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해외뉴스
 
작성일 : 19-08-08 18:44
[영국] 영국 여학생들에게 히잡데이에 히잡을 쓰고 오라는 정신나간 기관들
 글쓴이 : 나는자유다
조회 : 5,261  
   https://voiceofeurope.com/2019/08/uk-english-schoolgirls-asked-to-wear… [24]

대통령 탄핵 관련 뉴스번역은 반드시 국내뉴스, 이슈게시판 또는 정치게시판에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등록시 통보없이 삭제합니다.

In Lincolnshire, England, non-Muslim schoolgirls have been asked to show up to school wearing an Islamic headscarf for ‘Hijab Day’ in November.

The ‘Hijab Day’ event is being organized by Ghada Mohamed of the Lincoln Muslim Sisters Forum. Mohamed hopes that ‘Hijab Day’ will be adopted by all British high schools so that non-Muslim girls can increase their ‘knowledge’ of different religious garments, and so that alleged incidents of abuse against hijab-wearing girls can be limited.

One Muslim girl living in Lincolnshire who supports Mohamed’s initiative told reporters at the BCC that “the hijab was part of her identity, but wearing it sometimes made her feel like she was not part of the community”.

The option of choosing not to wear the hijab in order to feel like “part of the community” was not an idea that the BBC raised during its report. Some prominent commentators have taken to social media to raise the idea, however.

TalkRadio host Julia Hartley-Brewer, introduced the novel idea into the conversation when she tweeted, “‘Lincolnshire non-Muslim girls asked to wear hijab for a day’ — or how about the Muslim girls try NOT wearing a hijab for a day and see how nice life is in a free society where women are equal with men and don’t need to cover themselves to get respect?”

This isn’t the first time that institutions have pushed Islamic headscarves onto the British population. In 2018, the hijab was promoted by the British government, with the Foreign and Commonwealth Office putting on an event for the so-called ‘World Hijab Day’ – which exists apart from Mohamed’s planned hijab-wearing day – for their employees. At the event, free headscarves were given to all female staff members and they were invited to wear them.

An email sent to staff members which promoted the event read, “Would you like to try on a Hijab or learn why Muslim women wear the headscarf? Come along to our walk-in event. Free scarfs [sic]for all those that choose to wear it for the day or part of the day.”

“Muslim women, along with followers of many other religions, choose to wear the Hijab. Many find liberation, respect, and security through wearing it. #StrongInHijab”

Truth is: women in Islamic countries are often faced with heavy penalties for not wearing the headscarf. In Iran, three women were each sentenced to 16 years in prison for “disrespecting compulsory hijab”.

영국 링컨셔에서 무슬림이 아닌 여학생들이 11월 '히잡데이'를 맞아 무슬림 머리 스카프를 쓰고 학교에 등교하도록 요청을 받았습니다.

'히잡 데이' 행사는 링컨무슬림자매포럼의 Ghada Mohamed가 주도하고 있습니다. 그는 '히잡 데이'가 모든 영국 내 고등학교에 채택되어 비(非) 무슬림 여학생들이 다른 종교적 복장에 대한 그들의 지식을 높이고 히잡을 선호하는 여학생들을 괴롭히는 일을 제한시켜주길 바랍니다.

링컨셔에 거주하는 한 무슬림 소녀는 BBC와의 인터뷰에서 "히잡은 내 정체성의 일부지만 때때로 그것을 착용하는 것은 자신으로 하여금 지역 공동체로부터 소외되는 느낌을 받게 했다"고 말했습니다.

공동체의 일부로 느껴지기 위해 히잡을 착용하지 않기로 선택한 것은 BBC가 보도과정에서 제기한 아이디어는 아니었지만 일부 저명한 아나운서들은 이 아이디어를 제기하기 위해 소셜미디어에 접속했습니다.

TalkRadio 진행자를 맡고 있는 Julia Hartley-Brewer는 트위터를 통해 "링컨셔 비(非) 무슬림 소녀들에게 하루동안 히잡을 착용해줄 것을 요구하거나 무슬림 소녀들이 하루동안 히잡을 벗고 여성들이 남성과 동등하고 스스로 보호할 필요가 없는 자유로운 사회에서 얼마나 멋집 삶을 살고 있는지 체험하는 것은 어떨까?"라는 글을 게재하면서 이 새로운 아이디어를 소개했습니다.

기관에서 이슬람의 히잡을 영국인들에게 강요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닙니다. 2018년 영국 정부는 히잡을 홍보했으며, 외국과 영 연방국가에서는 Mohamed가 계획한 히잡을 써보는 날과 별개로 존재하는 '세계 히잡데이' 행사를 직원들을 위해 개최했습니다. 이날 행사에서 모든 여성 직원들에게 무료로 히잡을 지급하고 이를 착용하고 참석하도록 했습니다.

행사를 홍보하기 위해 직원에게 보내는 이메일에는 '히잡을 써보시겠습니까? 아니면 무슬림 여성들이 히잡을 쓰는 이유를 알고 싶으십니까? 우리 이벤트에 함께 오세요. 당일 또는 하루 중 일정시간 동안 착용할 수 있는 히잡을 무료로 드립니다.'라는 내용이 있었습니다.

"무슬림 여성들은 다른 수 많은 종교를 추종하는 이들과 함께 히잡 복장을 선택합니다. 많은 이들이 이것을 착용하면서 해방, 존중, 그리고 안전을 찾습니다. #히잡의 강점"

실제로는 이슬람 국가들의 여성들은 종종 히잡을 쓰지 않아 무거운 처벌을 받는다는 것입니다. 이란에서는 여성 3명이 의무인 히잡쓰기를 무시했다는 이유로 각각 징역 16년에 처했습니다. 

번역: voice of Europe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 www.gasengi.com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훔바 19-08-09 15:47
   
히잡의 유래를보면 이딴 멍청한짓은안할텐데 ㅋㅋ

유럽은이제 답도없는 이슬람이 정복하는구나.
yabawi 19-08-09 20:49
   
싫어하는 애들한테 억지로 입히지 말고
니들이 먼저 히잡 벗는 날을 만들어서 이해 하려고 노력을 해봐라.
암튼 자유당 같은 놈들 같으니라구..
미친파리 19-08-10 09:48
   
어느나라던 관종 쓰레기 시민단체가 있기 마련이지요
나만바라바 19-08-10 15:36
   
솔까 혐오스러운데
샤루루 19-08-13 21:27
   
그럼 히잡 벗는 날은 히잡 벗을 수 있나?
자신은 벗는건 안되는데 다른 사람 쓰게만 하고 싶다는 이기주의?
 
 
Total 1,96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해외뉴스 게시판입니다. (4) 가생이 11-16 121164
1961 [미국] 5개 국가가 경기 침체 위기에 직면 (7) 스포메니아 08-21 4223
1960 [유럽] 유럽인들이 중요하게 생각하는 이슈 (3) 나는자유다 08-20 2198
1959 [미국] 미국 채권 시장 Yield Curve Inversion일어나....Recession 조짐 곳곳 발… (1) 폴크루그먼 08-16 3252
1958 [유럽] 91세의 연금수급자인 스웨덴 남성, 페이스북에서 무슬림에 대… (3) 나는자유다 08-14 5102
1957 [유럽] 프랑스 파리에서 아프리카 출신 불법체류자들, 영주권을 주장… (6) 나는자유다 08-13 3478
1956 [미국] 트럼프, 에퀴녹스 스캔들과 카미카제 조종사를 조롱 (3) 스포메니아 08-11 3802
1955 [유럽] 헝가리 오르반 총리, 유럽의 미래를 위해 반(反) 이주정책의 … 나는자유다 08-11 2111
1954 [일본] 현지뉴스자막 - 일본의 중심에서 뼈때리는 이영채 교수 (2) 문제적남자 08-10 7996
1953 [영국] 영국 여학생들에게 히잡데이에 히잡을 쓰고 오라는 정신나간 … (5) 나는자유다 08-08 5262
1952 [유럽] 유럽을 이주민 물결로 파멸시키겠다는 터키정부 (13) 나는자유다 08-06 5887
1951 [일본] 세계 대학 순위에서 계속 순위가 급락하는 도쿄대학교 (19) 폴크루그먼 08-03 9268
1950 [일본] <일본 내 여론조사>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토, 오염수의 재… (7) 폴크루그먼 08-02 7447
1949 [일본] 일본 내 후쿠시마 원전사고 여론조사 과반수 이상 '전혀 … (9) 폴크루그먼 07-31 7192
1948 [일본] 세계적 투자가 "일본관련자산을 모두 처분했다" (12) 형광등 07-30 12929
1947 [독일] 소수 무슬림 때문에 돼지고기 및 성분이 포함된 음식의 급식… (11) 나는자유다 07-28 8278
1946 [일본] 현실은 한Jap 분쟁 속 친중화 가속하는 Jap기업과 정부. (5) 굿잡스 07-27 7055
1945 [유럽] 프랑스-이탈리아 국경을 넘으려던 이주민들, 경찰에게 인종프… (1) 나는자유다 07-27 3823
1944 [일본] 파괴적인 아베노믹스의 실체 "생활이 극심하게 어려워졌다" (22) 폴크루그먼 07-27 7904
1943 [기타] 독도(Dokdo)에 대한 어느 나라의 당연한 자폭. (7) 굿잡스 07-24 8470
1942 [유럽] 슬로베니아군, 불법 이주민들을 단속하고자 국경 순찰을 강화… (1) 나는자유다 07-24 3872
1941 [유럽] 스웨덴 동급생을 살해한 에리트레아 출신 이주민, 복역 후 에 … (1) 나는자유다 07-23 6451
1940 [미국] [CNN 메인속보] 한국, 영공을 침범한 러시아군용기에 경고사격 (3) 싸뱅 07-23 10346
1939 [일본] 일본에 장기체류 하는 한국인들 10년간 급격한 감소 추세 (12) 폴크루그먼 07-20 12343
1938 [일본] 1년후 일본 여자들 중 2명 중 1명은 50세 이상.. 세계역사상 유… (10) 폴크루그먼 07-20 10613
1937 [독일] 대부분의 독일인들은 공개적으로 자신의 의견을 표출하는 것… (7) 나는자유다 07-18 791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