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해외뉴스
 
작성일 : 18-06-02 21:20
[미국] 칼라우에아 화산의 한달 이상 분화활동이 지속적으로 진행되고 있다
 글쓴이 : 히스토리2
조회 : 645  
   http://www.newsweek.com/most-devastating-photos-hawaiis-kilauea-volcan… [102]

As volcanic activity at Hawaii's Kilauea hits the one-month mark, at least 75 homes—most of them in Leilani Estates—have been devoured by streams of red-hot molten rock creeping from about two dozen large volcanic vents, or fissures, that have opened in the ground since Kilauea rumbled back to life four weeks ago. Lava flows have knocked out power and telephone lines in the region, disrupting communications.

Besides spouting fountains of lava around the clock, the fissures have released high levels of toxic sulfur dioxide gas on a near constant basis, posing an ongoing health hazard.

Meanwhile, the main summit crater has periodically erupted in clouds of volcanic ash that create breathing difficulties and other problems for residents living downwind.

The heightened volcanic activity has been accompanied by frequent earthquakes, as magma—the term for lava before it reaches the surface—pushes its way up from deep inside the Earth and exerts tremendous force underground.

After a month of continual eruptions at Kilauea's summit and along its eastern flank, geologists say they have no idea how much longer it will last.

"There's no sign we're getting that anything is going to slow down at the moment," Wendy STOVL, a vulcanologist for the U.S. Geological Survey, told reporters on a conference call on Thursday. "We don't see any changes occurring."

The island's mayor on Wednesday renewed an emergency proclamation for 60 more days, allowing construction of temporary shelters and other relief projects to proceed on an expedited basis, without reviews and permits normally required.

The month-old eruption of Kilauea, one of the world's most active volcanoes, followed an eruption cycle that had continued almost nonstop for 35 years. The volcano’s streams of lava and billowing smoke are spectacular as they are destructive.

We’ve found 50 of the most breathtaking photos of the eruption, which shows no sign of stopping.

하와이의 킬라 우에 아 (Kilauea)에서의 화산 활동이 한 달 동안 계속됨에 따라 적어도 75채의 주택 (Leilani Estates에있는 대부분의 주택)이 약 24 개의 커다란 화산 분출구 또는 작은 화산틈에서 흘러나온 적색의 용융 된 암석 류(용암)에 의해 삼켜졌다. Kilauea가 4 주 전에 다시 우르르 소릴를 치며 땅에 열렸다. 용암의 흐름은 이 지역의 전력 및 전화선을 파괴하여 통신을 방해했다.

시 외곽의 주위에서 용암이 분출하는 것 이외에, 균열은 지속적으로 건강 위험을 야기하는 독성 이산화황 가스를 고수준으로 방출했다.

한편, 정상 회담 분화구는 바람 불어 오는 주민들에게 호흡 곤란 및 기타 문제를 일으키는 화산재 구름 속에서 주기적으로 분출했다.

화산 활동의 증가는 용암이 지표면에 도달하기 전의 용암이라는 용어가 지구 깊은 곳에서 위로 올라가고 엄청난 힘을 지하로 발휘하므로 빈번한 지진이 발생했다.

지질 학자들은 킬라우에 에서 한 달 동안 연속적으로 분출되었지만, 얼마나 더 분화가 오래 지속될 지 모른다고 말했다.

미국 지질 조사국 (WEF)의 과학자 인 웬디 스톨 (Wendy STOVL)은 기자 회견에서 "우리는 현재 상황이 천천히 진정될 징후가 없다"고 밝혔다. "현재는 어떠한 변화 긍정적인 변화도 일어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 섬(빅아일랜드)의 시장은 수요일 긴급 선포를 60 일 더 연장하여, 급박시 임시 피난처 설치 및 기타 구호 프로젝트 건설을 신속히 진행할 수있게 했다.

세계에서 가장 활발한 화산 중 하나 인 킬라 우에 아 (Kilauea)의 한 달 동안의 분출은 35 년 동안 거의 논스톱으로 계속 된 분화 사이클에 따라 움직였다. 
이러한 피해에도 불구하고 화산의 용암 흐름과 격렬한 연기는 파괴적이기 때문에 장관의 모습을 보여주었다.

또한 분출의 흔적을 보이지 않았지만 분출된 50 개의 분화구를 발견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87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해외뉴스 게시판입니다. (2) 가생이 11-16 117430
1870 [미국] 미국상원, 캐나다에 화웨이5G 장비 탈락 촉구 (35) 오랑꼬레아 10-13 5779
1869 [일본] 이 밑으로는 집을 짓지 마라 (13) 스랜트 09-28 11204
1868 [일본] 국민연금공단 일본전범기업에 5년간 5조원 이상 투자.. 일본 … (13) 복숭아나무 09-16 9423
1867 [동남아] 세계 미남 대회에서 베트남 그랜드 슬램, 4위 차지 (15) 라이프프라 09-13 14276
1866 [동남아] 손흥민과 한국 스타들은 군대에 가는 것을 두려워 하나요? (20) 라이프프라 08-31 23354
1865 [동남아] 베트남 수도 하노이 ' F1 경기 개최' 가능할까? (14) 라이프프라 08-31 13177
1864 [동남아] 박항서감독 5억 포상금 ‘ 베트남축구 ’ 2022년 아시아게임 … (23) 라이프프라 08-28 18005
1863 [동남아] 베트남 비자 발급, 연장에 적신호 켜지나? (31) 라이프프라 08-23 17436
1862 [동남아] 삼성, 베트남 북부에 5조 6,500억 원 투자… 스마트폰 생산 거점… (55) 라이프프라 08-20 15196
1861 [미국] 이라크 난민, 2014년 이라크경찰 살인혐의로 미국서 체포 crocker 08-16 2701
1860 [일본] 항일운동가 고환적출 731부대 (9) 스랜트 08-15 7567
1859 [동남아] 은행 강도에 '플라스틱 총' 사용한 15세 소년 (2) 라이프프라 08-15 3942
1858 [동남아] '휴대폰 번호'가 12억 '헉~…베트남 최고 인기 '… (5) 라이프프라 08-15 5268
1857 [미국] 한국의 K2 전차 - 결국 독일 변속 기술체계로.. [Defense News 기사] (25) 숲속의소녀 08-15 9245
1856 [동남아] 의약품! 기회의 땅에서 절망의 땅..베트남 (10) 라이프프라 08-04 7713
1855 [동남아] '90년 생' 베트남인 한국 화장품으로 성공가도 라이프프라 08-04 10280
1854 [동남아] '중국 한국에서 버린 닭' 베트남에서 특산품으로 팔려 (42) 라이프프라 07-19 23949
1853 [미국] 미-러정상 "항복회담"이라고 트럼프가 비판받다 (6) 가난한서민 07-17 4602
1852 [동남아] 공급 정체로 사이공 시내의 임대료 상승 라이프프라 07-12 6423
1851 [동남아] 1,000억원 대 도박사이트 적발 미모의 운영자에 깜짝 (11) 라이프프라 07-12 10359
1850 [동남아] 부가가치세 0% 베트남이 변한다. (13) 라이프프라 07-04 12456
1849 [미국] LG - 애플에 iPhone X Plus용 OLED Display 공급 (5) 오랑꼬레아 06-29 10198
1848 [동남아] 베트남, 한국 애터미(Atomy) '소비자경고' (33) 라이프프라 06-25 19129
1847 [동남아] 균열이 가고있는 호치민 공항들 (16) 라이프프라 06-18 19982
1846 [대만] 쯔위 트와이스 콘서트 TWICELAND ZONE 2 콘서트 후 소감 (3) ZUGISAHA 06-06 1625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