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해외뉴스
 
작성일 : 11-01-16 06:55
[독일] 손흥민 동료 반 니스터로이 기사 업데이트
 글쓴이 : Utsu
조회 : 2,970  


오늘 게임 샬케전에서 함부르크는 1:0 으로 승리하였다고 합니다.
골은 반니가 넣었다고 합니다.

어제는 안보내주면 함부르크를 위해서는 다시 안뛰겠다 어쨌다 했지만 정작 필드에서 기회가 오면 스트라이커로서의 본능은 어쩌지 못하는건지 아니면 어제의 불화에 어떤 결론이 있었던지 아무튼 팀 호텔을 박차고 뛰어나간지 24 시간도 채 안되서 한골 넣고 리그 중위권 경쟁상대인 샬케전에서 팀을 승리로 이끌었답니다.

이상이 골 닷컴의 함부르크전 샬케 경기관련 기사의 요약이 였습니다.
-----

어제 반니의 레알 마드리드로의 리턴 요구에 관하여 야후 본판 축구 섹션에도 비슷하며 좀더 자세한 기사가 나왔는데 반니의 함부르크 임대 계약은 올해 독일시즌으로 끝이라고 합니다.  6개월도 안남았는데 레알에서 무리뇨감독이 "지금 반니와 6개월 싸인할수 있다면 행복하겠다" 라고 발표하자 반니가 지금 당장 레알로 가겠다고 하는거라고 합니다.  선수로서 황혼기의 반니로서 중위권에 있는 함부르크에서 6개월 계약을 이행하는 것보다 갈수있다면 당장 조 1 위를 다투는 레알에서 외질, 호날도 등의 선수들과 화려한 조명을 받으며 다음 6개월을 보내고 싶은 마음이 너무 간절했던가 봅니다.  그러나 이 야후기사에는 함부르크도 반니가 열망하는 바를 쉽게 들어줄수 있는 상황이 아니라며 다음과 같은 한줄도 썼습니다.

With strikers Mladen Petric and Paolo Guerrero both carrying injuries and Heung-Min Son at the Asia Cup with South Korea, Hamburg need to keep hold of their Dutch star who joined them from Real in January 2010.  - Yahoo Sports

"팀 스크라이커들인 믈라덴 페트리치와 파올로 거레로 둘다 부상이고 손흥민이 아시안컵에 한국대표로 참가하고 있기때문에 함부르크는 반니가 필요하다"

또 다른 기사에 나온것으로 손흥민의 팀 함부르크가 더 복잡해 지는데 현 감독인 아민 베 감독이 시즌 전반의 부진때문에 경질될거라는 것이 팀 관계자들의 비공식 입장이라고 합니다. 하지만 만약 새감독이 와도 아민 베 감독은 함부르크의 팀 고문 자리를 요청 받을것이라고도 합니다.

점점 복잡해지는 함부르크 팀의 상황인데 어쨋건 손흥민 선수는 자기 할일에 더 정진하면 되는 일이 겠죠.  상황이 이렇게 돌아가는데 아예 루키 시즌인 이번시즌에 한 15 골 정도 넣고 팀의 스트라이커로서 자리매김은 물론이거니와 차범근 선수를 이어가는 국제적 대형 스트라이커의 길에 간지나는 스타트를 끊으면 어떨까 하는것이 개인적인 바램 입니다.






번역기자:  Utsu
해외 네티즌 반응 Copyrights ⓒ 가생이닷컴 & www.gasengi.com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깍꿍 11-01-16 07:29
   
잘보고 갑니다~!
귀요미지은 11-01-16 12:59
   
잘보고갑니다
리크군 11-01-16 16:36
   
잘보고갑니다 ㅎㅎ
칫솔 11-01-16 17:23
   
잘보고갑니당~
11-01-16 22:26
   
다좋은데 간지나는 스타트라는 말은 조금...어색한듯
rina 11-01-18 02:01
   
호~ 잘보고갑니당~ ^^
푸하하합 11-01-18 13:58
   
잘보고 가요
 
 
Total 1,94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해외뉴스 게시판입니다. (4) 가생이 11-16 123317
43 [일본] 어선으로 한국인 집단 밀항 (9) 모모 01-17 2357
42 [독일] 손흥민 동료 반 니 기사 - 완결? (5) Utsu 01-17 2655
41 [러시아] 러시아,푸쉬킨 광장 야당집회! (15) 스탈린 01-16 2546
40 [일본] 한국축구의 새로운 스타로 칭호되는 구자철 아시안컵 3득점 (18) 파퀴아오 01-16 4919
39 [동남아] 인도 성지순례 100명 이상의 사망피해 (10) 파퀴아오 01-16 2558
38 [독일] 손흥민 동료 반 니스터로이 기사 업데이트 (7) Utsu 01-16 2971
37 [일본] 「3DS의 배터리는 3~5시간」 ― 해외 게이머의 반응은? (6) 모모 01-15 2809
36 [일본] Wii의 댄스 게임 「Just Dance2」1000만개 돌파 (6) 모모 01-15 2492
35 [일본] 포켓몬스터 블렉/화이트 500만 돌파 (8) 모모 01-15 2375
34 [일본] 마에하라 외무대신,일북 대화 선행 부정 (5) 모모 01-15 1770
33 [독일] 손흥민 동료 반 니스터로이 기사 (10) Utsu 01-15 3066
32 [동남아] 필리핀 국민은 아직 스스로 가난하다고 생각한다. (17) 파퀴아오 01-15 6149
31 [일본] 2010년 외국인 입국자수 944만명으로 역대최다 (20) 뽕이 01-15 2565
30 [일본] 60대 후반의 살인자 전년대비 50%증가 (8) 뽕이 01-15 2196
29 [일본] 파출소앞에서 소매치기, 100미터 달아나다 체포 (9) 뽕이 01-15 2111
28 [일본] 투자회사 총 91억엔 사기 (19) 모모 01-14 3733
27 [일본] 음주운전,합승자 이례의 방조죄. (8) 모모 01-13 2564
26 [일본] 워크맨과 iPod의 쉐어 반전 (8) 모모 01-13 2755
25 [일본] 30인분 치사량의 근육 이완제 도난. (9) 모모 01-13 2915
24 [일본] 소비세 17%로 인상 요구 (12) 모모 01-13 2694
23 [일본] 20일간 975회의 장난전화를한 37세 체포 (10) 뽕이 01-13 2189
22 [러시아] 모스크바경찰,폭동의심자 50명체포 (8) 스탈린 01-12 3014
21 [러시아] 러시아의 5대 갑부 미하일 호도르코프스키 추가혐의유죄판결 (14) 스탈린 01-11 4500
20 [영국] 아스날, 日 유망주 미야이치 료 영입확정 (57) Minitea 12-19 12716
19 [미국] 오바마가 버핏, 게이츠와 경기부양을 토의하기 위한 회의를 … (20) 바람광대 12-15 4605
 <  71  72  73  74  75  76  77  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