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7-01-03 17:06
저녁에 여성분에게 뭐 먹을껀지 물어보니 아무거나 라고 하던데
 글쓴이 : 스테판커리
조회 : 644  

뭘 먹어야 좋을까요?


고기 좋아하지만 지난번에고 같이 고기 먹어서 이번에는 고기 말고 다른거 먹고 싶은데


가생이 미식가 회원님들의 의견 궁금 합니다 ㄷㄷㄷ

귀염둥이 서준이 ㅎㅎ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스테판커리 17-01-03 17:06
 
왠지 미니펠레의 채소 드립 이후로 아무도 댓글 안달꺼 같은 느낌적인 느낌!

미니펠레도 댓글 안달꺼 같은 느낌~
은페엄페 17-01-03 17:12
 
육류먹었으니 해산물로 ...
조개구이에 술이나 한잔 하면되겠네요.

물론  제가 먹고싶은걸 얘기한겁니다.
     
스테판커리 17-01-03 17:13
 
오호 조개구이 좋군요 ㄷㄷㄷ

사실 전 매운탕 생각 했었거든요!

술은 저나 여성분 둘다 못 마시는 관계로 ㅎㅎ
     
스테판커리 17-01-03 17:13
 
은페엄페님 닉 보니 군대 기도비닉 생각나는군요 ㅋㅋㅋ
후아붸붸o 17-01-03 17:25
 
오 데뚜~하시는군요ㅎ
저도 요즘 겨울철이니 해산물로 조개구이나 회 추천할려구 했는데ㅎ 아님 샤브샤브해산물 뷔페도 좋고 ㅎ
연애 초기엔 몰 먹든 함께 먹음 다 좋지요ㅎㅎ
     
스테판커리 17-01-03 17:28
 
그런 사이 아니에요~

후아님도 회를 좋아하시는줄 몰랐어요 전.

어릴때부터 송어회를 즐겨 먹었는지라~!

한예슬 닮은 후아님 같은분이 세명만 더 있으면 캐나다 이태리 GDP 잡을텐데

GDP 드립 이제 좀 지겨운데 마땅히 칠 드립이 없군요;
          
후아붸붸o 17-01-03 17:42
 
ㅋㅋㅋㅋㅋ 이제 익숙해서 안하심 스테판오빠 아닌것 같음ㅎㅎㅎ
전 홍어회나 강아지고기 말곤 가리는거 없이 다 잘 먹긴한데 다 술안주로 생각하니 그게 문제임~!!! ㅎ
               
스테판커리 17-01-03 17:45
 
헐 대박 저도 홍어회나 개고기는 못 먹어요

고기 좋아하지만 그렇다고 제가 애견인 이런거는 아닌데

어릴때 초등학교(당시는 국민학교) 4학년때 친구가 도시락 반찬으로

개고기 싸와는데 역한 냄세에 그만 ㅠㅠ 그 이후로는 개고기는 ㅠㅠ

소 돼지 닭은 너무 좋지만 개고기는 돈 100만원 줘도 못 먹겠어요 ㄷㄷㄷ

후아님 건강을 생각해서 적당히 마시세요 ㅠㅠ
               
스테판커리 17-01-03 17:46
 
아무튼 날씨 따뜻해지면 연락 주셔요

맛있는거 사드리고 싶어요 티티

사실 전 빅뱅 재범이(aomg 수장) 좋아해요..

여자 아이돌은 아이린 ㅠㅠ

탑 대신에 미니펠레가 군대가면 좋겠어요 ㅠㅠ
                    
후아붸붸o 17-01-03 18:37
 
ㅎㅎㅎ 네에ㅎㅎㅎ
이제 꺽어진 20대인데 적당히 먹을께요ㅎ
안그래도 새해에 버킷리스트에 술 조금 먹기 넣어놨음ㅎ
                         
스테판커리 17-01-04 16:31
 
ㅋㅋㅋㅋㅋㅋㅋㅋㅋ

꺽어진 20대라고 하니까 왕고시절에 피엑스 가다가

옆 내무반 민환이가 일병 꺽었다고 좋아하다는거 생각나는군요 ㅎㅎ
스테판커리 17-01-03 17:30
 
GDP 드립은 전원책 변호사가 예전에 종편에 나와서 삼성 같은 회사 하나만 더 있으면

GDP 5~6위 한다는거 패러디 한거에요.. 삼성 이야기 나왔으니 이제 소니 하면

영화사 부터 먼저 생각나요.. 삼성전자>넘사>소니전자 ㄷㄷㄷ
초롱 17-01-03 18:20
 
다시 고기 드세요.
좋아하는건 다시 먹어도 됩니다만 잘못 선택하면 한방에 가는수가 생깁니다.
참 그리고 뭐 먹을거냐고 물어보지 마세요.
아무거나라고 대답 한다면 남자가 알아서 리드하지 뭘 물어봐 하는 심리가 깔려있습니다.
     
아기토끼 17-01-03 18:27
 
핫, 아기쵸롱님 마지막 정답 ㅇㅅㅇ!
          
초롱 17-01-03 22:10
 
잉.
애기토끼  귀염귀염~~~~~~~~~~
               
아기토끼 17-01-03 22:17
 
>ㅅ<냥♥
아기토끼 17-01-03 18:27
 
형이 군대 다시 갓으면 좋겟어여 ㅠㅅㅠ 편지 쓸께여 ♥ㅋㅋㅋㅋㅋ
     
후아붸붸o 17-01-03 18:34
 
두분이 손 꼭 붙잡고 같이 가면 되겠네요ㅎ 흐흐~
          
아기토끼 17-01-03 18:39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ㅁ<
          
스테판커리 17-01-04 14:47
 
얼마전에 나보고 잘생겼다고 할때는 언제고

이제와서 미니펠레랑 같이 군대를 ㄷㄷㄷ

마치 팬티만 입고 에베레스트 가라는 소리군요 ㄷㄷㄷ
찰리채플림 17-01-03 18:40
 
고기는 종류가 참 많습니다. 하루는 돼지. 하루는 소 하루는 닭 하루는 양꼬치 하루는 오리  고기 먹고 싶다. 오늘 또 외박허시면 게시판 또 사라지는 건가여?
     
스테판커리 17-01-04 14:48
 
외박 안했어요 그냥 어제는 피곤해서 저녁먹고 일찍 잤어요
Assa 17-01-03 18:57
 
조개찜이 맛있든데ㅎ 일점일잔ㅎ술을 먹으면서 동시에 깨는 느낌이들고 마지막에 육수에 칼국수넣으면 캬~
     
뿡뿡이 17-01-03 21:54
 
엊그제 먹었습니다만... 뭐랄까요.  저랑은 안 맞는 요리였습니다.

국물은 시원한데... 그래서 앞으론 조개칼국수만 먹을라고요 ㅎ
          
스테판커리 17-01-04 16:35
 
조개 칼국수~~~~~~ 국물이 끝내주죠 (김현주 말투)
거친뱃사람 17-01-04 12:38
 
보쌈!!
돌아온드론 17-01-04 16:07
 
정말 아무거나요??? 이렇게 물어봐보세요.ㅎㅎ
     
스테판커리 17-01-04 16:12
 
!!!!!!!

이미 어제 부대찌개 먹었어요..

원래 매운탕 먹을려고 하는데 식당이 문 닫는 바람에 ㄷㄷㄷ
위아원 17-01-04 20:13
 
초밥?? 서울 사시면 홍대쪽에 가성비 괜찮은 초밥집이 하나 있는데....
     
스테판커리 17-01-04 23:51
 
허허 위아님은 서울 사시나 보군요 ㅎㅎ
 
 
Total 43,84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4) 관리A팀 03-05 79600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19) 관리A팀 09-13 26109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3) 관리A팀 08-22 29039
43847 진짜 한달내내 재수없기도 힘들듯 (4) roggo 05-29 97
43846 골뱅이 무침 (7) 귀요미지훈 05-29 110
43845 자도 자도 피곤합니다 (2) 권선징 05-29 142
43844 우체통에 (5) 모르겠수 05-29 170
43843 죽자 (7) 초롱 05-28 174
43842 최근 이런음식이 자주 땡깁니다 (6) 대한사나이 05-28 309
43841 벌써 부터 모기가 나오기 시작하네요 (10) 설민석 05-26 298
43840 요즘은 밥먹고 돌아서면 또 배가 고프네요. (44) 귀요미지훈 05-26 371
43839 하.. 올만에 접속했더니 아디랑 비번도 헷갈림.. -_-;; (4) 유수8 05-26 182
43838 자동차보험 할증붙은게 오래도 가네요. (4) 선괴 05-25 462
43837 민방위 6년차인데 어제 군대 사열 받는꿈 꾸었습니다 ㄷㄷㄷ (15) 커리스테판 05-25 589
43836 뭐랄까 당황스럽네요ㅋㅋㅋㅋㅋ (28) adella 05-25 468
43835 새정권에서 실현가능한 증세없는 복지 (8) 돌아온드론 05-24 723
43834 이제 날씨가 엄청 더워짐 (6) 동북아 05-23 324
43833 어머니 치매 걸리신분 보세요 (5) 전북FC 05-22 1339
43832 지난 주말에 계곡에 놀러가서 2017년 들어서 처음으로 (7) 커리스테판 05-22 570
43831 미우님~ (1) 헬로가생 05-22 180
43830 어머니가 치매 초기에 접어들었네요! 엉엉!!(ㅠ.,ㅠ);;;; (22) 멍삼이 05-21 1493
43829 ㅡㅡ;;;; (3) 무극 05-20 236
43828 며칠전 잡게를 약간이나마 후끈하게했떤 bj민성 방송 좀 전에 하… (7) 나이팅 05-20 908
43827 온몸이 쑤시네요 (8) 위현 05-19 324
43826 오랜만에 들렸다가요 ㅎㅎ (14) algebra 05-19 294
43825 시원한 팥빙수 드시고 가세요~~ (13) 커리스테판 05-18 483
43824 작년 대전 갔다가 싸움한 썰 (12) 헬로가생 05-18 1049
43823 저녁 7시반에 자서 지금 일어났는데 다시 자기에는 (8) 커리스테판 05-16 46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