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해외뉴스
 
작성일 : 17-07-28 23:16
[중동] 현대 레바논인들은 고대 가나안인들의 후손.
 글쓴이 : zone
조회 : 3,173  
   https://www.nytimes.com/2017/07/27/science/ancient-canaanites-bible-le… [57]


28TB-Canaan-superJumbo.jpg

28TB-Canaan3-master675.jpg

28TB-Canaan2-blog427.jpg

히브리어 성경 에는 수천 년 전에 요르단, 레바논, 시리아, 이스라엘, 팔레스타인 영토에 살았던 가나안 사람들의 종말에 대한

 하느님의 요구에 관한 이야기가 있습니다 .

"너는 숨 쉬는 어떤 것도 남겨 두지 말라."하나님은 그 구절에서 말했다. "그러나 너는 그들을 완전히 파멸시킬 것이다."

그러나 목요일에 발표 된 유전 적 분석은 고대 인구가 그들의 멸종에 대한 신성한 요구에서 살아 남았고 그들의 자손은 현재 

레바논에 살고 있음을 발견했다.


"우리는 현재의 레바논인들이 가나안인 또는 유전적으로 동등한 인구에 대한 대부분의 조상을 추적 할 수 있음을 알 수 있다"

 Wellcome Trust Sanger Institute의 편집자 겸 유전학자인 크리스 타일러 스미스 (Chris Tyler-Smith )는 말했다 . 

"가나안 사람들로부터 그들의 조상의 90 % 이상을 파생 시켰습니다."


타일러 스미스 박사와 유전학 자와 고고학자들로 구성된 국제 연구팀은 레바논 시돈의 발굴 현장에서 채취 한 다섯 명의 가나안 

인들의 뼈에서 고대 DNA를 회수했다. 이들의 뼈는 3,650 ~ 3,750 년전 것이었다. 연구진은 레바논에서 99 명의 살아있는 사람들의 게놈과

고대 DNA를 비교했다. 현대 레바논 사람들은 그들의 조상의 93%를 청동기 시대 시돈 표본과 공유 합니다.

팀은 연구 결과를 저널 The American Journal of Human Genetics.에 발표하였다.


"결론은 분명하다"고 연구에 관여하지 않은 하버드의 유전학자인 Iosif Lazaridis 는 말했다 . "이 연구에 따르면 거의 4,000 년 

전에 레바논에 살았던 사람들은 오늘날의 레바논 살았던 사람들과 매우 유사하다는 것이 밝혀졌 습니다."


영국의 웰컴 트러스트 생어 연구소 (Wellcome Trust Sanger Institute) 박사후 연구원 인 마크 하버 (Marc Haber)는 이 연구에서

 다른 청동기 시대 문명과 비교할 때 가나안 사람들에 대해서는 별로 알려지지 않았다고 말했다.

"우리는 고대 이집트인과 고대 그리스인에 대해 알고 있지만 고대 가나안 인에 대해서는 거의 알지 못합니다. 

왜냐하면 그들의 기록은 존재하지 못했기 때문입니다." 그들의 저서들은 파피루스에 보관되어 있을지도 모릅니다.


 파피루스는 찰흙처럼 시간을 시험하지 않았습니다. 가나안 사람들에 관해서 알려진 것은 그들이 레반트 (Levant)로

 알려진 지역인 지중해의 동부 해안을 따라 살았다는 것 입니다.

"우리는 청동기 시대 이후로 그들의 조상이나 그곳 사람들의 유전자가 많이 변하지 않았다는 것을 알게 되었 습니다."
 
"조금 바뀌었지만 그다지 바뀌지 않은 점에 놀랐다."


팀은 지난 19년 동안 덥고 습한 발굴 현장에서 회수 된 고대 유골에서 DNA를 채취 할 수 있는지 확신하지 못했습니다.

하버 박사는 발굴된 뼈중 DNA 채취가 유망해 보였던 20개 이상의 뼈를 골라내어 조사 하도록 했습니다. 

5개 유골이 고대 DNA를 포함하고 있다는 것이 밝혀졌 습니다. 그것들 모두는 측두골의 관자놀이 뼈

(귀뒤의 두개골 함몰 부분)에서 나왔 습니다.


그 DNA를 추출한 후, 팀 구성원들은 그것을 수백명의 인간 개체군의 유전 정보를 담고있는 데이터베이스와 비교했다. 

그들은 그 결과를 고대 레바논 인구 표본의 게놈과 비교해 고대 가나안 사람들에게 일어난 일을 밝혀냈 습니다.

"유전학은 역사 기록이나 고고학이 대답 할 수없는 질문에 대답 할 힘이 있습니다."라고 하버 박사는 말했습니다.


연구자들은 아시리아인, 페르시아인 또는 마케도니아인과 같은 유라시아 인들의 이주,정복과 혼합이 3,800 ~ 2,200년

 전의 가나안 인들과 함께 현대 레바논 인구에서 나타나는 약간의 유전적 변화에 기여했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나 레바논 인들은 가나안 인들의 조상 DNA를 대부분 간직하고 있습니다.


"그것은 우리가 현장에서 보았던 직업의 연속성과 뿌리깊은 전통을 확증합니다. 이것은 기원전 4 천년부터 십자군 시대까지 

점유 한 것입니다."라고 고고학자이자 시돈 발굴 책임자 인 Claude Doumet-Serhal 은, 논문 저자는 이메일에서 말했다.


그녀는 고고학자들이 현재 Sidon의 중심부에있는 발굴 현장에서 현재까지 약 160개의 매장지를 발견 했다고 말했다. 

 큰 항아리에 담긴 유골 및 매장지는 BC 1900 년에서 1550 년 사이의 것 입니다. 유전학적 결과는 고고학적 발견을

 뒷 받침 합니다.


Doumet-Serhal 박사는 "우리는 연구 결과에 매우 만족했다"고 말했다. "우리는 160개의 장례식을 통해 가나안 사회를 

바라보고 있으며 동시에 그들이 속한 종교가 무엇이든 레바논의 모든 국민을 위한 공통의 과거를 밝혀 냈습니다."

번역: zone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 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80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해외뉴스 게시판입니다. (2) 가생이 11-16 114454
공지 [공지] 번역물 게재시 유의사항 (5) 가생이 11-16 31991
1807 [대만] TWICE 쯔위소감 5개 번역 총망라 ZUGISAHA 12-11 2722
1806 [대만] [2017.12.08] 萌翻天 周子瑜縮小版陪你甜過聖誕 (쯔위 리패키지… ZUGISAHA 12-11 637
1805 [대만] [2017.12.08] TWICE歌曲MV觀看數高 《KNOCK KNOCK》成「2017最高人氣MV… ZUGISAHA 12-11 442
1804 [대만] [2017.12.07] 新歌變主角?一張圖看出子瑜受公司重視 (TWICE 신곡 … (14) ZUGISAHA 12-07 4413
1803 [미국] ABC뉴스, 오보 사과…"트럼프가 러시아와 접촉 지시 사실 아냐" (11) 맹땅 12-03 7928
1802 [대만] 2017 MAMA 일본도쿄 쯔위 소감 (스크립트포함) (3) ZUGISAHA 12-02 7679
1801 [대만] 한국에서 왕보롱이 kbo 진출설에 관한 대만 언론 기사 (9) starboy 11-28 9201
1800 [일본] 수출차에서 방사능 검출 (21) 스랜트 11-23 8009
1799 [일본] 집단 식중독, 적어도 15개 도,현 91 명에 동형 O157 (10) 촌티 11-18 4732
1798 [일본] 기생충 식중독에 패닉- 일본 (19) 스랜트 11-17 7415
1797 [중국] 배틀로얄 게임 장르 관련 중국오락총국 부서 입장표명 (16) 닙코우 10-30 10742
1796 [일본] 독성 잉크로 프린트한 T 셔츠로 인해 107 명 중경상. (27) 촌티 10-13 12566
1795 [일본] 사용 후 핵연료 재처리 공장 건물에 빗물 누수 (7) 촌티 10-11 6746
1794 [일본] SFTS, 개로부터 주인에게 감염, 세계 최초 확인 (4) 촌티 10-10 4161
1793 [일본] 고베 제강, 데이터 변조 알루미늄 등 제품 납품 (8) 촌티 10-08 3694
1792 [호주] 호주서 중국인들 한국인업체 보이콧 (24) 정욱 09-27 20120
1791 [일본] 야마가타현에서 살모넬라균 14명 감염, 80대 여성 사망 (5) 촌티 09-24 2630
1790 [일본] 중 3 "교과서 이해할 수 없다"25 % ... 독해력 부족 (9) 촌티 09-23 6233
1789 [대만] [2017.09.23] 소리바다어워드 쯔위 소감 스크립트 및 번역 ZUGISAHA 09-23 2676
1788 [대만] [2017.09.22] 子瑜黑bra+網襪全露 螞蟻腰噴鼻血 (쯔위 검은색 브… (1) ZUGISAHA 09-23 2741
1787 [미국] 뇌 속에 숨어있는 다차원 우주.. (12) zone 09-19 8084
1786 [일본] 미쯔비시 버스 잇따라 화재발생, 긴급점검 요청 (4) 촌티 09-16 4802
1785 [일본] 트럼프 씨, 한국을 "구걸하는 것 같다" 비판 (42) 꼬부기님 09-07 16129
1784 [일본] 1,2주 안에 도시바 메모리의 매각상대를 결정하겠다는데 정말? (4) 하나둘넷 09-02 9466
1783 [일본] 배달도시락 110명 식중독증상 (10) 두둠칫 09-02 518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