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해외뉴스
 
작성일 : 19-05-30 19:52
[일본] 2020 도쿄 올림픽, 방사능으로부터 과연 안전한가...
 글쓴이 : 폴크루그먼
조회 : 3,887  
   https://menafn.com/1098582804/Will-Fukushima-311-overshadow-the-2020-O… [131]

미국 언론인 Menafn이 '후쿠시마311' 저자인 월터 리치몬드와 인터뷰 기사

요약

"Every day, citizen-scientists in Japan are taking readings and discovering unsafe radioactive levels all over the Fukushima region and far beyond. At the same time, thyroid cancer levels have spiked. Yet no one is raising any major alarms. Why is that?"
현재 일본에서 많은 시민들과 과학자들이 방사능 위험성에 대해 여러 자료를 읽고 분석하고 있습니다..그 리서치 결과 갑상선암 발생이 급증하고 있어요. 근데 크게 이슈화 삼지 않고 있는데요 그게 의문입니다.

Although apologists have explained the high thyroid cancer rates as a result of doctors "aggressively" looking for thyroid cancer, the author thinks there is far more to the story. "Blaming high thyroid cancer rates on aggressive examinations and downplaying the radioactive connection is scary" said Richmond.
어떤 정신나간사람들이 갑상선 암의 과잉진단이 갑상선암 급증의 원인이라고 하며 갑상선암의 심각성을 별일 아니라것을 보고 정말 무서움을 느낄정도였습니다...
When asked if he was planning on attending the 2020 Olympics in Tokyo and the baseball games in Fukushima, Richmond said simply, "Based on what our research revealed - Hell no!"
월터씨는 2020 도쿄 올림픽과 후쿠시마 야구경기에 참석할지에 대해 단박에 '제 연구리포트 보시면 알텐데요..미쳤다고 갑니까' 라고 대답.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당구빠따 19-05-31 12:05
   
아는 후배가 일본 장학금을 받고 일본 유학도 마쳤다. 일본에서 후쿠시마도 보내줘서 체험도 마쳤다. 그런데 얼마전 생이(빨)가 빠졌다. 자신은 후쿠시마와 관련없다고 하는데, 치과의사에게 물어보니 멀쩡한 생이가 빠지는 경우는 없다고 얘기하는데. 알아서 판단하세요.
     
abwm 19-05-31 22:53
   
강한충격으로 빠지거나, 부러지는 경우는 있어도, 그냥 일상생활에서 빠지는경우는 거의없을겁니다. 부러지면 부러졌지. 빠지는경우는 흔치않습니다. 후배라는분 건강검진 꾸준히 받아보셔야할듯..나중에라도 문제가 생길수있음. DNA까지 영향을 줘서 대을 이어가면서, 문제가 생길수있습니다.
미니사랑 19-05-31 23:04
   
방사능에 절대로 안전 따위는 없습니다. 반감기와 작은 입자가 바람 타고 멀리 퍼질수 있다는것  생각하면 확율상 절대 안전하지 않아요.  그런 입자가 아파트 베란다 창틀 같은데나 어린이 놀이터 같은데 떨어져 있으면 운나쁘면 당하는거죠.  일본 여행 가는것도 사실 매우 리스크 큽니다.
쿵쾅이 19-06-02 07:55
   
방숭이 나라에 왜 갈까?
방사능이 맛있나?
아님 중독증세라도있나
공짜라도 안갈텐데
     
어둠 19-06-02 15:27
   
그 누구는 먹어서 응원한답니다..
 
 
Total 1,96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해외뉴스 게시판입니다. (4) 가생이 11-16 121163
1961 [미국] 5개 국가가 경기 침체 위기에 직면 (7) 스포메니아 08-21 4165
1960 [유럽] 유럽인들이 중요하게 생각하는 이슈 (3) 나는자유다 08-20 2168
1959 [미국] 미국 채권 시장 Yield Curve Inversion일어나....Recession 조짐 곳곳 발… (1) 폴크루그먼 08-16 3245
1958 [유럽] 91세의 연금수급자인 스웨덴 남성, 페이스북에서 무슬림에 대… (3) 나는자유다 08-14 5093
1957 [유럽] 프랑스 파리에서 아프리카 출신 불법체류자들, 영주권을 주장… (6) 나는자유다 08-13 3465
1956 [미국] 트럼프, 에퀴녹스 스캔들과 카미카제 조종사를 조롱 (3) 스포메니아 08-11 3792
1955 [유럽] 헝가리 오르반 총리, 유럽의 미래를 위해 반(反) 이주정책의 … 나는자유다 08-11 2106
1954 [일본] 현지뉴스자막 - 일본의 중심에서 뼈때리는 이영채 교수 (2) 문제적남자 08-10 7988
1953 [영국] 영국 여학생들에게 히잡데이에 히잡을 쓰고 오라는 정신나간 … (5) 나는자유다 08-08 5254
1952 [유럽] 유럽을 이주민 물결로 파멸시키겠다는 터키정부 (13) 나는자유다 08-06 5879
1951 [일본] 세계 대학 순위에서 계속 순위가 급락하는 도쿄대학교 (19) 폴크루그먼 08-03 9263
1950 [일본] <일본 내 여론조사>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토, 오염수의 재… (7) 폴크루그먼 08-02 7440
1949 [일본] 일본 내 후쿠시마 원전사고 여론조사 과반수 이상 '전혀 … (9) 폴크루그먼 07-31 7186
1948 [일본] 세계적 투자가 "일본관련자산을 모두 처분했다" (12) 형광등 07-30 12923
1947 [독일] 소수 무슬림 때문에 돼지고기 및 성분이 포함된 음식의 급식… (11) 나는자유다 07-28 8273
1946 [일본] 현실은 한Jap 분쟁 속 친중화 가속하는 Jap기업과 정부. (5) 굿잡스 07-27 7049
1945 [유럽] 프랑스-이탈리아 국경을 넘으려던 이주민들, 경찰에게 인종프… (1) 나는자유다 07-27 3817
1944 [일본] 파괴적인 아베노믹스의 실체 "생활이 극심하게 어려워졌다" (22) 폴크루그먼 07-27 7899
1943 [기타] 독도(Dokdo)에 대한 어느 나라의 당연한 자폭. (7) 굿잡스 07-24 8463
1942 [유럽] 슬로베니아군, 불법 이주민들을 단속하고자 국경 순찰을 강화… (1) 나는자유다 07-24 3868
1941 [유럽] 스웨덴 동급생을 살해한 에리트레아 출신 이주민, 복역 후 에 … (1) 나는자유다 07-23 6446
1940 [미국] [CNN 메인속보] 한국, 영공을 침범한 러시아군용기에 경고사격 (3) 싸뱅 07-23 10341
1939 [일본] 일본에 장기체류 하는 한국인들 10년간 급격한 감소 추세 (12) 폴크루그먼 07-20 12336
1938 [일본] 1년후 일본 여자들 중 2명 중 1명은 50세 이상.. 세계역사상 유… (10) 폴크루그먼 07-20 10607
1937 [독일] 대부분의 독일인들은 공개적으로 자신의 의견을 표출하는 것… (7) 나는자유다 07-18 791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