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7-05-16 05:12
저녁 7시반에 자서 지금 일어났는데 다시 자기에는
 글쓴이 : 커리스테판
조회 : 580  

뭐하군요 허허 군대 말번초 근무 생각 나는군요


하루는 남들보다 일찍 시작 ㅋㅋㅋ

귀염둥이 서준이 ㅎㅎ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커리스테판 17-05-16 05:12
 
가을이 빨리 왔음 좋겠다 ㅠㅠ
선괴 17-05-16 11:19
 
가을되면 먹을건많죠
     
커리스테판 17-05-16 13:58
 
ㅋㅋㅋ 가을드립 친거는

가을쯤에 경기도에서 옛 애인을 만나는데 그래서 이야기 한거에요 ㅋㅋㅋ

뭐 잘 안될수도 있지만요 ㅋㅋㅋ
          
헬로가생 17-05-16 21:00
 
옛날 만났던 친구 중 가을이라고 있었는데.
키 작고 이뻤는데.
               
커리스테판 17-05-17 13:46
 
ㅋㅋ 가을 이라는 이름이 이쁘군요 ㄷㄷㄷ
헬로가생 17-05-16 20:59
 
그러다 정오쯤 급피곤. ㅋㅋㅋ
대한사나이 17-05-16 22:45
 
낮잠을 조금자둬야 초저녁에 잠이 덜옵니다 ㅎㅎㅎ
     
커리스테판 17-05-17 13:47
 
어제 문자하고 샤워하고 바로잠 ㄷㄷㄷ

이제부터 편안하게 정재라고 할께요 ㅎㅎ
 
 
Total 45,76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6) 객님 11-09 6823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4) 관리A팀 03-05 90331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19) 관리A팀 09-13 32899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4) 관리A팀 08-22 35899
45757 새벽에 노래한곡~59 (1) 촌팅이 06-18 88
45756 오~ 필승코리아~ (6) 헬로가생 06-18 167
45755 가끔가는 동네 BAR에서 술먹으러 오라고 카톡이 왔는데.. (7) 황룡 06-18 406
45754 친목 게시판 (9) 쉐도우라인 06-17 160
45753 Uriah Heep - July Morning (1973) (2) 쉐도우라인 06-17 80
45752 빗속의 여인 - 김추자 (1970) (2) 쉐도우라인 06-17 79
45751 빗속의 연인들 - 정훈희 (1972) (1) 쉐도우라인 06-17 55
45750 김추자 - 왜 아니올까 (1974) (1) 쉐도우라인 06-17 80
45749 김추자 - 봄비 (1972) (5) 쉐도우라인 06-17 84
45748 김정미 - 잊어야 한다면 (1972) (4) 쉐도우라인 06-17 87
45747 논두렁 밭두렁 - 다락방 (1976) (2) 쉐도우라인 06-17 72
45746 박인희 - 끝이 없는 길 (1975) (4) 쉐도우라인 06-17 85
45745 새벽에 노래한곡~58 (1) 촌팅이 06-17 49
45744 이달의 피자 (9) 고소리 06-16 253
45743 오랜만에...파스타 한 그릇` (5) 고소리 06-16 142
45742 개인적 생각으로 한국이 가장 못하는 분야 (11) 헬로가생 06-15 847
45741 안녕하세요 ^^ (6) ChocoFactory 06-14 213
45740 Moon River - Audrey Hepburn (1961 - Breakfast at Tiffany's) (1) 쉐도우라인 06-13 145
45739 우리은행 왜이러는건가요? (6) 선괴 06-13 864
45738 핸펀이 박살나서 갤럭시s9+로 왔습니다. (8) 선괴 06-11 1293
45737 메신저 앱을 하나 만들었습니다 (20) 끝에웃는자 06-07 1011
45736 울 아들도 시작 (8) 헬로가생 06-07 1272
45735 와이프가 영상을 하나 보내 왔는데... (10) 귀요미지훈 06-06 2150
45734 오늘은 현충일 (3) 쉐도우라인 06-06 273
45733 가입인사. (8) 멀리뛰기 06-04 29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