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구)축구게시판
HOME > 커뮤니티 > 축구 게시판
 
작성일 : 18-07-13 00:15
[잡담] 황의조는 와카 자격미달
 글쓴이 : Axis
조회 : 719  

상식적으로 생각해 보더라도 와카라면 해당 포지션에서는 우리나라에서 최상급의 선수로 평가받고 A대표팀에 단골로 뽑히는 선수죠.

그런데 황의조는 A대표팀에 평가전 때 몇번 뽑히긴 했지만 주전도 아니었고 투입되어도 늘 실망감만 줬던 선수인데.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도배시러 18-07-13 00:18
 
김학범 감독이 황의조 쓰는 방법을 안다고 주장한다면 ?
볼텍스 18-07-13 00:36
 
황의조 의문이지만, 와카에 대한 정의가 틀렸어요.

올대의 와카는 올대에 부족한 부분 2장과 현재 A팀의 에이스입니다.
에이스는 이미 손흥민이 뽑혔고, 부족한 부분 2장 중 골리에 한장 갈 수 있고, 남은 한장을 김학범 감독은
대놓고 잠그는 아시아권팀보다는 어느 정도 올리거나 대등하게 경기할 일본을 상대할 때 필요한 원톱이라고
판단했을 수 있습니다. 그게 현재 J2에서 성과를 보여주는, 그리고 본인이 선수성향을 잘아는 황의조라고 판단
했겠죠.

그래도 난 석현준이 더 낫다보 보여지지만, 감독의 입장은 부상 아웃했던 선수인지라, 믿음을 가지지 못할 수
있겠죠.
은가루 18-07-13 00:46
 
J리그에서 득점왕 경쟁할 수준이면 와일드카드 자격으로는 충분하죠. 프로리그에서 통하는 선수인데 U-23대회 자격 미달이라는건 별로 공감이 안갑니다.
다만 황의조 자리보다 더 급한자리에 우선순위가 있지 않나 싶네요. 손흥민 조현우라고 가정하면 나머지 한자리는 중앙수비나 풀백, 수비형 미드필더 쪽에서 데려오면 좋아보이는게 사실이니까요. 공격자원이야 황희찬 이승우 등 이미 많은 선수들이 즐비해있는 상황이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