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해외뉴스
 
작성일 : 19-05-27 23:50
[미국] 미국의 숨은 진짜 저력은 어디서 나오는가?
 글쓴이 : 굿잡스
조회 : 3,782  

유족 참석못한 한국전 美참전용사 장례식에 수천명 몰려


유가족 건강문제로 불참하자  
장례식장 “넋 기리자” SNS글  
고인과 모르는 주민 모여 추모
 

http://www.munhwa.com/news/view.html?no=2019052701070903012002


워마드, 고 최종근 하사 비하…해군 “고인 명예 심대하게 훼손”

http://news.kbs.co.kr/news/view.do?ncd=4209778&ref=D


엄중한 조치 필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굿잡스 19-05-27 23:57
 
'100분 토론' 군인 비하 논란… "게임하면 살인 이미지 각인"

https://m.news.naver.com/memoRankingRead.nhn?oid=311&aid=0000993596&sid1=102&date=2019052213&ntype=MEMORANKING



일본군 '위안부' Japanese Military Sexual Slavery, 日本軍慰安婦
동의어 정신대(挺身隊), 군위안부(軍慰安婦), 종군위안부(從軍慰安婦), 성노예

일본군이 성욕 해결과 성병 예방 등을 목적으로 여성들을 동원하여 설치한 시설물을 ‘위안소’라고 부른 것은 상해(上海)사변이 있었던 1932년 전후였다. 당시 위안소에 수용된 여성을 ‘예기(藝妓)·작부(酌婦)’라고 하였는데, 이외에도 매음부, 접객부, 종업부, 영업자, 기녀 등 갖가지 명칭으로 부르다가 상당히 다양하고 복잡한 과정을 거쳐 대체로 ‘위안부’라는 말로 수렴되었다. 현재 발굴된 문서상으로는 1939년 6월 중국에 있던 독립 산포병(山砲兵) 제3연대의 『진중일지(陣中日誌)』에서 위안부라고 부른 것이 처음이다.

http://100.daum.net/encyclopedia/view/14XXE0050509


바로 백년도 아닌 전 시기에 나라를 빼앗기면서 온갖 고통을 받아온 국민이
자국 국가를 수호하기 위해 청춘을 헌납, 힘든 국방의 의무를 지면서 목숨을 걸고 있는 나라에서 자국 여성들이 자국 군인을 아무렇지 않게 수시로 비하 조롱하고 그런 단체와 사상이 공공기관에서도 날뛰고 있는 작금의 사태가 정상적인 상황인지??

도대체 누구를 위해 지금도 수많은 우리의 군인들은 나라를 지키고 있는 것인가? 이런 상식적 너무도 감사해야
할 부분을 애써 가르치고 목소리를 높여야 하는  부분인지?? 아님 현 교육이 문제인지?
쿠키홀릭 19-05-28 11:11
 
군대 2년만 보는데, 군대 제대하면 8년동안 예비군에, 만 40세까지 민방위는 남자들의 의무임

군대 2년하고 끝이 아니고...
레떼느님 19-05-28 22:11
 
어떻게 전쟁 치룬지 얼마 되지도 않은 대한민국이 이렇게 된걸까....
여자들한테 국가의 기반이 군대라는걸 전혀 교육하질 않으니 그런걸까....
뭘꼬나봐 19-05-29 13:52
 
미국의 재향군인,, 차원이 다르구만,
신홍 19-05-29 23:25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우리나라 현대사에 있어서 군인들이 자국민을 학살하거나 쿠데타로 정치권력을 쥐고 독재를 하였기때문에 미국처럼 군인이 존중받기보다는 비하의 대상이 되는거 같아요.
     
굿잡스 19-06-04 22:07
 
미국도 남북전쟁등 거슬러 올라가면 흑역사 제법 되군요.

물론 님의 말처럼 해방 이후 이승만 독재와 군부 독재 시절을 거치면서 그런 아픈 근현대사의
비극도 있었지만 대한제국 이후 쨉의 무력 강점으로 잠시 우리의 근대화의 과정이 송두리째 박탈당하면서  민족의 암흑기 이후 남북전쟁으로 다시 초토화 속에서

다시금 불굴의 의지로 일어나 반세기 만에 산업화와 함께 우리 국민들 스스로의 피와 땀으로 대통령 직선제를 관철시키고 김영삼 문민정부 이후 군내 사조직등을 철폐하면서

외세로 부터 국가와 국민의 재산과 생명 그리고 국토를 수호하는 최후 보루로서의 본연의 자각과 위치하에 새롭게 쇄신하며 태어난 시대상 속에서 지금도 우리의 아들이자 혹은 동생이 혹은 아버지가 분단된 상황속에서 대한민국을 수호하기 위해  성실히 맡은바 묵묵히 밤낮을 가리지 않고 목숨을 걸고서 임전무퇴의 자세로 임하고 있는 바 그들을 향해 우리 스스로가 비하 조롱하는 이가 있다면 그건 정말 기본 국민으로서의 자격 자체가 없는 태도로 마땅히 그리고  엄중히 돌이켜 보고 반성해야 할 것이군요.
     
incombat 19-06-05 01:55
 
페미가 남성 군인 비난하는 것과 한국 현대사와 무슨 상관이 있습니까? 남자도 군인을 비난합니까?
 
 
Total 1,91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해외뉴스 게시판입니다. (2) 가생이 11-16 119950
1914 [영국] 레알은 에릭센이 아닌 손흥민을 원한다 (10) 폴크루그먼 06-12 7672
1913 [기타] [번역] FIFA TV 매치 하이라이트 유튜브 동영상 댓글 (2) akmara 06-12 1969
1912 [일본] [노잼] 일본은 민주주의 국가인가? (14) 북문 06-11 4283
1911 [동남아] 베트남 여자들이 말하는 '버닝썬 승리 사건 기사 번역 및 … 지네딘집앞 06-10 5714
1910 [미국] 캘리포니아 남부 지진 급증 (5) 폴크루그먼 06-06 2773
1909 [일본] 일본은 왜 한국만 보나? (31) 북문 06-05 11408
1908 [일본] 후쿠시마 현 위암, 갑상선암 증가 추세 (12) 폴크루그먼 06-04 5591
1907 [일본] 최근 일본에서 젊은 여성들의 자궁암이 증가 추세 (11) 폴크루그먼 06-03 8849
1906 [영국] 방탄 남준 (RM) 웸블리 공연중 같은 시간 마드리드에서 결승중… (2) 폴크루그먼 06-02 3750
1905 [미국] 체인스모커스 BTS, 블랙핑크와 콜라보 희망 (2) 폴크루그먼 06-02 3223
1904 [일본] 일본 방사능, 미국 알라스카까지 위협.. (5) 폴크루그먼 05-31 4516
1903 [일본] 2020 도쿄 올림픽, 방사능으로부터 과연 안전한가... (5) 폴크루그먼 05-30 2989
1902 [일본] 후쿠시마 방사능 사태 8년..데이타가 말하는 방사능 오염의 실… (1) 폴크루그먼 05-30 2281
1901 [일본] 일본, 후쿠시마 방사능 사태로 인해 심장병 질환 급증 (1) 폴크루그먼 05-29 2066
1900 [일본] 후쿠시마 방사능 사태에 관한 진실 폴크루그먼 05-29 1732
1899 [미국] 페루에서 진도 8.0 지진 (6) 폴크루그먼 05-29 1877
1898 [미국] 미국의 숨은 진짜 저력은 어디서 나오는가? (7) 굿잡스 05-27 3783
1897 [기타] 대한민국 치안이 세계적으로 진짜 좋다는 반증. (19) 굿잡스 05-26 7777
1896 [미국] 미국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원자력사업은 핵발전소 해체 … (1) 스포메니아 05-25 3046
1895 [미국] 트럼프 트위터 [2019년 5월 21일] 다찌마와종 05-22 2094
1894 [미국] 미국인들은 경제적 애국심을 보여달라는 요청을 받게 될 것 (3) 스포메니아 05-21 2413
1893 [미국] Jung's Map of the Soul 원저자 Dr Stein, 팟캐스트에서 BTS 와 아미… (2) Rose 05-16 2094
1892 [영국] 영국의 화웨이 포비아 "중국산 5G 썼다가, 석기시대 재현" (1) 굿잡스 05-13 6933
1891 [미국] '밤에 가끔 아빠 꿈을 꾼다' (2) 굿잡스 04-28 7647
1890 [영국] [BBC] 법원결정 : 2020년까지 낙태 금지를 끝내야 한다. (1) 태우자 04-27 557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