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7-01-12 13:42
안녕. 성부 하느님이야.
 글쓴이 : 성부하느님
조회 : 667  

우리 친구하자!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아기토끼 17-01-12 17:14
 
응>ㅅ<♥제 소원 꼭 이뤄주세여♥♥
위현 17-01-12 18:53
 
어찌 천주교신자인 제가 성부 하느님과 친구를 먹을 수 있단 말입니까 ㅠㅠ
뿡뿡이 17-01-12 19:49
 
하나님이라고 안하신 게 다행이네요.
     
아기토끼 17-01-12 20:28
 
ㅋㅋㅋㅋㅋ>ㅁ<
달콤제타냥 17-01-12 20:54
 
미안.. 내가 낯을 가려서ㅠㅠ
     
스테판커리 17-01-12 21:00
 
미녀 달콤님 ㄷㄷㄷ
          
아기토끼 17-01-12 21:00
 
저두 그거 적을려구 햇는뎨,
역시 우린 마음속 쌍듕이>ㅅ<♥
               
스테판커리 17-01-12 21:02
 
가생이 삼대 미녀

후아님 초승달님 달콤님 ㄷㄷㄷ

사실 여기서 얼굴은 후아님만 봄

미남 미니펠레 ㄷㄷㄷ
나무와바람 17-01-12 20:57
 
그래 그럼 그전에 나이부터 좀 알자!
몇살이니?
     
스테판커리 17-01-12 20:58
 
나무형 보다 실제로 저 사람이 나이 많으면 웃길듯 ㅋㅋㅋㅋㅋㅋㅋ
          
아기토끼 17-01-12 21:01
 
ㅋㅋㅋㅋㅋㅋ>ㅁ< 진쨔ㅋㅋㅋㅋㅋㅋㅋ
               
스테판커리 17-01-12 21:03
 
예전에 컬투쇼 사연에서 진상 부리는 할아버지 사연 생각나네 ㅋㅋㅋㅋㅋ

진상 부리는 할아버지가 젊은 여자랑 시비 붙었는데

할아버지:너는 얼마나 똑똑해서 어른에게 말 대답하냐

젊은 여자:서울대 졸업 했는데요

그후로 할아버지 조용했다능 ㅋㅋㅋㅋㅋㅋ
                    
아기토끼 17-01-12 21:04
 
ㅋㅋㅋㅋㅋ>ㅅ<ㅇ ㅏ 할아버지 귀여워!
                         
스테판커리 17-01-12 21:05
 
근데 컬투쇼 사연 개구라 사연이 절반이 넘어서 ㅋㅋㅋㅋㅋㅋㅋ
                         
스테판커리 17-01-12 21:07
 
하여튼 버스에서 진상 부리는 사람들 나이 많고 적고를 떠나서 에휴..
                         
아기토끼 17-01-12 21:09
 
근뎨 어른이 쬼 소리 치고 그러면 진쨔 심장이 막뛰어여 ㅠㅅㅠ
                         
스테판커리 17-01-12 21:12
 
거짓사연인지 모르지만

나도 컬투쇼 예전에 들었지만

할아버지가 버스타자마자 진상짓 (큰소리치기+옆에 사람들 시비걸고 욕하고)

해서 젊은 여자가 그러지 말라고 했데

그러니까 할아버지가 말대답 이야기 하니

젊은여자가 개인적으로 저 상황에서는 잘한거지..

아무리 나이를 먹고 어른공경도 중요하지만 나이값 못하는 어른들 보면 ㄷㄷㄷ
나무와바람 17-01-12 22:00
 
나이 물어보니 대답을 안하고 종교 게시판으로 튀었네 이그...
     
스테판커리 17-01-12 23:55
 
ㅋㅋㅋㅋㅋ 저사람 근데 만약에

진짜로 나무형이랑 동갑이면 웃길듯

친구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나무형 우리형이랑 동갑 ㄷㄷㄷ
헬로가생 17-01-12 22:35
 
진짜 어디에나 계신 분이시네...
홍초 17-01-13 00:36
 
가생이에서는 기본 존댓말이 원칙입니다. ^^
돌아온드론 17-01-14 00:51
 
어이쿠야;;ㄷㄷㄷ
 
 
Total 45,32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5) 객님 11-09 473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4) 관리A팀 03-05 85898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19) 관리A팀 09-13 28607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4) 관리A팀 08-22 31726
45319 有志者事竟成 (4) 촌팅이 03:31 34
45318 東征西伐 (8) 달콤제타냥 01:40 70
45317 피를 끓어오르게 하는 음악 (1) 헬로가생 00:23 68
45316 불금 저녁인데 (8) 바람가람 11-17 64
45315 도움요청 드립니다. (1) flowerday 11-17 101
45314 오랜만에 (11) 생마늘님 11-17 92
45313 하루아침에 (3) 생마늘님 11-17 60
45312 술이 맛있을 때 (18) 달콤제타냥 11-17 110
45311 재즈힙합이염 (7) 헬로가생 11-17 106
45310 새벽에 노래한곡~31 (5) 촌팅이 11-17 82
45309 담배가 맛있을 때 (36) 촌팅이 11-16 346
45308 수능날이 아직도 생생히 기억나요 (14) Severus 11-16 220
45307 오늘부터 (34) 바람가람 11-16 141
45306 제가 나이에 비해 좀 어리광도 많고 철이 없긴 해요 (25) 황금 11-16 317
45305 제가 한동안 3~4시간만 자고 그랬었는데 (54) 황금 11-16 399
45304 새벽에 노래한곡~30 (6) 촌팅이 11-16 84
45303 이제 평일의 절반이 지났네요 (8) 바람가람 11-16 84
45302 수능 연기되었군요 (9) 촌팅이 11-15 162
45301 으앜 (17) 바람가람 11-15 159
45300 요즘 멍삼이님 개그가 그리운데 (7) Severus 11-15 181
45299 오늘부터는 진짜 겨울 같네요 (5) 황금 11-15 144
45298 ㅋㅋㅋㅋㅋㅋㅋㅋ 경기 결과 (29) 바람가람 11-14 632
45297 친게에 축구 좋아하시는 분들이 많다는데 (4) 황금 11-14 177
45296 . (14) 보롱이 11-14 285
45295 오늘 밀라노 분위기.. (13) 촌팅이 11-14 68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