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기타 스포츠
 
작성일 : 11-04-10 18:35
[농구] 내가 가빈화재와 농구의 챔피언시리즈 경기를 보면서 느끼는 점
 글쓴이 : 레옹레옹
조회 : 1,588  

역시 농구 배구는 키와 탄력이구나
이게 딸리면 절대로 이기기 힘듬...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더노더노 11-04-10 20:14
   
배구, 농구 둘다 키가 크면 유리하지만 절대적이진 않은거 같아요.

배구 같은 경우엔 팀플에 정말 잘 맞아야하는데 요즘처럼 강서브를 구사하는 배구에선
그만큼 수비력도 중요한데요.
키큰 선수는 공격은 잘하지만 수비력이 모자라죠. 하지만 키가 작은 선수는 리시브가 유리합니다.
그 이유는 볼을 잡아 낼 수 있는 범위가 멀리 튕겨나갈때야 키큰 사람이 유리하겠지만 그런 슈퍼디그는 어쩌다 한번씩 나오는 것이고, 일반 적인 서브리시브나 디그를 생각했을 때 볼을 더 낮은 곳에서 받아 낼 수 있기 때문에 내리 꽂히는 공도 받을 수 있는 각이 커지지만 키큰 선수의 경우는 자신의 몸쪽으로 가는 공이 되버려 제대로된 리시브는 커녕 공을 쳐내는데 급급해 질 수가 있죠.
그래서 배구는 키큰 선수와 작은 선수가 골고루 섞여 있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농구도 신장이 전부는 아니지만 그래도 키가 커서 불리할껀 없다고 생각하네요.
딱 한가지 불리한건 드리블이 높아져서 작은 선수에게 스틸당할 위험이 있다는 것인데
NBA만 봐도 드리블 스킬이 좋으면 키큰 것과 드리블은 무관한 것임을 알 수 있죠.
그래서 농구는 신장이 아니라 심장으로 한다는 명언도 있지만 신장이 커서 나쁠 이유는 없는거 같아요.
단, 키는 큰데 둔하다면 그것은 키크니만 못한거 같네요.

...

이번 배구는 정말 재밌기도 헀지만 실망이었던게 가빈이 때리는 모습을 보면 정말 괴물같고 신비로워서 재미있었지만 쉽고 간단해보여도 다양하고 엄청나게 많은 세트플레이와 전술이 난무하는게 배구인데 이건 뭐 전술이고 뭐고 리시브가 불안하든 안정적이든 갑인 올인이니까....정말 어쩌다가 리시브 잘되면 속공 한두번 하고...그 반면에 대한항공은 좌우센터 다양하게 활용하는 모습에 가슴이 아프더군요.

어떻게 생각해보면 마이클조던이 존재했을 때의 NBA를 생각해보면 막으려고 해도 막을 수 없는 존재였죠...가빈은 그러한 존재가 되버린건데...중요한건 한국시람이 아니기 때문에 우리에겐 이득이 없는거죠...가빈이 한국 사람이었다면 이런 플레이는 좋은 징조였을 겁니다. 어떻게 보면 최강 배구라는 브라질 배구도 이런식이거든요. 다만 세터의 토스가 더 빠른것이 차이점이지만...
하지만 그런 막강 공격수가 없는 우리나라로써는 조직력과 스피드의 배구를 연마할 필요가 있는데 삼성선수들은 국가대표에는 맞지 않는 것이 되는 것이죠...여오현 선수 한명 빼고는...특히 유광우세터는 가빈이 있었으니까 괜찮았던거지 가빈같은 선수가 없었으면 빛을 볼 수 없었곘죠...

이건 뭐 두서없이 푸념만 늘어놨네요...
그냥 그러려니 이해해 주세요^^;; 속상하기도 하고 뭔가 만감이 교차해서 그냥 주저리주저리 했네요.
티타임 11-04-11 09:09
   
잘보고가요
시간여행 12-02-04 09:37
   
글 잘보구 가요~기타스포츠도 흥하길..
라군 13-11-28 19:46
   
잘 보고 가요 ^^...
 
 
Total 4,86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기타 스포츠 게시판입니다. (11) 가생이 02-24 126171
55 [격투기] 인간 병기 - 태국 무애타이 (2) 용트림 04-15 2581
54 [농구] 쪽팔림류 甲 (5) skeinlove 04-15 2426
53 [기타] 아싸 우승이다!(자생) (4) skeinlove 04-15 1873
52 [기타] 여자니킥한방에 남자 떡실신 (6) skeinlove 04-14 3100
51 [격투기] 길거리 싸움짱으로 유명한 킴보의 첫 싸움입니다 (4) skeinlove 04-14 3385
50 [격투기] 선수는 ko당했지만 심판은 알지 못해 (5) skeinlove 04-14 2296
49 [빙상] '황제의 귀화?' 안현수의 위대한 '귀환'… (5) IceMan 04-14 1837
48 [농구] 아..전자랜드... (1) 더노더노 04-12 1446
47 프로농구 챔피언전 (1) 코리아 04-11 1161
46 [농구] 내가 가빈화재와 농구의 챔피언시리즈 경기를 보면… (4) 레옹레옹 04-10 1589
45 [농구] KT와 동부의 경기중... (1) 더노더노 04-10 1615
44 [배구] 현대건설 우승 (3) 더노더노 04-09 1524
43 [배구] 으아...삼성화재 우승 (5) 더노더노 04-09 1659
42 [골프] 마스터즈 이틀째 (3) 맨유 04-09 1507
41 [기타] 러시아 터키 뉴질랜드 반드시 꼭 아시아 축구로 편입… (14) 용트림 04-03 3155
40 [기타] 아시아권 남자들 어느 나라과 맞짱실력이 최강인가… (16) 용트림 04-02 3499
39 [격투기] [자동재생] UFC 정찬성 "트위스터" (4) 악마는구라 04-02 2836
38 [기타] 추성훈 이충성 우리과 버린 두스타 (22) 용트림 04-01 2790
37 [기타] 호주와 뉴질랜드 오세아니아 모든 나라들 아시아 게… (14) 용트림 03-25 5003
36 [기타] 신들린 방어의 달인 (자생) (8) skeinlove 03-24 3463
35 [격투기] UFC 여자 심판, 과연 옳은 결정인가 (7) IceMan 03-24 3172
34 [격투기] 표돌과 크로캅이 ufc에서 고전하는 이유? (13) 뜸부기 03-20 3060
33 [배구] 오늘 배구 재미있었죠. (2) 더노더노 03-20 1952
32 [e스포츠] KT 김대엽 더블 올킬 (3) 키노 03-19 2596
31 2011 제7회 인제 내린천 마라톤대회 (7) 육상연합회 03-18 1820
30 [기타] 이시영 결승전 주요장면. (7) 악마는구라 03-17 2731
29 [기타] 장미란 '살아있는 전설' 지위 재확인 (3) IceMan 03-17 2257
 <  171  172  173  174  175  176  177  178  179  18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