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해외뉴스
 
작성일 : 17-03-16 14:37
[미국] 하루만에 3D 프린팅 집을 완성
 글쓴이 : 오마이갓
조회 : 3,216  

--

a1.jpg

a2.jpg

a3.jpg

a4.jpg



하루만에 3D 프린팅 집을 완성


최근에 3D 프린팅 기술이 생산 컨텐츠와 품질면에서 큰 진보가 이루어져서, 이제는 러시아 Stupino에 세계 최초로 살수있는 집을 성공적으로 프린팅으로 건설했습니다. 샌프란시스코의 3D 프린팅 벤처 Apis Cor와 지난해 12월 이 프로젝트를 시작한 러시아 부동산 개발업체 PIK가 책임을 맡고있습니다.

"이제 우리는 Apis Cor의 솔루션을 통해 건축 3D 프린팅이 새로운 진화된 단계로 도약했다고 확신할수 있습니다."라고 프로젝트 팀은 말했습니다. "회사와 파트너들은 Stupino에있는 주택이 건설업계에서 3D기술의현실을 세계에 보여줄수있는 첫걸음이라고 확신합니다."

그집은  모바일 3D 프린터와 Apis Cor에 의해 특별히 개발된 자동혼합 및 공급 장치가 결합되어 구성되었습니다. 타워크레인과 비슷한 형태의 프린터는 내부와 외부 모두에서 건물을 구성할수 있으며 하루안에 내부 하중벽, 파티션 및 건물외장 전체를 온전히 완성시켰습니다.

주거 건축물의 독특한 디자인을 "이번 공사의 주요 목적중 하나는 장비의 유연성과 사용가능한 형태의 다양성을 보여주기위하여 특별히 선택되었습니다."라고 해당팀이 설명합니다.

38 평방미터 면적의 sstory storey house에는 홀, 욕실, 거실 및 작은 주방이 완비되어 있습니다. 이외에, 방에는 이 프로젝트의 5 명의 공동 작업자중 하나인 삼성전자의 현대적인 가전들이 갖추어져 있습니다. 지붕은 평평하지만 고분자막 패치에 고온 공기를 결합사용하여 눈 하중 요건을 충족할수 있습니다.

프로세스를 어렵게 만드는 것은 프로젝트의 타이밍이었습니다. 프린터의 콘크리트 믹스가 5°C 이상의 온도에서만 형성될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러시아 한창의 겨울철에 착수되었습니다. 그러나 장비자체는 -35°C의 온도에서 작동할수있어서 절연텐트 내에서 인쇄가 가능했습니다. 그러나 곧 지오폴리머같은 콘크리트를 사용하게되면 일년 언제든지 주택을 프린팅 할수 있게됩니다.

마감재, 창 및 단열재는 핵심구조가 프린팅 완성된후 서드파티에 의해 설치 및 적용되었습니다. 인쇄 과정은 다양한 설치 및 부품을 사용할 수있을 정도로 유연합니다.

이 프로젝트의 가장 주목할만한 측면중 하나는 비용의 효율성으로, 총 건설비용은 10,134 달러,  평방미터당 약 275달러입니다. 이 숫자는 기초, 지붕, 외부 및 내부 마감재 및 단열재를 포함한것으로 집을 건설하는데 필요한 작업 및 재료등 전체비용을 나타냅니다.

회사측에 따르면 3D 프린팅 프로세스는 블록 방식과 같은 기존의 건설기술과 비교하여 최대 70%의 비용을 절감합니다. "신기술의 출현으로 건설 3D 프린팅은 저층건물 건설에 대한 관점과 접근 방식을 변화시키고 맞춤형 건축 솔루션을 구현할수있는 새로운 기회를 제공합니다."라고 Apis Cor가 ​​전했습니다.
--





번역: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 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fanner 17-03-20 05:24
 
잘봤습니다. 이제 건축업계의 거품이 죽죽 빠지겠네요.
 
 
Total 1,71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해외뉴스 게시판입니다. (2) 가생이 11-16 98704
공지 [공지] 번역물 게재시 유의사항 (5) 가생이 11-16 29929
1712 [영국] 복제 불가능한 새로운 영국의 파운드 동전 (7) 오마이갓 03-28 4139
1711 [미국] 인공혈액의 대량생산 기술개발. (7) 오마이갓 03-28 1796
1710 [대만] TWICE超萌童年照盤點!子瑜、Sana電眼「從小美到大」(TWICE 어릴… (1) ZUGISAHA 03-28 2070
1709 [대만] 韓評選3月歌手品牌價值 TWICE太妍包攬冠亞軍 (한국3월 가수 브… (2) ZUGISAHA 03-28 1668
1708 [일본] 공개된 무섭고 아름다움도 느껴지는 "핵실험 영상" (1) 오마이갓 03-26 4883
1707 [일본] "여차할 때, 의지할 수 있는 쪽은 미중이 아니라 일본." (28) 긴여정의끝 03-26 2675
1706 [일본] 걸프전에서 활약했던, 미 F15기의 일부기종의 퇴역 (1) 오마이갓 03-26 1416
1705 [일본] 친중파 林鄭月씨, 홍콩 행정장관 당선 (1) 오마이갓 03-26 1284
1704 [일본] 트럼프 정권에서 일어나고 있는 '조용한 쿠데타 " 오마이갓 03-26 1183
1703 [미국] 2017년에 읽어야할 단 한권을책은?, 미국 명문대학교수들이 추… (1) 오마이갓 03-26 984
1702 [일본] 세계에서 가장 빠른 경찰차는 두바이 경찰로, 시속 400킬로미… 오마이갓 03-25 1731
1701 [일본] 트럼프 대통령, 오바마캐어 대체법안 철회, 정권에 큰타격 (1) 오마이갓 03-25 675
1700 [일본] 중국정부의 속내는 "중국인을 해외로 보내고싶지않다" (7) 오마이갓 03-24 5002
1699 [일본] 러시아 정권비판 전 러시아의원, 우크라이나에서 피살 (3) 오마이갓 03-24 1524
1698 [일본] 중국의 퇴거명령에 미 폭격기 불응, 동중국해 상공운항 (1) 오마이갓 03-23 2414
1697 [중국] 사드에 대한 중국의 경제보복은 왜 실패할수밖에 없는가? 오마이갓 03-23 3166
1696 [영국] 수천만개의 해킹된 Gmail 및 Yahoo 이메일 계정 판매중 오마이갓 03-22 1738
1695 [미국] 싱가포르와 홍콩, 세계에서 가장 생활비 비싼도시로 선정 오마이갓 03-22 978
1694 [일본] "트럼프 정권은 머지 않아 붕괴" 오마에 켄이치 오마이갓 03-22 1834
1693 [영국] 세계최대 조세피난처 TOP 10 오마이갓 03-22 1874
1692 [영국] 노르웨이가 덴마크를 제치고 세계에서 가장 행복한 나라 (3) 오마이갓 03-21 3390
1691 [일본] "미스 캠퍼스" 최종 6인후보가 알려주는 대학생활 (9) 오마이갓 03-20 3736
1690 [미국] 날렵한 컨셉 헬리콥터의 내부를 조명하다. (3) 오마이갓 03-20 2459
1689 [미국] 2000개 구슬로 동작하는 놀라운 음악머신. (11) 오마이갓 03-19 3600
1688 [일본] 비행기 이착륙시 승무원이 창문 차양을 열어달라고 하는 이유 (3) 오마이갓 03-19 402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