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해외뉴스
 
작성일 : 18-04-14 13:22
[기타] 조현민의 갑질 뉴스위크에 실리다(이집 딸들의 미친짓은 언제 끝날지)
 글쓴이 : history2
조회 : 767  
   http://www.newsweek.com/another-daughter-airline-chief-angry-outburst-… [48]

 

조양호 대한 항공 회장의 딸이 항공기 승무원에 대한 갑질(언어폭행)에 대해 사과 한 뒤, 조양호 가족을 다시한번 공포에 몰아넣을 또 다른 사건이 발생했다.

 

rts10iu4.jpg

일간지인 국민일보에 따르면, 조양호의 또다른 딸인 조현민 (JH Hyun-min)은 회의에서 너무 격렬하게 하게 격분했다.

 

경찰은 조씨의 격분이 소위 권력 남용이나 갑질같은 법 위반을 했는지, 여부를 조사하기 시작했다고 서울 강서 경찰서 관계자는 로이터 통신과의 인터뷰에서 밝혔다.

 

항공사 대변인은 로이터 통신과의 인터뷰에서, 조 부사장이 물컵의 물을 직원의 얼굴에 던진 한국 소셜 미디어에 대한 주장을 일축했다. "회의 도중 그녀는 관리자의 대답이 충분하지 않다고 생각했기 때문에 그녀는 관리자의 얼굴이 아닌 바닥에 물병을 던졌다고 답했다."


The chairman of Korean Air, Cho Yang-ho, is dealing with another case of air rage in his family after his daughter apologized for a high profile outburst against an airline manager. 

Cho Hyun-min, who herself is a senior vice-president at the airline, was enraged during a meeting, Korea's Kookmin Ilbo newspaper reported. 

Police have launched an investigation into whether Cho had abused her power or broken any law, an official at Seoul Gangseo Police Station told Reuters.

An airline spokesperson told Reuters that Cho threw a water bottle on the floor, dismissing claims on Korean social media that she threw the bottle in a manager's face. "During the meeting, she thought the manager's answer was not sufficient, so she threw a water bottle on the floor, not at the manager's face,” he said.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뒹굴둥글곰 18-04-14 14:47
 
바닥에 던진게 바운스 바운스~ 얼글까지 튄거일뿐이지예~
 
 
Total 1,88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해외뉴스 게시판입니다. (2) 가생이 11-16 118798
1886 [일본] 일제헌병은 상냥했다. (29) 굿잡스 02-27 11604
1885 [미국] 이렇게 된다면, 트럼프의 미북 정상회담은 성공할 것 (3) 스포메니아 02-24 4856
1884 [일본] 일본산 홍어에서 기준치 넘는 방사성 세슘 검출 (20) 굿잡스 02-02 11238
1883 [일본] 도카이 마을에서 방사성 물질 누출, 영향등은 확인중 (9) 묘묘 01-30 6439
1882 [일본] 통계 비리 후생노동성 장관 파면 거부 (2) 묘묘 01-29 2346
1881 [일본] 배가 하늘로 날아서 초계기를 위협했다는 일본 정부.gif (16) 굿잡스 01-26 10376
1880 [기타] 바레인 동점골 오프사이드 오심 낸 화려한 심판진들. (4) 굿잡스 01-24 5731
1879 [미국] 미 뉴욕주 3월 1일 '유관순의 날' 채택 "역사적 의미 공… (9) 햄돌 01-16 2966
1878 [기타] ‘세계인 뿔났다’ 싫어요가 압도적인 '오심' 일본-오… (13) 굿잡스 01-14 14399
1877 [동남아] 베트남 해설자 작심 비판, "박항서 용병술, 패배의 원인" (28) AMOLRANG 01-09 13972
1876 [일본] 일본 도쿄대 교수 후쿠시마 원자력관련 논문 조작. (19) 굿잡스 12-31 12142
1875 [대만] 2018 MAMA 홍콩마마 TWICE 쯔위 소감 2개 (6) ZUGISAHA 12-17 12674
1874 [중국] 국기 때문에 우승 놓친 中 마라톤 선수...애국주의 논란까지 (20) 외딴마을 11-21 16993
1873 [미국] 유대인 단체 BTS 비난에…팬들 반발 "日 우익 주장 그대로 인용 (31) 희망온도 11-13 29684
1872 [호주] 中정부 외국망 접속코드 달라. 화웨이 압박 (9) TTTTTTT 11-06 13469
1871 [중국] 중국축구서 국가제창 때 움직였다고 징계 (11) kmw7 11-02 12143
1870 [미국] 미국상원, 캐나다에 화웨이5G 장비 탈락 촉구 (44) 오랑꼬레아 10-13 16070
1869 [일본] 이 밑으로는 집을 짓지 마라 (15) 스랜트 09-28 18075
1868 [일본] 국민연금공단 일본전범기업에 5년간 5조원 이상 투자.. 일본 … (18) 복숭아나무 09-16 13083
1867 [동남아] 세계 미남 대회에서 베트남 그랜드 슬램, 4위 차지 (20) 라이프프라 09-13 19433
1866 [동남아] 손흥민과 한국 스타들은 군대에 가는 것을 두려워 하나요? (20) 라이프프라 08-31 25890
1865 [동남아] 베트남 수도 하노이 ' F1 경기 개최' 가능할까? (15) 라이프프라 08-31 14335
1864 [동남아] 박항서감독 5억 포상금 ‘ 베트남축구 ’ 2022년 아시아게임 … (24) 라이프프라 08-28 20736
1863 [동남아] 베트남 비자 발급, 연장에 적신호 켜지나? (31) 라이프프라 08-23 19729
1862 [동남아] 삼성, 베트남 북부에 5조 6,500억 원 투자… 스마트폰 생산 거점… (57) 라이프프라 08-20 1737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