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해외뉴스
 
작성일 : 18-01-23 12:00
[일본] 트와이스, '주간 아사히' 2018년 1월 15일자 기사
 글쓴이 : 피씨타임
조회 : 9,365  
   https://dot.asahi.com/wa/2018011100077.html?page=1 [103]

제목 없음.jpg

유치원생도 TWICE(트와이스) 댄스를 수월하게 출 수 있어서 타케우치 료마를 넘으며 인기를 얻었던 이유


사카이 미에코 2018.1.15 11:30 주간 아사히


홍백가합전의 첫 출장에서 주목되었던 TWICE(트와이스)는 지난해 여름에 있었던 일본 데뷔했음에도 불구하고 그 인기는 대단하여, "여자 중고등학생의 유행어 대상 2017"의 "인기인 부문"에서 1위를 획득하여 배우 타케우치 료마를 제쳤다.



곡의 안무와 "TT포즈"(엄지와 집게 손가락으로 T의 글씨를 만든다)이 여자 중고등학생들 사이에 화제가 되면서 흉내냄과 동시에 SNS 커뮤니티를 활용하는 형태로 확산하였기에 일본 첫 싱글"One More Time"이 오리콘 주간 랭킹 1위를 차지하였다. 지난해 11월 말, 요코하마 아레나에서 열린 MAMA에도 출전함으로서, 대부분의 관객이 피로 곡들을 완전히 따라부르면서 춤추고 있었다.



"댄스가 기억하기 쉽고, 멤버도 귀엽습니다. 일본인 멤버인 미나는 옆선이 반듯하고 뭐든지 잘하는 아이였다."라는 느낌으로 특히 인기입니다"(여자 중학생 팬)


운동회에서 노래가 흐르고 문화제에서도 완벽한 퍼포먼스를 보여주는 것은 당연한 것이기에, 중고등생에서 그치지 않고 초등학생과 유치원생까지도 퍼져나가고 있었던 것이다.



"점심시간 방송에서 나오고, 반 친구들과 춤을 추고 있습니다"(초등학교 5학년 여학생)


"유치원의 학예회에서도 예약하고 있습니다. 우리 딸들도 매일 PV(뮤직비디오)를 보면서 따라하고 있습니다. 친구의 생일 파티에서 TWICE(트와이스)의 의상이나 코스프레 하는 아이도 많습니다." (7살 장녀와 
4살 차녀의 42세 어머님)



왜, 좋아하게 된 것인가?


"에그자일(EXILE)계는 양아치(양키) 이미지가 있기에, 부모로서 아이한테 따라하기를 원하겠는가? 하면……. AKB(에케비)계는 저급한 사람(아마추어)이라는 느낌이 너무 강해서 동경의 대상이 되기 어렵습니다. 게다가 애착이 너무나 강해지면서 아이가 아이돌의 오타쿠(오덕후)로 변해버릴까봐 걱정입니다. 반면에, TWICE는 건전한 이미지를 가지고 있어서 아이한테 보여줘도 안심이 되군요. "(어머님)


부모님의 마음도 단단하게 잡아가고 있는 것 같습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보쌈김치 18-01-23 15:13
 
아이들의 부모에게 어필했다는거 이게 가장 중요한거같네요
장자 18-01-23 16:37
 
반면에..... 그다음이 핵심이네요...
도나스 18-01-23 21:01
 
akb48 의 팔 회전운동 춤을 얘기하는 듯
신무 18-01-24 18:49
 
원래 AKB라는게 인생 막장들의 아이돌 아닌가 ㅋㅋ 그래서 AKB좋아한다고 하면 인식이 안좋음 대중화 된 지금도..
ckseoul777 18-01-30 02:46
 
잘 보고갑니다~~
 
 
Total 1,87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해외뉴스 게시판입니다. (2) 가생이 11-16 117425
1870 [미국] 미국상원, 캐나다에 화웨이5G 장비 탈락 촉구 (34) 오랑꼬레아 10-13 5373
1869 [일본] 이 밑으로는 집을 짓지 마라 (13) 스랜트 09-28 11099
1868 [일본] 국민연금공단 일본전범기업에 5년간 5조원 이상 투자.. 일본 … (12) 복숭아나무 09-16 9375
1867 [동남아] 세계 미남 대회에서 베트남 그랜드 슬램, 4위 차지 (15) 라이프프라 09-13 14202
1866 [동남아] 손흥민과 한국 스타들은 군대에 가는 것을 두려워 하나요? (20) 라이프프라 08-31 23306
1865 [동남아] 베트남 수도 하노이 ' F1 경기 개최' 가능할까? (14) 라이프프라 08-31 13172
1864 [동남아] 박항서감독 5억 포상금 ‘ 베트남축구 ’ 2022년 아시아게임 … (23) 라이프프라 08-28 17990
1863 [동남아] 베트남 비자 발급, 연장에 적신호 켜지나? (31) 라이프프라 08-23 17421
1862 [동남아] 삼성, 베트남 북부에 5조 6,500억 원 투자… 스마트폰 생산 거점… (55) 라이프프라 08-20 15176
1861 [미국] 이라크 난민, 2014년 이라크경찰 살인혐의로 미국서 체포 crocker 08-16 2692
1860 [일본] 항일운동가 고환적출 731부대 (9) 스랜트 08-15 7554
1859 [동남아] 은행 강도에 '플라스틱 총' 사용한 15세 소년 (2) 라이프프라 08-15 3927
1858 [동남아] '휴대폰 번호'가 12억 '헉~…베트남 최고 인기 '… (5) 라이프프라 08-15 5257
1857 [미국] 한국의 K2 전차 - 결국 독일 변속 기술체계로.. [Defense News 기사] (25) 숲속의소녀 08-15 9228
1856 [동남아] 의약품! 기회의 땅에서 절망의 땅..베트남 (10) 라이프프라 08-04 7705
1855 [동남아] '90년 생' 베트남인 한국 화장품으로 성공가도 라이프프라 08-04 10274
1854 [동남아] '중국 한국에서 버린 닭' 베트남에서 특산품으로 팔려 (42) 라이프프라 07-19 23939
1853 [미국] 미-러정상 "항복회담"이라고 트럼프가 비판받다 (6) 가난한서민 07-17 4600
1852 [동남아] 공급 정체로 사이공 시내의 임대료 상승 라이프프라 07-12 6418
1851 [동남아] 1,000억원 대 도박사이트 적발 미모의 운영자에 깜짝 (11) 라이프프라 07-12 10347
1850 [동남아] 부가가치세 0% 베트남이 변한다. (13) 라이프프라 07-04 12452
1849 [미국] LG - 애플에 iPhone X Plus용 OLED Display 공급 (5) 오랑꼬레아 06-29 10192
1848 [동남아] 베트남, 한국 애터미(Atomy) '소비자경고' (33) 라이프프라 06-25 19117
1847 [동남아] 균열이 가고있는 호치민 공항들 (16) 라이프프라 06-18 19973
1846 [대만] 쯔위 트와이스 콘서트 TWICELAND ZONE 2 콘서트 후 소감 (3) ZUGISAHA 06-06 1624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