 발을 올릴때에는 숨을 들이쉬고….
올린발로 타격할때에는 숨을 내쉰다는 내용입니다.

https://books.google.co.kr/books?id=fhSOS-QZD4EC&pg=PA22&lpg=PA22&dq=karate+raise+leg+inhale+google+book+kempo&source=bl&ots=OBkohRPuUo&sig=ACfU3U2v-D4Pz9yW50w7dyKhNbjrfwrquw&hl=ko&sa=X&ved=2ahUKEwi9oN6jp63xAhUyJaYKHRJXBhsQ6AEwCHoECAgQAw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5,00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기타 스포츠 게시판입니다. (11) 가생이 02-24 134859
5000 [격투기] 은가누는 또한번 진화하네요 큐티 15:33 58
4999 [기타] 테니스 권순우 vs 루네. 3시간 풀세트 (1) 빈빈 01-17 615
4998 [골프] 박세리의 고향은 전남 광주죠 (2) 삼한 01-16 909
4997 [빙상] 2022 피겨 종합선수권대회 유영 코리아 01-09 823
4996 [배구] 이다현 (2) 백전백패 12-27 2563
4995 [수영] 황선우, 쇼트코스 세계선수권 자유형 200m 金 (9) 이뻐서미안 12-18 2855
4994 [농구] 직관 211204 공때문에 넘어진 라건아 rteygf 12-14 703
4993 [농구] 직관 211211 유병훈 롱슛성공 rteygf 12-14 411
4992 [올림픽] 김연아, 美잡지 선정 역대 최고 '올림픽 영웅 亞 … (7) 스쿨즈건0 12-14 3908
4991 [농구] KBL에서 나온 덩크 (1) 큐티 12-13 1456
4990 [올림픽] '장미란 신화 없다?' 2028 LA올림픽, 역도-복싱-… (5) yj콜 12-11 1257
4989 [농구] 불명예 하나원큐 역대 여자농구 전반 최소 9점 (3) 루빈이 12-04 1241
4988 [잡담] 기업은행편(배구할맛) 백전백패 12-04 892
4987 [격투기] 태권도 내용자체가 사실은 초딩 가르치기도 부적합… 곰곰58 12-03 1344
4986 [배구] 사상 초유 '악수 거부'‥'김사니 감독 대… 이뻐서미안 12-03 1380
4985 [배구] 김연경 21-22시즌 11/27 중국리그 상하이 vs 랴오닝 (풀… ChocoFactory 11-27 1425
4984 [기타] 자랑스런 우리 경주마 '닉스고'를 아시나요? (3) 사람냄새 11-27 895
4983 [잡담] 현건의 세터들이 실력이 성장한 이유 (1) 백전백패 11-27 625
4982 [기타] [세계탁구선수권] '손목 피로 골절' 신유빈, … (1) 이뻐서미안 11-26 740
4981 [기타] 탁구 신유빈, 첫 세계선수권 단식서 승리 코리아 11-24 1116
4980 [배구] 현건 10연승이유 (1) 백전백패 11-22 670
4979 [배구] '조송화 이탈' 내홍 겪는 IBK, 감독·단장 동시 … (8) 이뻐서미안 11-21 1772
4978 [올림픽] (레전드경기)릴레함메르올림픽 쇼트트랙500미터 백전백패 11-03 1228
4977 [빙상] (레전드경기) 2002년쇼트트랙 세계선수권 1000미터 백전백패 11-03 772
4976 [빙상] 2021 ISU 피겨 그랑프리 1차 대회 3위 '유영' (1) 이뻐서미안 10-25 2168
4975 [잡담] 그리스 언론 “이재영-다영 내년 100% 이탈리아-터키 … (6) yj콜 10-24 4947
4974 [잡담] 양궁 안산양이 용맹한건 이유가 있죠 (1) 삼한 10-22 176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