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해외뉴스
 
작성일 : 18-04-12 21:16
[러시아] 얼마나 푸틴은 러시아의 대통령직을 수행할 것인가?
 글쓴이 : history2
조회 : 343  
   http://www.newsweek.com/2018/04/13/putin-russia-election-spies-trump-m… [35]

지난, 3 18 일 자정에 가까운 시간,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은 붉은 광장 근처의 선거 운동 본부에서 연단에 서 있었다. 재킷과 긴팔 셔츠를 입은 러시아의 오랜 지도자는 지쳐보였지만, 만족스러웠다. 그는 방금 치룬 대통령 선 거에서 승리에서 제 4 대 대통령 임기를 확보했으며, 2024 년까지 6 년간 자신의 통치를 연장했다.


feputin01913349496.jpg

 

추운 날씨에도, 러시아의 중부의 모스크바의 푸틴지지자들은 기세로 흔들며 "러시아! 러시아!를 외쳤다. "광범위한 투표부정 혐의에도 불구하고, 야당 운동가들은 좌절한체, 환호하는 군중들이 있는 거리에서 떨어져 있었다. 푸틴 대통령에게는 거의 완벽한 날의 끝이었다.

 

It was close to midnight on March 18, and a triumphant Vladimir Putin stood at a podium at his campaign headquarters near Red Square. Dressed in a jacket and open-necked shirt, Russia’s longtime leader looked weary but satisfied. He had just secured a fourth presidential term in a landslide election victory, extending his rule for another six years, until 2024.

Undeterred by the freezing weather, his supporters in central Moscow waved flags and chanted, “Russia! Russia!” Despite allegations of widespread ballot-stuffing, demoralized opposition activists stayed off the streets. For Putin, it was the end to an almost perfect day.

 

러시아의 국영 TV 채널 인 RT의 편집장 인 마가리타 시모 얀 (Margarita Simonyan)은 그를 국가의 보즈 (vozhd)라고 묘사했다. 그 러시아 단어는 소련의 창시자 인 블라디미르 레닌 (Vladimir Lenin)과 같은 인물들을위한 용어 인 "국가의 아버지"를 의미한다.

 

Margarita Simonyan, the editor-in-chief of RT, the Russian state-funded TV channel, described him as the country’s vozhd. That Russian word means “father of the nation,” a term reserved for such figures as Vladimir Lenin, founder of the Soviet Union.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88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해외뉴스 게시판입니다. (2) 가생이 11-16 118829
1887 [유럽] 노키아7 플러스, 사용자 데이터 中서버로 몰래 전송 (5) 굿잡스 03-24 1827
1886 [일본] 일제헌병은 상냥했다. (30) 굿잡스 02-27 12594
1885 [미국] 이렇게 된다면, 트럼프의 미북 정상회담은 성공할 것 (3) 스포메니아 02-24 5190
1884 [일본] 일본산 홍어에서 기준치 넘는 방사성 세슘 검출 (20) 굿잡스 02-02 11625
1883 [일본] 도카이 마을에서 방사성 물질 누출, 영향등은 확인중 (9) 묘묘 01-30 6623
1882 [일본] 통계 비리 후생노동성 장관 파면 거부 (2) 묘묘 01-29 2448
1881 [일본] 배가 하늘로 날아서 초계기를 위협했다는 일본 정부.gif (16) 굿잡스 01-26 10530
1880 [기타] 바레인 동점골 오프사이드 오심 낸 화려한 심판진들. (4) 굿잡스 01-24 5812
1879 [미국] 미 뉴욕주 3월 1일 '유관순의 날' 채택 "역사적 의미 공… (9) 햄돌 01-16 2991
1878 [기타] ‘세계인 뿔났다’ 싫어요가 압도적인 '오심' 일본-오… (13) 굿잡스 01-14 14521
1877 [동남아] 베트남 해설자 작심 비판, "박항서 용병술, 패배의 원인" (28) AMOLRANG 01-09 14077
1876 [일본] 일본 도쿄대 교수 후쿠시마 원자력관련 논문 조작. (19) 굿잡스 12-31 12189
1875 [대만] 2018 MAMA 홍콩마마 TWICE 쯔위 소감 2개 (6) ZUGISAHA 12-17 12713
1874 [중국] 국기 때문에 우승 놓친 中 마라톤 선수...애국주의 논란까지 (20) 외딴마을 11-21 17035
1873 [미국] 유대인 단체 BTS 비난에…팬들 반발 "日 우익 주장 그대로 인용 (31) 희망온도 11-13 29726
1872 [호주] 中정부 외국망 접속코드 달라. 화웨이 압박 (9) TTTTTTT 11-06 13513
1871 [중국] 중국축구서 국가제창 때 움직였다고 징계 (11) kmw7 11-02 12177
1870 [미국] 미국상원, 캐나다에 화웨이5G 장비 탈락 촉구 (44) 오랑꼬레아 10-13 16094
1869 [일본] 이 밑으로는 집을 짓지 마라 (15) 스랜트 09-28 18130
1868 [일본] 국민연금공단 일본전범기업에 5년간 5조원 이상 투자.. 일본 … (18) 복숭아나무 09-16 13118
1867 [동남아] 세계 미남 대회에서 베트남 그랜드 슬램, 4위 차지 (20) 라이프프라 09-13 19484
1866 [동남아] 손흥민과 한국 스타들은 군대에 가는 것을 두려워 하나요? (20) 라이프프라 08-31 25920
1865 [동남아] 베트남 수도 하노이 ' F1 경기 개최' 가능할까? (15) 라이프프라 08-31 14357
1864 [동남아] 박항서감독 5억 포상금 ‘ 베트남축구 ’ 2022년 아시아게임 … (24) 라이프프라 08-28 20765
1863 [동남아] 베트남 비자 발급, 연장에 적신호 켜지나? (31) 라이프프라 08-23 1976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