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7-03-18 02:05
혹시 종합병원 의료비지원에 대해 아시는분계신가요?
 글쓴이 : roggo
조회 : 461  

단전으로인한..3개월 긴급복지금도 이제 끝났는데 넉넉하긴 커녕 이번달 월세도 막막한 상황입니다..

매달있는.. 편도선이 또 부어서 내과를 갔더니 아무래도 종합병원을 가야할것같다고하시더군요
단순히 편도선만 문제가아닐수있다고 정밀검사해보라구요

근데 제가 이미 종합병원을 작년에도 한번갔었지만 입원검사치료외엔 답이없는상황이라 미루고있었거든요

저번달엔 내과에서 수액맞고 항생제먹으니까 그래도 하루만에 열이가셨는데 지금은 3일째 이상태네요
잠도 못자겠고 당장 어제 병원비도 돈이 없어서 본집에 겨우겨우 마련해달라고 부탁해서 받은 돈인데..

병원비가 너무 많이나오기도 했고 미납병원비때문에 어쩔 수없이 수중의 돈을 다썼어요

당장 밥도못먹는처지라 ㅠㅠㅠ 에휴

단전은여전해서 밥솥은못쓰고...즉석밥이라도있으면 간장비벼먹든 김치라도 볶아먹든할텐데 밥이없네요
결국어제빈속에 항생제 두번먹고(정확히는 한번은 곰탕있는그대로 원샷... 아직도니글거리네요)
계속 아이스팩대고있었는데 그 10시간남짓한시간동안 1.3도만 내렸네요.

지금은 37.3도인데.. 아직도 힘들지만 잠깐 정신이 들어서 글을 씁니다..

진짜 응급상황이 아니면 지원받는건대부분힘들다고하던데 ㅠㅠ
분납이나 따로 후납하는방법동벗을까요??

입원비같은건 후불도된다던데 계산서 미리 끊어서 실손청구한다던가 그런식으로요 ㅠㅠ....

혹시 아시는분 계시면 짧게라도 좋으니 부탁드립니다 ㅠㅠ

더이상 집에 기댈만한 상황도 안되고(부모님이 이번에 이혼하시는데 양쪽다 형편이 어려운상황..)
긴급지원도 기대하기 어렵겠네요..

어찌해야할지 감도 안잡히네요 ㅠㅠ

아니면 인천에 좀 저렴하게?? 봐주는 의료시설은없는지 ㅜㅜ긍금합니다 ㅠㅠ



그래도 해는 언젠가 진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싸부 17-03-18 08:05
 
종합병원마다 복지과있을꺼예요. 그곳가서 알아보시는것이 제일 빠르겠네요. 꼭 쾌차하시길 바랍니다.
     
roggo 17-03-18 20:16
 
흠 그런가요 ㅠㅠ 지금 열다내리면 한번 먼저상담해봐야겠네요 ㅠㅠ
대한사나이 17-03-18 21:55
 
에고 어떡하시냐 ;;;

싸부님 말씀대로 해당병원에 연락해서 알아보거나 혹시 모르니 보건복지부에도 한번 연락해보심 좋을거같습니다

얼른 쾌차하시길 바랍니다

딱히 큰도움 못드려서 괜히 송구스럽습니다
heoadal 17-03-19 04:14
 
병원비가 300만원이 넘는건 정부에서 대줄텐데 그건 아니실꺼 같고 지역동사무소 사회복지과에 문의해 보세요. 긴급복지금을 받으셧다는걸 보면 이미 다녀가셨을텐데 그래도 거기가서 문의해 보세요. 자기들선에서 해결이 안되면 해결가능한곳에 연결해 주기도 합니다.
아니면  129복지콜센터에 전화를 해 보세요. 여기서 상담을 받고나면 담당공무원이 와서 이리저리 알아볼껍니다.
살강살강 17-03-19 05:26
 
가정형편이 어려우실경우 구청복지과에 신청하면 긴급지원금이라고 400만원?정도지원해주는거같구요 1년병원비가 500? 600만원을넘게쓰게되면 병원비를 환급해줍니다(당사자의 경제적 수준에따라 조금씩 달라요)
 
 
Total 44,92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4) 관리A팀 03-05 85144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19) 관리A팀 09-13 28009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3) 관리A팀 08-22 31104
44921 어깨 한번 다치니까 계속 이러네요.. (4) 선괴 18:14 40
44920 가을18 (4) 고소리 15:36 51
44919 울지마~~~멍 (15) 귀요미지훈 13:53 82
44918 새벽에 있었던일. (10) algebra 06:22 210
44917 알지님 알겠어요 근데 제가 당장은 활동 못하겠어요.. (2) 커리스테판 05:54 103
44916 저도 이제 자려구요.... (3) 귀요미지훈 05:49 62
44915 가기전에 노래한곡 올리고 가요~ (5) 커리스테판 04:24 60
44914 정재씨(대한님) 알지님에게 저처럼 사과 하세요.. (10) 커리스테판 03:38 79
44913 분위기에 맞는지 아닌지 알 길은 없지만 (6) 미우 02:22 72
44912 이제 곧 월요일 아침이라... (7) 귀요미지훈 02:19 56
44911 새벽에 노래한곡~17 (13) 촌팅이 02:16 66
44910 날씨도 점점 쌀쌀 해지고 (7) 보롱이 02:09 62
44909 바람님 미안해요 저때문에 그런거 같은데 제가 떠날께요 ㅠㅠ (10) 커리스테판 02:06 83
44908 미니펠레가 인정한 미남1위 귀염둥이 바람님 힘내세요!~ (6) 커리스테판 01:51 62
44907 . (18) 바람가람 01:40 104
44906 정재씨만 보세요 여자친구 사진 이에요! (9) 커리스테판 01:33 64
44905 동생은 김태희 오빠는 구준표(이민호) ㄷㄷㄷ (6) 커리스테판 01:22 74
44904 월요일인데 (18) 핫쵸코 01:18 70
44903 친게분들 이성의 어떤 복장에 무장해제가 됩니꽈아아? (41) 헬로가생 01:09 94
44902 저녁에 자다가 지금 일어났어요 허허 (49) 커리스테판 00:51 62
44901 GMF 다녀왔습니다. (10) 핫쵸코 10-22 53
44900 . (74) 바람가람 10-22 78
44899 바람님과 브라씨를 보면 딱 이거임 (35) 대한사나이 10-22 74
44898 (12) 미우 10-22 49
44897 몇일 못했던 복권 ㅎ (14) algebra 10-22 5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