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7-05-06 04:10
오늘의 야식
 글쓴이 : 귀요미지훈
조회 : 625  

2017-05-06 오전 3-58-48.jpg

그냥 잘라다가 배 고파서...

뭘 먹을까 생각하다, 지난 번 만들어 먹었던 계란 샌드위치 생각이 나서

만들려고 우선 냉장고를 뒤져보니 상추, 피클, 햄 등등 재료가 없음. ㅎㅎ

대신 베이컨이 있는데 야밤에 굽기도 귀찮고해서...

걍 계란, 바나나, (피클 대신) 생양파 넣고 토핑을 만듬.

여태 TV 삼매경이신 어머니...안 드신다더니 한 조각 다 드신 후 더 없냐고..ㅋㅋ

나중에 제대로 만들 때는 햄 대신 베이컨을 넣으면 더 맛있을거 같은 느낌이 들더군요.



샌드위치를 몇 번 만들면서 느낀건...토핑도 중요하지만 빵이 참 중요하다는거..

한식도 반찬이 맛있어도 밥이 맛없으면 말짱 황인거처럼...기본이 중요한 듯..

당연한건데 그걸 이제서야 깨우침...ㅠ.ㅠ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헬로가생 17-05-06 06:35
 
거기 건포도 넣어보세요.
     
귀요미지훈 17-05-06 08:25
 
토핑 다 바르고 나니까..
저도 하~ 건포도 있으면 몇 개 올리면 참 좋겠다 싶었는데ㅎㅎ
맛도 그렇고 모양도 그렇고.....헬가띠 센스가 참 좋으셔..ㅋㅋ
봉명이 17-05-06 22:40
 
배고픔이 제일 중요하죠
뭘먹어도 배고플땐 맛있으니
아 배고프다... 한입 주세요!
 
 
Total 45,34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5) 객님 11-09 602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4) 관리A팀 03-05 86021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19) 관리A팀 09-13 28721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4) 관리A팀 08-22 31841
45339 올겨울은 작년보다 더 추울 건가 봐요 황금 16:02 24
45338 노는 날 많은 12월이 언능 왔으면.... (2) 촌팅이 02:21 201
45337 사랑 그놈... 참 어렵네요. (10) 매튜벨라미 02:02 169
45336 이렇게 한주가 또 마무리되네요.. (3) 말발굽 11-19 91
45335 이제 다시 새로운 한 주가 시작되네요 (10) 바람가람 11-19 99
45334 서늘한 바람이 숭숭 (4) Severus 11-19 94
45333 앙! (4) 황금 11-19 92
45332 같이 재밌는거 하실 분 여기 여기 붙어영 (7) 바람가람 11-19 136
45331 치밥에는 뭐가 좋을까요?? (5) 달인킴 11-19 172
45330 금연 4일차 찍었네욤 (18) 바람가람 11-19 223
45329 그래도 롹 하면 ㅋ (3) 헬로가생 11-19 144
45328 꼭 듣고 싶은노래 (4) algebra 11-19 167
45327 밤이 깊었습니다 (86) 바람가람 11-19 255
45326 새벽에 노래한곡~32 (6) 촌팅이 11-19 130
45325 후후후 (49) 바람가람 11-19 123
45324 간만에 경쾌한 락을 올려봅니다 ㅎ (10) 대한사나이 11-19 141
45323 허헛 (14) 바람가람 11-18 104
45322 크리스마스 워크 (25) Severus 11-18 141
45321 제목에 . 만 넣는거 자제 바랍니다 ( 내용없음 ) (6) 객님 11-18 185
45320 . (5) 보롱이 11-18 268
45319 有志者事竟成 (12) 촌팅이 11-18 351
45318 東征西伐 (15) 달콤제타냥 11-18 319
45317 피를 끓어오르게 하는 음악 (4) 헬로가생 11-18 266
45316 불금 저녁인데 (11) 바람가람 11-17 185
45315 도움요청 드립니다. (2) flowerday 11-17 20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