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해외뉴스
 
작성일 : 17-01-03 15:34
[유럽] 프랑스, 장기기증 새 법 시행…“전 국민 사후 자동 기증”
 글쓴이 : 하하하호
조회 : 2,451  


【서울=뉴시스】최희정 기자 = 새해부터 프랑스에서는 장기 기증 기피 등록을 하지 않으면, 모든 사망자들이 장기 기증자로 간주된다. 

가디언은 프랑스가 1일(현지시간)부터 사망자에 대한 장기 적출이 가족 의사에 반하더라도 사망자가 동의한 것으로 추정하는 새 법을 시행했다고 보도했다.

장기 전부 혹은 일부도 기증하길 원치 않는 이들은 자신의 이름을 ‘기피 등록자’ 명단에 올려놓아야 한다. 현재까지 15만 명이 등록을 했다.

뉴시스

C형 간염 보균자 신장이식 후 채혈


당국은 기증 기피자들이 등기 우편 대신 온라인으로 등록하는 등 보다 편리한 등록방법을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장기 사용에 반대하는 이들은 가장 가까운 가족·친척들에게 등록 문서를 남기거나 사망시 의사에 대한 ‘비동의 선언’ 문서를 작성한 가족·친척들에게 구두로 의사를 전달해야 한다.

dazzling@newsis.com

http://zum.com/#!/v=2&tab=world&p=7&cm=newsbox&news=0092017010335246676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누리마루 17-01-03 17:13
 
이건좀 그런데?
레떼느님 17-01-03 17:51
 
정말 이건 좀 그르네요.. 대충 생각해봐도 문제점들이 수두룩 튀어나오는데..
포미 17-01-03 19:21
 
그냥 역발상이네요.

봉사를 하는 쪽이 귀찮은 것이 아니라 봉사를 거부하는 쪽이 귀찮아야한다.

전형적인 유럽 사고방식.....
유저님 17-01-03 20:15
 
프랑스로 의료 여행을 가겠네요
프랑스 자국 연금 해택을 받지 못하겠지만
돈으로 목숨을 살수 있다면이야.....
asdfnw2 17-01-04 11:44
 
죽었다면 시신은 뭐에쓰이든 상관없죠 그것에 거리낌을 가지고있다는건 죽음이후를 두려워하고있단거죠

설마 죽지않앗는데 장기적출당하는 그런 상상을 하는게아니라면
위아원 17-01-05 01:07
 
장기 기증은 아름다운 일이지만 이건 별로네.
몰라서 기피 등록 못한 사람들은 강제 기증인 건데...
코카인콜라 17-01-05 10:21
 
뭐 그런 요소들을 보완 하겠지요;;; 인권챙기는 나란데...
대신 기본적으론 장기기증해서 사람 살리자라는 풍조를 퍼트리는게 요인것 같아요...
겨우리 17-01-08 08:56
 
기피신청하지 않은 경우에 가족들의 동의만으로 가능하다. 정도면 적절할 듯...
장기부족, 고가밀거래 해결되면 다른 부작용들은 자동으로 해결, 사라질 것이고
부작용 걱정할 일은 없을 듯하네요...
잘땐잔다 17-01-09 16:29
 
이건 뭐 대놓고 시체 팔아 먹겠다는건가?  중국을 능가하는 프로젝트 같은데....
seoljay 17-01-16 16:59
 
전 괜찮다고 생각했는데..  댓글들을 보니 꼭 그렇지만은 않은가 봅니다.
김씨 일가 처럼 박제할 것도 아니고, 썩을몸... 가치 있는 일이라 생각합니다.
우선 본인 혹 내 자식이 이식 대기명단에 올리고 마냥 기다려야 된다 생각하면,
너무도 당연한 제도 아닐까요.. 보험은 들면서 이런 제도에 부정적 시선은 의외네요.

나라에서 나서서 제도의 가치와 목적의식의 선함을 알리고 봉사가 아닌 인간으로서 당연시 해야할 의무라고
태어나면서 부터 가르친다면 적어도 대한민국에서는 더 많은 사람들이 행복한 삶을 살것 같네요. 
헌혈 은장,금장, 100회, 골수이식 기증 참여자로서 옳은 일이라고 생각됩니다.

우선 나라에서 장기이식 등록자들에게 세제,병원비 혜택,매년 건강검진 무료,취업가산점 등을
시행하면 바로 효과 나올거라고 봅니다. 물론 공무원은 필수여야겠지요.
후에 등록자가 일정 수준 넘어가면 출생과 동시에 자동등록,
반대로 기피자에게 세금, 병원비등의 인상등의 차별을 두면 될것 같네요.
선한 자에겐 그만한 보상이,이기적인 자에겐 그에 맞는 댓가를..
 
 
Total 1,85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해외뉴스 게시판입니다. (2) 가생이 11-16 115713
공지 [공지] 번역물 게재시 유의사항 (5) 가생이 11-16 33116
1849 [미국] 영지주의적 파피루스의 해독(하나님이 이삭을 실재로 죽였다… (2) 히스토리2 04-21 1792
1848 [기타] 지구의 날을 위해 우리가 할 수 있는 것 들 히스토리2 04-21 302
1847 [영국] 멸종된 도도새의 유골에서, 산탄총의 흔적이 발견되었다(인간… 히스토리2 04-21 1921
1846 [미국] 아방카가 백악관의 비서관 처럼 행동하여 비난을 받다. 히스토리2 04-21 1376
1845 [미국] 화성의 고대 호수의 존재를 밝히다 (1) 히스토리2 04-21 1313
1844 [미국] 로메인 양상추에 대한 대장균 감염이 확인되었다. 히스토리2 04-21 298
1843 [기타] 북한은 미국이 인권을 유린하는 이스라엘을 지원하는 한, 안… 히스토리2 04-21 350
1842 [기타] 북한, 핵무기 실험과 탄도미사일 발사를 중지한다 선언하다. 히스토리2 04-21 123
1841 [남미] 멕시코에서 캥거루쥐가 농경지의 확장으로 멸종위기에 처하… 히스토리2 04-21 908
1840 [중국] 중국인들의 동물원 동물에 대한 학대행위(캥거루에게 돌을 던… 히스토리2 04-21 653
1839 [호주] 남태평양과 남중국해에서 호주와 중국간의 충돌(호주군함과 … 히스토리2 04-21 479
1838 [기타] 포트만이 네타냐후에 항의하여 이스라엘의 시상식 참석을 거… 히스토리2 04-21 226
1837 [일본] 중국에 대한 견제의 일환으로, 미국은 자위대의 해병대(수륙… 히스토리2 04-20 1189
1836 [미국] 철새보호법이 완화가 된다 히스토리2 04-20 224
1835 [미국] 케플러 우주망원경을 뒤이어 테스가 외계행성을 탐색할 것이… 히스토리2 04-20 347
1834 [영국] 플라스틱을 빠르게 분해하여, 원래상태로 환원(석유)시키는 … 히스토리2 04-20 586
1833 [미국] 아이들의 수면부족은 체중증가로 이어진다 히스토리2 04-20 212
1832 [미국] 화성의 달 형성의 비밀 히스토리2 04-20 334
1831 [미국] 인간의 뇌를 설치류의 머리에 이식하다 히스토리2 04-20 603
1830 [미국] 아폴로 16호의 진실 히스토리2 04-19 1481
1829 [유럽] 자이언트 코즈웨이는 지열에너지를 이용할 새로운 지식을 제… 히스토리2 04-19 239
1828 [미국] 항생제 내성의 공포 (4) 히스토리2 04-19 1523
1827 [미국] 핑크 무지개가 하와이에 뜨다(화산 가까운곳의 드문 자연현상… 히스토리2 04-19 693
1826 [남미] 환경파괴로 인한 박테리아가 돌고래를 죽이다 히스토리2 04-19 342
1825 [미국] 나사는 타이탄에 모듈형 로보트를 보내려 한다 히스토리2 04-19 42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