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7-01-04 23:18
저의 가장 친한 친구가 드디어! 사제가 됩니다.
 글쓴이 : 선괴
조회 : 855  

신부님이 되는거지요.

아... 진짜 오래걸렸네요. 제가 당사자는 아니지만....

신부님 되는거 진짜 어려운거 같습니다. 이렇게 오래걸리게 될 줄 몰랐거든요.

해외로 봉사활동같은것도 많이 다니고 그러는거 같은데 친구가 정말 고생 많이 하는 거 같았거든요.

그런데 드디어! 이제 드디어! 된다고하니.... 제가 당사자도 아닌데도 불구하고 너무 기쁘네요.


그 자리에... 저또한 가보기로 했습니다.

이전부터 약속했거든요. 신부님이 되는 그 자리에 저도 참석해 꼭 축하해주기로.



친구야, 니가 그토록 되고자하던 신부님이 정말로 되었구나.

앞으로 지금보다 더 힘들고 어려운 일이 있겠지만 잘 헤쳐나가리라 믿는다.

축하한다.



남자는 신념이 있어야 한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아기토끼 17-01-04 23:20
 
신부가 대면 연애하면 정말 안대여ㅇㅅㅇ?
     
스테판커리 17-01-04 23:20
 
ㅇㅇ

결혼 못함
     
선괴 17-01-04 23:33
 
기본적으로 스님과 비슷하다고 보면 되지요.
영국 신부님이나 목사님들의 경우는 결혼이 가능하다고 듣긴했습니다.
          
아기토끼 17-01-04 23:35
 
몰래하지않아여*ㅅ* 재밋겟댜!
     
아비요 17-01-05 22:20
 
신부하다가 목사로 전업하면 결혼가능해요. 자기류 교회를 창시하는거죠.
스테판커리 17-01-04 23:20
 
친구분 대단 합니다 ㅎㅎ

저도 가톨릭 신자인데 ㅎㅎ
     
선괴 17-01-04 23:34
 
정말... 저라면 중도에 포기했을거같습니다.
아기토끼 17-01-04 23:21
 
하지먄 ㅇㅅㅇ신부님들 연애다하지않아여?남쟈랑?
     
선괴 17-01-04 23:35
 
그건 제가 그쪽분야가 아니기에 잘 모르겠네요. ^^;;
     
뿡뿡이 17-01-05 08:49
 
토끼님 이건 좀 아니다 싶네요
          
아기토끼 17-01-05 12:02
 
^ㅅ^녜♥
     
라리 17-01-05 09:39
 
신과 연애를 하시겠죠.
토끼님은 BL 광팬이신가... 그래도 이건 좀 아니다 싶네요2
          
아기토끼 17-01-05 12:02
 
그건 아니에여^ㅁ^♥
위현 17-01-04 23:24
 
와 정말 대단하십니다. 저도 한명의 천주교인으로서 정말 축하드립니다.
     
선괴 17-01-04 23:37
 
감사합니다.
ㅎㅎㅎ
아, 진짜... 기쁩니다. 지금...
제가 당사자가 아닌데도...
그만큼 옆에서 힘들게 하는 걸 지켜봐서그러는건지도 모르죠.
홍초 17-01-04 23:39
 
와 축하드려요.. 저도 제친구 사제서품을 올해안이나 내년쯤에 받을 것 같네요.  긴세월이죠.
축복 많이 받으십시오
     
선괴 17-01-04 23:56
 
네.
감사합니다.
지금까지 열심히 달려왔으니.. 이제 그 결실을 맺는것이겠지요.
홍초님도 축복많이 받으세요!!~
붉은kkk 17-01-04 23:45
 
축하드립니다!! 저도 카톨릭 신자라서 그런지 덩달아 기분이 좋네요 ㅎㅎ
     
선괴 17-01-04 23:56
 
그렇군요.
ㅎㅎㅎ
감사합니다.
위아원 17-01-05 00:51
 
아이쿠 사제라니... 어려운 길을 가시는군요. 기쁘면서도 마음 한켠이 복잡하시겠어요.
친구분 앞길에 축복이 가득하길 바랍니다 ^ㅅ^
     
선괴 17-01-05 19:27
 
네. 더구나 제가 종교가 없어서 그런지, 더 심정이 복잡미묘합니다. 하지만,
친구는 자신의 꿈을향해 묵묵히 달려왔고. 그 길이 얼마나 힘든지 어렴풋이나마 알고있으니....
뿡뿡이 17-01-05 08:51
 
어려운 길이고 외로운 길이겠지만 잘 이겨내셨으니...

잘 하시리라 믿습니다.
     
선괴 17-01-05 19:28
 
네. 어렵고 힘들고... 때로는 스스로를 탓할수 있겠지만 그럴때 그 친구에게 의지가 되는, 저도 그런 사람이 되고싶습니다.
김모래 17-01-05 09:32
 
정말 힘든길이라고 들었는데.. 존경합니다.
     
선괴 17-01-05 19:29
 
신학교 스케줄이 보면 군대를 연상케하더라고요.....
그만큼 빡빡한데...
그 모든 걸 이겨내고 신부가 된다는것이...
정말 제가생각해도.
후아붸붸o 17-01-05 10:21
 
친구분 대단하시고 축하드린다고 전해주세요~^^
     
선괴 17-01-05 19:30
 
네. 감사합니다.
친구에게 이렇게 축하해주는 사람들이 많다고 말하겠습니다.
하이1004 17-01-05 11:11
 
해외 봉사 활동으로 하셧군여...
군인갔다 오는게 제일 빠르다던데
     
선괴 17-01-05 19:30
 
아, 그게 또 그런건가요?
역시... 그쪽 세계에 대해선 잘모르기때문에 어느 쪽을 선택하느냐에 따라 빨라지고 느려지고 그런 게 있는건가보군요.
          
하이1004 17-01-05 20:55
 
네 그거 조건이 일단 군대 갔다 오는거랑 그게 안대면 봉사라던지 그걸로 군대 간거보다 년수더 채워야 대는걸로 알고 있어요 한마디로 우리나라 신부들 대부분 군필들 ㅎㅎ
Assa 17-01-05 13:01
 
제 친구도 사제하려는데 힘들어보이더군요. 해외가고 공부하고..
     
선괴 17-01-05 19:31
 
자주 해외나가더라고요.
요번에 이탈리아를 가던데...
봉명이 17-01-05 18:31
 
와 진짜 힘든거죠
인간의 욕망을 억제할 정도의 자제력을 기른다는 것 자체가 대단함
     
선괴 17-01-05 19:32
 
옆에서 보면 진짜 신부가 이렇구나 하는 걸 많이 느끼죠.
물론 지금까지는 신부가 되기 전의 부제였습니다만.. 이제 곧 신부 서품을 받게되니......
헬로가생 17-01-08 01:22
 
대단하시네요.
 
 
Total 43,59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4) 관리A팀 03-05 64027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19) 관리A팀 09-13 24895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2) 관리A팀 08-22 27766
43593 태국의 아름다운 해변 "빤부리" 귀요미지훈 01:42 79
43592 오랜만에 이 곡이 생각이 나네요. (4) 귀요미지훈 00:04 41
43591 내일 갑니다~ ^^ (5) 나무와바람 02-19 106
43590 다이어트 시작해보려고 합니다. ㅎㅎ (4) 나이팅 02-19 121
43589 주말이라서 그런지 조용+썰렁 하군요 ㄷㄷㄷ (20) 스테판커리 02-19 138
43588 출첵 개근 2,500일 신고하고 갑니다 (24) IceMan 02-18 225
43587 오랜만에 로그인했네요 ㅎ (4) roggo 02-17 130
43586 겨울비가 내리는군요 ㄷㄷㄷ (14) 스테판커리 02-16 297
43585 집에 돌아왔을 때 이렇게 반겨주면 좋겠네요. (11) 귀요미지훈 02-16 374
43584 가끔 남기는 흔적 (13) 통통통 02-15 327
43583 [먹거리 질문] 양파싹 생으로 먹으도 될까요? (6) 아날로그 02-15 426
43582 노래한곡 (4) 돌아온드론 02-15 164
43581 저녁 약속이 있어서 이만 나가 봅니다 (7) 스테판커리 02-14 208
43580 며칠후에 친한 친구가 결혼합니다. (12) 에치고의용 02-14 556
43579 좋은 아침입니다. (8) 위현 02-14 152
43578 발렌타인데이, 저는 그녀와 함께 하기로 했어요. (6) 귀요미지훈 02-14 317
43577 다들 즐거운 발렌타인데이 되시길.. (4) 백면서생 02-14 122
43576 눈이 또 엄청 오는군요 ㅋㅋㅋㅋㅋㅋㅋㅋ (40) 스테판커리 02-13 552
43575 이젠 잊기로 해요 (17) 귀요미지훈 02-13 188
43574 본의 아니게 어머니에게 희망을 선물해드렸습니다. (4) 돌아온드론 02-13 197
43573 요즘 핫한 르브레드랩 오믈렛을 여자 친구가 사줬습니다. (50) 흑요석 02-12 413
43572 시간이 빠르게 느껴지네요.. (10) 백면서생 02-12 196
43571 다들 감기 조심 하세요 ㄷㄷㄷ (7) 스테판커리 02-12 153
43570 지금 집 책장이 포화상태라서요.. (2) 선괴 02-11 351
43569 주말밤인데 다들 모하세요? (43) 귀요미지훈 02-11 27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