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해외뉴스
 
작성일 : 17-04-01 22:45
[미국] 아이언맨의 실제버젼이 하늘을 날다.
 글쓴이 : 오마이갓
조회 : 7,115  





아이언맨의 실제버젼이 하늘을 날다.

작년 초여름 어느날 리차드 브라우닝 (Richard Browning)은 영어 시골에 있는 농장 구내로 향했습니다. 그는 등유 연료를 사용하는 마이크로 가스터빈 (비행기 엔진의 작은 버젼)을 팔과 다리에 부착했습니다.

그런 다음 조심스럽게 오른손으로 조절판 트리거를 눌렀습니다. 몇달동안 브라우닝은 이 비밀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었습니다. 이제 진실의 순간이 다가왔습니다. 그리고, 영국 시골의 평범한 환경에서 "Wiltshire의 Iron Man"이 하늘로 올랐습니다. 이런 얘기입니다..

브라우닝의 첫번째 이착륙은 짧고 서툴렀습니다. 그는 몇초동안 땅바닥에서 0.5m 떨어진곳까지 먼지구름이 피어 오르는 바람과 함께 미끄러져 착륙했습니다. 그러나 그것은 틀림없는 비행이었습니다. "이것이 제대로 작동할 것이라는것을 증명한 바로 그 순간이었습니다.", "이겁니다. 이제 당신은 이걸로 맘대로 할수있어요" 라고 그가 말합니다.

2년반 전에 38세의 브라우닝은 그가 날아야겠다고 결정했습니다. 인간 동력비행은 그가 알고있는 "매우 별난 영역"이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것는 그를 매료시켰습니다. 그는 날개와 전기 팬모터로 글라이딩을 시도하곤했는데, 주말과 저녁에도 아내가 그에게 그만달라고 간청할때까지 작업했습니다. 그후에 그는 아이론맨, 토니 스탁 (Tony Stark)의 상징물인 슈트의 실제 버전을 만들면 어떨까하는 생각에 제트엔진을 몸에 부착하면 어떨까하는 직관이 떠올랐습니다.

그의 처녀 시험비행과 브라우닝의 직감이 생긴지 9개월이 지난후,  그의 슈트는 총 130 킬로그램의 추진력을 가진 6개의 가스 터빈이 부착된 가벼운 골격으로 만들어졌습니다. 그의 발에는 미국에서 수입한 매우 가벼운 뱀 공격 방지용 워킹부츠로 덮여 있습니다. 그리고 그의 비행기록은 몇초에서 12분 동안 지속됩니다.

브라우닝은 "현재 우리는 긴 여정을 가고 있습니다. "그러나 언젠가 당신은 문자 그대로 당신의 정원을 거닐수 있고, 날수있고, 낮게 내려와서 땅에 착륙 할수있을겁니다."라고 WIRED에게 말했습니다.



번역: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 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알브 17-04-01 23:44
 
인간의 반사신경만으로 조종하기엔 좀 힘들거같고...
추력과 지속성 문제만 해결되면, 외골격 슈트 같은거에 달고,
스텔스 폭격기가 비행제어 도움을 받는거처럼 컴퓨터의 도움을 받아 날 수 있을거 같네요 ㄷㄷ
coooolgu 17-04-02 00:51
 
만우절 스멜이 나는데....
포미 17-04-02 06:42
 
정말 서양의 저런 점은 부러움.....

동양권이면 아이언맨 같은 만화가 나오면 어느 시점부터는 어른이 되었으니 얌전히 죽어가는 법이나 따라가라는 충고가 사방에서 횡행하는 데 저기는 만화를 끝없이 검토하고 도전해서 결국 현실로 만들거든.....???
     
만렙고블린 17-04-02 08:32
 
abcd2014 17-04-02 10:31
 
솔직히 저건 보여주기식 재미일뿐...대단한거 아니죠...지금까지 많은 제트터빈 엔진을 이용해서 인간이 나는 영상을 많이 봤지만...항상 그 이상 그이하 별다른게 없더군요.....만약 저게 진짜 효율적이라면 이미 대기업들에서 개발하고 실용화가 됐을테니깐요. 개발을 안하는 이유는 결국 가성비 꽝이니깐
새끼사자 17-04-02 14:48
 
저 RC용 제트엔진은 정말 많은 것들을 시도하게끔해 주네요...추력도 꽤 괜찮아서 저거 달고 실제 비행기 만들어서 타는 영상도 나왔던데..
Jojo 17-04-02 16:20
 
도전하는 열정이 멋지네요..
고소리 17-04-04 14:53
 
라이트 형제 같다.
hihi 17-04-04 21:40
 
연료소비가 많아 실용성은 없어보이네요.
다른 추진력을 얻는 방법을 강구하기전에는 제트엔진으로는 불가능해보여요.
세레브로 17-04-07 04:26
 
자이로센서 달아서 어느정도 자동 조종을 해야할듯 ㅎㅎ
가재의후예 17-04-10 14:22
 
지구아닌 곳에서 쓰면 되겠네.
 
 
Total 1,84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해외뉴스 게시판입니다. (2) 가생이 11-16 116452
1847 [동남아] 균열이 가고있는 호치민 공항들 (9) 라이프프라 06-18 6093
1846 [대만] 쯔위 트와이스 콘서트 TWICELAND ZONE 2 콘서트 후 소감 (2) ZUGISAHA 06-06 10367
1845 [대만] CanCam 간사이판 쯔위 인터뷰 전문 내용 ZUGISAHA 06-05 4290
1844 [대만] 차세대 JYP 걸그룹 멤버는 5명 ? (트와이스 콘서트에 등장한 연… (3) ZUGISAHA 06-05 6943
1843 [남미] 빙하가 사라져, 전통적인 축제행사가 불가능 해진 페루의 원… 히스토리2 06-02 4252
1842 [미국] 생선섭취는 임신률을 높이는데 도움을 준다 (4) 히스토리2 06-02 1974
1841 [일본] 캐논은 그들의 마지막 필름카메라 생산을 중단하다 (1) 히스토리2 06-02 2078
1840 [미국] 명왕성의 질소,메탄으로 이루어진 모래언덕 히스토리2 06-02 1649
1839 [미국] 칼라우에아 화산의 한달 이상 분화활동이 지속적으로 진행되… 히스토리2 06-02 313
1838 [호주] 척추동물의 조상이 될 어류의 뼈가 발견이 된다 히스토리2 06-02 812
1837 [중국] 국제 우주정거장(미국운용) 과 다른 운영 계획을 가진 중국의 … 히스토리2 06-01 1820
1836 [미국] 외계 가스행성의 위성들은 외계생명체의 거주지역을 넓혀줄 … 히스토리2 06-01 849
1835 [아프리카] 114세의 초고령자인 블롬의 스토리 히스토리2 05-30 2415
1834 [호주] 심각한 산호초의 백화현상 (3) 히스토리2 05-29 2610
1833 [미국] 2018년 첫 허리케인 발생 히스토리2 05-29 809
1832 [독일] BMW의 새로운 무선충전 방식의 플러그인 자동차 시스템 (2) 히스토리2 05-29 1484
1831 [영국] 남극 밑의 거대협곡이 남극빙하의 멜팅을 가속화 시킬수 있다 히스토리2 05-27 3768
1830 [미국] 하와이 빅아일랜드 푸나 지역의 화산 폭발 상황 (2) 히스토리2 05-27 1115
1829 [영국] 화성의 화석이 발견될 가장 유용한 지점을 찾기 위한 노력! (1) 히스토리2 05-27 1082
1828 [미국] 트럼프와 김정은 사이의 숨막히는 회담 줄다리기 히스토리2 05-27 706
1827 [미국] 생명체가 살 수 있는 행성을 찾기 위해서는 위치 뿐 아니라, … (18) 히스토리2 05-17 11320
1826 [미국] 북한, 한미군사 훈련을 이유로, 트럼프와의 회담 철회를 시사… (9) 히스토리2 05-16 6023
1825 [미국] 유나이트 항공의 인종차별적 행위에 대한 징벌적 소송이 제기… (6) 히스토리2 05-14 3620
1824 [기타] 뉴질랜드의 강력한 파도 히스토리2 05-14 3552
1823 [미국] 북한이 핵무기를 폐기하기로 약속하고, 미국 억류자를 조건 … 히스토리2 05-14 135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