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7-05-06 04:10
오늘의 야식
 글쓴이 : 귀요미지훈
조회 : 637  

2017-05-06 오전 3-58-48.jpg

그냥 잘라다가 배 고파서...

뭘 먹을까 생각하다, 지난 번 만들어 먹었던 계란 샌드위치 생각이 나서

만들려고 우선 냉장고를 뒤져보니 상추, 피클, 햄 등등 재료가 없음. ㅎㅎ

대신 베이컨이 있는데 야밤에 굽기도 귀찮고해서...

걍 계란, 바나나, (피클 대신) 생양파 넣고 토핑을 만듬.

여태 TV 삼매경이신 어머니...안 드신다더니 한 조각 다 드신 후 더 없냐고..ㅋㅋ

나중에 제대로 만들 때는 햄 대신 베이컨을 넣으면 더 맛있을거 같은 느낌이 들더군요.



샌드위치를 몇 번 만들면서 느낀건...토핑도 중요하지만 빵이 참 중요하다는거..

한식도 반찬이 맛있어도 밥이 맛없으면 말짱 황인거처럼...기본이 중요한 듯..

당연한건데 그걸 이제서야 깨우침...ㅠ.ㅠ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헬로가생 17-05-06 06:35
 
거기 건포도 넣어보세요.
     
귀요미지훈 17-05-06 08:25
 
토핑 다 바르고 나니까..
저도 하~ 건포도 있으면 몇 개 올리면 참 좋겠다 싶었는데ㅎㅎ
맛도 그렇고 모양도 그렇고.....헬가띠 센스가 참 좋으셔..ㅋㅋ
봉명이 17-05-06 22:40
 
배고픔이 제일 중요하죠
뭘먹어도 배고플땐 맛있으니
아 배고프다... 한입 주세요!
 
 
Total 45,52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6) 객님 11-09 3237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4) 관리A팀 03-05 87659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19) 관리A팀 09-13 30254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4) 관리A팀 08-22 33390
45520 쐬주 한잔 (2) 아발란세 01-23 96
45519 휴.. 게임하나때문에 연가를 다음달로 몰았드니 점점 지치네요 … (5) 말발굽 01-22 582
45518 40도를 넘는 더위와 (8) Severus 01-21 602
45517 미사보 (11) Severus 01-21 286
45516 즐거운 불금과 주말 보내세용~ (8) 촌팅이 01-20 213
45515 가생이가 밀렸어 (10) 반전 01-19 1428
45514 컴플레인 (10) Severus 01-19 278
45513 깐!!!!! (10) Severus 01-19 179
45512 새벽에 노래한곡~43 (2) 촌팅이 01-16 182
45511 제가 사는 동네 소개 (18) 촌팅이 01-16 653
45510 불닭볶음탕맨 (11) 촌팅이 01-16 542
45509 제 차의 페달을 알로이 페달로 튜닝? 해보았습니다. (4) 선괴 01-15 480
45508 뚱뚱한 여자는 (19) Severus 01-14 1479
45507 맨날 말만.... (13) 위현 01-14 357
45506 신과함께 봤습니다. (18) Severus 01-13 1046
45505 퇴근하고 왔더니... (9) Severus 01-13 420
45504 새벽에 노래한곡~42 (6) 촌팅이 01-12 200
45503 오늘 출근길 기온 영하 19도..... (6) 선괴 01-12 532
45502 오늘은 꾀병 부리고 조퇴했네요 (5) 뽀리링 01-12 344
45501 모라고라 횽에게 추천하는 음식 !! (6) 뽀리링 01-12 209
45500 오늘은 일찍 (2) 모라모라 01-11 175
45499 새벽에 노래한곡~41 (7) 촌팅이 01-11 193
45498 편의점 음식 추천!!! (6) 애강이 01-10 697
45497 바지 안 입는 날 (밀라노) (14) 촌팅이 01-10 989
45496 새벽에 노래한곡~40 (2) 촌팅이 01-10 18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