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해외뉴스
 
작성일 : 18-05-14 14:09
[기타] 뉴질랜드의 강력한 파도
 글쓴이 : 히스토리2
조회 : 4,437  
   http://www.newsweek.com/southern-ocean-giant-wave-new-zealand-climate-… [329]

The most recent southern ocean wave is cause for excitement—or perhaps concern, as MetService senior oceanographer Tom Durrant, the meteorological service of New Zealand, told the BBC that 78 feet may not even be an accurate description of the wave’s ultimate height. The wave-measuring device only records for 20 minutes every three hours, meaning there are significant amounts of time where no measurements are taken. Durrant also hypothesized that bigger waves may come with future storms.


"Assuming climate models are correct about stronger storms, then we can expect bigger waves as well," Durrant said, The Sydney Morning Herald reported.

Anyone who’s visited the coast has likely seen a wave firsthand, but these ocean movements don’t just occur near the shore; they can be seen in even the most remote parts of our planet’s oceans. Waves are caused by winds transferring energy to the water, and the wave’s size depends on how fast the wind is blowing, how long the wind lasts and the size of the area in which the wind is blowing.

Rogue waves are waves that form during storms far out at sea. Scientists still aren’t sure exactly what causes these massive waves to form but believe they may be result of multiple ocean swells coming into contact with and reinforcing each other, the Smithsonian reported. Rogue waves differ from tsunamis, which are caused by a natural disaster such as an earthquake or a landslide.

The buoy used to record the wave is one of seven drifting in the ocean. They are part of a larger international collaborative project headed by organizations and companies both in New Zealand and the U.S. These buoys help scientists understand what happens in remote areas of the ocean.

“We are very excited to have these instruments in place, and to now be able to measure these extraordinary conditions,” said Durrant.

뉴질랜드의 기상 서비스 인 MetService의 수석 해양 학자 Tom Durrant가 78피트를 기록한 파도의 높이에 대한, 정확한 상황을 파악할 수 없기에, 정상적이 아닐 수도 있다고 BBC에 전했기 때문에, 가장 최근의 남쪽 바다 파도의 요동은 우려 할 만하다.

파도의 측정 장치는 3시간마다 20분 동안 만, 작동하여 파도의 높이를 기록하므로 측정을 하지 않은 시간도 상당하다. Durrant는 더 큰 파도가 미래의 폭풍과 함께 올지 모른다는 가설을 세웠다.

시드니 모닝 헤럴드 (Sydney Morning Herald)는 "기후 모델이 더 강력한 폭풍에 대해서도 발생할 수 있다고 밝혔다.

해안을 방문한 사람은 누구나 직접적으로 강력한 파도를 보았을 것이다. 그러나 이러한 바다 해류의 움직임은 해안 근처에서만 발생하는 것이 아니다. 우리 행성의 바다에서 가장 먼 곳에서도 볼 수 있다. 파도는 물에 에너지를 전달하는 바람에 의해 발생하며 파도의 크기는 바람이 얼마나 빨리 날리는 지, 바람이 얼마나 오래 지속되는지, 그리고 바람이 부는 지역의 크기에 달려 있다.

위협적인 파도는 폭풍우 동안 바다로부터, 멀리서 밀려오는 파도이다. 과학자들은 아직도이 거대한 파도가 형성되는 원인을 정확히 모르고 있지만, 여러 바다의 해류와 파도가 서로 접촉하여, 파도를 강화시킨 결과라고 믿고 있다고 스미소니언은 밝혔다. 위협적인 파도는 지진이나 산사태와 같은 자연 재해로 인한 쓰나미와는 다르다.

파도를 기록하는 데 사용 된 부표는, 바다에서 표류하는 일곱가지 중 하나이다. 이들은 뉴질랜드와 미국의 두 기관 과 관련회사가 이끄는 대규모 국제 협력 프로젝트의 일부 이다.

이 부표는 과학자들이 바다의 외딴 지역에서 일어나는 일을 이해하도록 도와준다.

"우리는 이러한 도구를 제 위치에 설치하고, 이러한 특별한 조건을 측정 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고"라고 Durrant는 말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88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해외뉴스 게시판입니다. (2) 가생이 11-16 118492
1884 [일본] 일본산 홍어에서 기준치 넘는 방사성 세슘 검출 (15) 굿잡스 02-02 8845
1883 [일본] 도카이 마을에서 방사성 물질 누출, 영향등은 확인중 (9) 묘묘 01-30 5270
1882 [일본] 통계 비리 후생노동성 장관 파면 거부 (1) 묘묘 01-29 1682
1881 [일본] 배가 하늘로 날아서 초계기를 위협했다는 일본 정부.gif (15) 굿잡스 01-26 9162
1880 [기타] 바레인 동점골 오프사이드 오심 낸 화려한 심판진들. (4) 굿잡스 01-24 5271
1879 [미국] 미 뉴욕주 3월 1일 '유관순의 날' 채택 "역사적 의미 공… (9) 햄돌 01-16 2767
1878 [기타] ‘세계인 뿔났다’ 싫어요가 압도적인 '오심' 일본-오… (12) 굿잡스 01-14 13707
1877 [동남아] 베트남 해설자 작심 비판, "박항서 용병술, 패배의 원인" (28) AMOLRANG 01-09 13524
1876 [일본] 일본 도쿄대 교수 후쿠시마 원자력관련 논문 조작. (19) 굿잡스 12-31 11903
1875 [대만] 2018 MAMA 홍콩마마 TWICE 쯔위 소감 2개 (6) ZUGISAHA 12-17 12469
1874 [중국] 국기 때문에 우승 놓친 中 마라톤 선수...애국주의 논란까지 (20) 외딴마을 11-21 16802
1873 [미국] 유대인 단체 BTS 비난에…팬들 반발 "日 우익 주장 그대로 인용 (31) 희망온도 11-13 29439
1872 [호주] 中정부 외국망 접속코드 달라. 화웨이 압박 (9) TTTTTTT 11-06 13282
1871 [중국] 중국축구서 국가제창 때 움직였다고 징계 (11) kmw7 11-02 12010
1870 [미국] 미국상원, 캐나다에 화웨이5G 장비 탈락 촉구 (44) 오랑꼬레아 10-13 15969
1869 [일본] 이 밑으로는 집을 짓지 마라 (15) 스랜트 09-28 17799
1868 [일본] 국민연금공단 일본전범기업에 5년간 5조원 이상 투자.. 일본 … (18) 복숭아나무 09-16 12951
1867 [동남아] 세계 미남 대회에서 베트남 그랜드 슬램, 4위 차지 (20) 라이프프라 09-13 19224
1866 [동남아] 손흥민과 한국 스타들은 군대에 가는 것을 두려워 하나요? (20) 라이프프라 08-31 25778
1865 [동남아] 베트남 수도 하노이 ' F1 경기 개최' 가능할까? (15) 라이프프라 08-31 14239
1864 [동남아] 박항서감독 5억 포상금 ‘ 베트남축구 ’ 2022년 아시아게임 … (24) 라이프프라 08-28 20595
1863 [동남아] 베트남 비자 발급, 연장에 적신호 켜지나? (31) 라이프프라 08-23 19598
1862 [동남아] 삼성, 베트남 북부에 5조 6,500억 원 투자… 스마트폰 생산 거점… (57) 라이프프라 08-20 17214
1861 [미국] 이라크 난민, 2014년 이라크경찰 살인혐의로 미국서 체포 crocker 08-16 3471
1860 [동남아] 은행 강도에 '플라스틱 총' 사용한 15세 소년 (2) 라이프프라 08-15 535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