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해외뉴스
 
작성일 : 19-09-10 16:45
[유럽] 오스트리아 식당에 등장한 BTS 리더 RM
 글쓴이 : 오페시티
조회 : 29,554  
   https://www.koreaboo.com/stories/bts-rm-das-kimchi-restaurant-vienna-v… [376]
   https://daskimchi.com [287]

Koreaboo.png







한류의 중심에 있는 방탄소년단의 멤버 RM은 현재 휴가 때 유럽을 여행하며, 도중에 맛있는 음식을 많이 먹고 있다.
오스트리아에 있는 동안, 그는 비엔나 중심부에 있는 한식당인 다스 김치에 가서 식사를 했다. 9월 5일, 다스 김치는 그들의 인스타그램에 RM의 방문에 대한 글을 올렸다. 그들이 한 말은 이렇다.
"많은 분들이 아시겠지만, 방탄소년단의 RM이 식사를 하러 왔다. 귀국 후 게시한다는 조건하에 자신의 방문에 대해 SNS에 자세히 쓰도록 허락했다.”
 "RM은 마스크나 선글라스를 쓰지 않은상태로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직원과 함께 다스 김치에 왔다. 식당에 왔을 때 그는 알름두들러 병을 손에 들고 있었다. 식당 손님들은 RM이 누구인지 몰랐지만 그는 꽤 많은 시선을 끄는 연예인의 아우라를 가지고 있었다. 우리 직원들이 RM인 것을 알았고, 우리는 그가 방해받지 않고 식사를 할 수 있도록 식당 구석에 그를 앉혔다."
이어 "우리 식당을 어떻게 들었느냐고 물었더니 한국인 지인이 추천해줬다고 한다. 그는 또한 다른 한국인 여행자들의 좋은 구글 리뷰를 많이 읽어서 선택하게 되었다고한다. “
 "그 사람이 뭘 먹었느냐고 물어본 분들이 많으시죠. 그가 주문한 것은 삼겹살 3개, 라면 2개,  0.3l짜리 스티글필즈였습니다." 
"저녁 식사 후 RM은 야외 식사 장소를 살펴보며 밖에서 디저트를 먹고 싶다고 말했다. 야외에서도 손님도 행인도 그를 잘 알아보지 못했다. 야외 식당가에 방해 없이 앉아 즐긴다는 것을 알 수 있었고, 그는 느긋하게 몸을 뒤로 젖혔다. 디저트로 메뉴에 없는 그를 위해 특별히 준비한 것을 먹었다고 했다.
"그의 방문 이유는 비엔나에 있는 많은 박물관들을 보고 영감을 얻기위해서였습니다. 그는 그것이 매우 마음에 들어서 머지않아 재방문 하고싶다고 말했다. 다른 방탄소년단 멤버들과 함께 올 것이냐는 질문에 그저 미소만 지었다고 말했다. 
 "P.S.RM이 다스김치에 사인을 남겼다. 입구, 방탄소년단 포스터 바로 옆에 걸려 있다.”
번역:Opacity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 www.gasengi.com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병아리쓸빠 19-09-10 23:55
   
^^
당나귀 19-09-10 23:58
   
성지되겠네....
존버 19-09-11 01:56
   
미어터지겠네.
행운7 19-09-12 05:37
   
움직이는 로또가 다녀갔네... 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
날아가는새 19-09-13 23:39
   
아미들  순례코스
cjfekdrks 19-09-14 16:43
   
될수있으면 한국브랜드 인지도좀 올려라 메뚜기도 한철이다
     
그대만큼만 19-09-16 13:05
   
22222222
하늘소있다 19-09-15 08:24
   
나에게 아무 관심도 없는 사람
솔별 19-09-19 22:01
   
대박칠듯하네 저식당 우리가게도 왔다가주면 안되겠지?ㅎㅎ부럽다
ashuie 19-09-21 13:27
   
사장님의 영업법ㅋㅋ
날아가는새 19-10-06 11:19
   
아미들  성지되겠네
 
 
Total 1,94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해외뉴스 게시판입니다. (4) 가생이 11-16 122750
1940 [미국] 문화 전쟁 2.0 시대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거대한 재정렬(The… (2) 다잇글힘 01-03 3290
1939 [일본] 일본 불매 운동으로 한국인이 새삼 깨닫는 것 (20) 스랜트 12-24 10953
1938 [유럽] 프랑스는 지금 이슬람의 급진화와 싸우고 있다. | (24) 나는자유다 11-06 18210
1937 [미국] 미국산 대두구입에 관세면제 헤택을 주는 중국 (4) 찌르찌르 09-24 13133
1936 [유럽] 오스트리아 식당에 등장한 BTS 리더 RM (11) 오페시티 09-10 29555
1935 [미국] 5개 국가가 경기 침체 위기에 직면 (30) 스포메니아 08-21 22945
1934 [미국] 미국 채권 시장 Yield Curve Inversion일어나....Recession 조짐 곳곳 발… (1) 폴크루그먼 08-16 9978
1933 [미국] 트럼프, 에퀴녹스 스캔들과 카미카제 조종사를 조롱 (4) 스포메니아 08-11 9668
1932 [일본] 현지뉴스자막 - 일본의 중심에서 뼈때리는 이영채 교수 (2) 문제적남자 08-10 14946
1931 [일본] 세계 대학 순위에서 계속 순위가 급락하는 도쿄대학교 (22) 폴크루그먼 08-03 15383
1930 [일본] <일본 내 여론조사>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토, 오염수의 재… (8) 폴크루그먼 08-02 12421
1929 [일본] 일본 내 후쿠시마 원전사고 여론조사 과반수 이상 '전혀 … (9) 폴크루그먼 07-31 12085
1928 [일본] 세계적 투자가 "일본관련자산을 모두 처분했다" (13) 형광등 07-30 18799
1927 [일본] 파괴적인 아베노믹스의 실체 "생활이 극심하게 어려워졌다" (24) 폴크루그먼 07-27 13265
1926 [미국] [CNN 메인속보] 한국, 영공을 침범한 러시아군용기에 경고사격 (3) 싸뱅 07-23 15383
1925 [일본] 일본에 장기체류 하는 한국인들 10년간 급격한 감소 추세 (12) 폴크루그먼 07-20 16951
1924 [일본] 1년후 일본 여자들 중 2명 중 1명은 50세 이상.. 세계역사상 유… (11) 폴크루그먼 07-20 13338
1923 [대만] 임신을 위해 부모들이 가장 선호하는 여행지는? (7) 싸뱅 07-17 6754
1922 [미국] 71년간의 부부생활 끝에 같은날에 사망한 노부부의 이야기 (3) 싸뱅 07-17 4816
1921 [대만] 2018년 한국의 최저임금은 대만보다 50%나 많은 수준 (4) 싸뱅 07-17 6823
1920 [일본] 심각할정도로 치솟는 일본의 건강보험료 추이 (2) 폴크루그먼 07-14 7529
1919 [일본] 전세계 국가중 국가부채가 충격적으로 심각한 상황인 일본 (11) 폴크루그먼 07-13 7364
1918 [일본] 후쿠시마 방사능 수치 여전히 엄청 높아..지표면 수치는 의미… (2) 폴크루그먼 07-13 3867
1917 [일본] 후쿠시마 원전사고로 인한 경제적 손실 '최대(잠정) 880조… (7) 폴크루그먼 07-12 3666
1916 [일본] 서서히 드러나는 무서운 일본 방사능의 실체 (338) 폴크루그먼 07-05 2398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