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7-03-12 20:47
아버지~ 제 차도 소중합니다!!!
 글쓴이 : 선괴
조회 : 663  

 오늘아침 영화보러 나가는 길... 아버지 한마디 하십니다.

'나갈 때 조심해서 가라. 차 그냥 돌리면 내 차에 기스나.....'

아니... 아버지.. 아버지. 그렇게 바짝 주차하신 건 아버지잖아요. 제가 주차할 때 아버지 차 없었어여..

그러니까 주차하실 때 조금 떨어뜨려서 주차해주세요. 왜 항상 제 차 바로옆에 그것도 아슬아슬하게 좁게 주차하시나여~~

아, 생각해보니 아버지 차를 제가 박으면 보험불러야할까요?

언젠가 한번 실수로? 박아서 긁어볼까 하는 생각도 한번 해본적이....

아니, 가족 차 박으면 보험사기? 가 될까요....


그리고....

어제였나요. 그제였는데... 어머니 퇴근할 때 모시러 가거든요. 근데 마침 옆에 아버지가 동승해서 갔었더랬죠. 어머니 회사는 좀 야트막한 곳을 올라가야합니다.

제대로 된 길도 아닌 비포장 길이었지만 얼마전에 아스팔트로 깔끔하게 포장했었죠. 그런데 그곳이 중앙선 같은 거는 딱히 그려져 있진 않았어요. 

여튼, 어머니 회사로 올라가는 길에... 앞에서 차가 내려오더라고요. 그래서 왼쪽 공간에 큼직하게 빈 곳이 눈에 띄길래 그곳으로 차를 돌렸다가 아버지에게 한마디 들었습니다. 중앙선 넘은거라고요. 그러니까 왜 그런거죠. 중앙선이 그려지지 않은 곳은 마음 속으로 중앙선의 위치를 그려놔야한다고.....

만약에 박았으면 저의 과실이라면서.....

 물론 저도 아차 싶었습니다.

그래서 아버지 입장에선 마뜩찮았던걸까요.

어머니 회사에 도착하고 나서 어머니가 차에 올라타시자마자 저보고 차에서 내리라고.......

회사에 다른 사람들 다 있는데서

내리라고....

결국... 운전대를 아버지에게 빼앗기고 말았습니다.

아무리그래도... 제 차인데....

다른사람들 보는앞에서 그렇게 운전대를 아버지에게 빼앗기고....

더군다나 아버지... 엑셀 너무 팍팍 밟으시는데.

저도 제 차 소중합니다.

너무 그렇게 엑셀 팍 ~~ 하고 밟으시면.... 차가 아야해여....

마지막에 식당가서 어머니, 아버지와 함께 저녁을 먹었는데...

 아버진 소주드시고 결국... 집에 돌아올 땐 제가 운전대를 잡았는데, 결국 이렇게 될 걸...

 왜... 아니.. 왜 제게서 운전대를 빼앗으신...


하하하...


남자는 신념이 있어야 한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Total 44,92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4) 관리A팀 03-05 85144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19) 관리A팀 09-13 28009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3) 관리A팀 08-22 31104
44921 어깨 한번 다치니까 계속 이러네요.. (4) 선괴 18:14 40
44920 가을18 (4) 고소리 15:36 51
44919 울지마~~~멍 (15) 귀요미지훈 13:53 82
44918 새벽에 있었던일. (10) algebra 06:22 210
44917 알지님 알겠어요 근데 제가 당장은 활동 못하겠어요.. (2) 커리스테판 05:54 103
44916 저도 이제 자려구요.... (3) 귀요미지훈 05:49 62
44915 가기전에 노래한곡 올리고 가요~ (5) 커리스테판 04:24 60
44914 정재씨(대한님) 알지님에게 저처럼 사과 하세요.. (10) 커리스테판 03:38 79
44913 분위기에 맞는지 아닌지 알 길은 없지만 (6) 미우 02:22 72
44912 이제 곧 월요일 아침이라... (7) 귀요미지훈 02:19 56
44911 새벽에 노래한곡~17 (13) 촌팅이 02:16 66
44910 날씨도 점점 쌀쌀 해지고 (7) 보롱이 02:09 62
44909 바람님 미안해요 저때문에 그런거 같은데 제가 떠날께요 ㅠㅠ (10) 커리스테판 02:06 83
44908 미니펠레가 인정한 미남1위 귀염둥이 바람님 힘내세요!~ (6) 커리스테판 01:51 62
44907 . (18) 바람가람 01:40 104
44906 정재씨만 보세요 여자친구 사진 이에요! (9) 커리스테판 01:33 64
44905 동생은 김태희 오빠는 구준표(이민호) ㄷㄷㄷ (6) 커리스테판 01:22 74
44904 월요일인데 (18) 핫쵸코 01:18 70
44903 친게분들 이성의 어떤 복장에 무장해제가 됩니꽈아아? (41) 헬로가생 01:09 94
44902 저녁에 자다가 지금 일어났어요 허허 (49) 커리스테판 00:51 62
44901 GMF 다녀왔습니다. (10) 핫쵸코 10-22 53
44900 . (74) 바람가람 10-22 78
44899 바람님과 브라씨를 보면 딱 이거임 (35) 대한사나이 10-22 74
44898 (12) 미우 10-22 49
44897 몇일 못했던 복권 ㅎ (14) algebra 10-22 5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