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7-09-09 17:18
낚시하다가 큰 도미가 잡힌다면?
 글쓴이 : Severus
조회 : 710  

어떻게 드시고 싶으신가요?
저라면 싱싱한 회로 먹고 싶을 것 같아요!
즉석에서 초장에 발라 먹고 머리랑 뼈는 매운탕 해먹을거같은데...
이곳 현지인들은 무엇이 낚이든 피쉬앤칩스로 해먹는답니다.
...........................
도대체 그걸 왜 먹는거냐!!!!

여기 오니까 생선회가 너무 먹고싶네요
처음엔 바다가 넓으니까 생선가격도 싸겠지 했는데....
이곳 현지인들이 생선을 잘 먹지도 않을뿐더러 인건비가 비싸서 생선가격도 저렴하지가 않답니다.
오히려 육류가격이 훨씬 저렴~
생선 종류도 다양하지가 않아요. 
주로 연어나 참치가 대부분이고.. 스시집엘 가도 광어나 우럭같은건 좀처럼 보기가 힘들어요 ㅠㅠ

곧 있으면 꽃게철이 온다는데 꽃게잡으러 갈랍니다.
블루 크랩인가?? 파란색 게 같은게 있다고 하더라구요.
아......... 나중에 한국 한번 가면 광어,우럭은 물론 산낙지에 굴까지 온갖 해산물을 먹고 싶습니다.ㅠㅠ 
"After all this time?" "Always" "아직도 그녀를 사랑하나?" "항상 그랬습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촌팅이 17-09-09 18:41
 
일단 그 자리에서 회 뜨고 머리와 뼈는 부글부글 매운탕으로 고고~

시야시 빵빵하게 된 C1소주 한잔 들이키고
양념된장을 듬뿍 찍은 도미회를 상추+깻입위에 올리고 마늘과 풋고추 썰은거 각각 하나씩 위에 올린다음
쌈을 말아 입안에..... 점심 라면 먹으려 했는데......쳇
     
Severus 17-09-09 20:13
 
c1소주라니 부산분이신가봐요 ㅎㅎ 아... 생각만해도 먹고싶네요 ㅠ 한국가면 꼭 그렇게 먹을랍니다 ㅠ
커리스테판 17-09-09 20:38
 
낚시를 좋아 하시는군요!
     
Severus 17-09-09 22:01
 
좋아합니다 ㅎ 글고 여기서는 생선값이 비싸기 때문에 직접 자가조달?해서 먹는 사람들 많아요 ㅋㅋ
귀요미지훈 17-09-09 22:10
 
3면이 바다에다...거기에 세계에서 가장 큰 갯벌을 가진 나라이기 때문인지는 몰라도

한국만큼 다양한 해산물을 다양한 조리법으로 해먹는 나라가 없는거 같더라구요.

옆나라 일본이 사시미니 뭐니 깝쳐도 한국한테는 상대도 안되는...
     
Severus 17-09-09 22:22
 
여긴 주변국도 별로 없어서 그 큰 바다를 갖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제대로 활용을 할줄 모른답니다...
하긴 뭐.. 영국도 섬나라이지만 피쉬앤칩스나 먹는 나라죠...ㅋㅋ;; ㅠㅠ
나중에 여유되면 낚시장비 좋은거 사서 직접 낚아서 먹을라구요..
미우 17-09-09 22:38
 
윗분들에게 걸리다니... 삼가 도미의 명복을 빕니다.
후아붸붸o 17-09-10 00:44
 
저 낚시 좋아해요..삼척.제주도 배낚시 한적 있는데
너무 좋았어요 ㅎ
신선한 해 드시고 싶을텐데 흠 아쉽네요
한국오시면 같이 낚시해요ㅎ
     
커리스테판 17-09-10 00:48
 
아이고 배야 후아씨가 낚시를 요?

릴낚시 하시나요? 대낚시 하나요?

후아씨 너무 웃겨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후아붸붸o 17-09-10 00:52
 
잉? 오빠 모가 웃겨요ㅎ
배낚시 한적 있는데요..삼척이랑  제주도에서ㅎ
그래서 말한건데ㅎ
               
커리스테판 17-09-10 00:55
 
요즘 하도 세상이 웃을일이 없어서 그냥 웃었어요 (여중생 폭행사건등)

배낚시 안했다는게 아니고요!

그나저나 오늘은 술은 안 마시나 보군요..

요즘 드는 생각이 술 이라도 한잔 하고 싶군요

복잡하군요 (엄격 근엄 진지)
                    
후아붸붸o 17-09-10 01:24
 
간단히 먹고 왔어요ㅎ
진짜 저 낚시 좋아해요ㅎ 사실 남친이 좋아해서 따라갔다 저도 은근 즐김 ㅎ
오빠도 좋아하심 언제 함 같이가요~^^
                         
커리스테판 17-09-10 01:26
 
하긴 후아씨가 술 안먹는거는

한진이 대한항공 사업 접는거죠

절대 그럴일 없죠.. 그나저나 낚시도 좋아하고 등산도 좋아하고 지난번에 보니까

복싱도 하시고 참 열정적으로 인생 사는군요 저는 이곳 촌에 오고나서 너무 망가졌어요

그래서 내년 봄에는 반드시 다시 도시 (서울이든 대구든) 생활 할려고요 허허
               
커리스테판 17-09-10 00:57
 
제주도 하니까 코스모스 호텔이랑 도깨비 도로 생각 나는군요!

제주도 두번 갔봤는데 볼때마다 한국 아닌거 같은 느낌적인 느낌!
     
미우 17-09-10 00:59
 


이 이야기의 주인공이셨군요.
          
후아붸붸o 17-09-10 01:22
 
흠냐ㅎ 제가 이 책 내용을 잘 몰라서 ㅎㅎ
동화책 같은데 주인공이 바르고 좋은 아이였나보네요 ㅋㅋ
               
커리스테판 17-09-10 01:24
 
후아님이 "회"를  "해" 라고 해서

그런거 아닌가요?
     
Severus 17-09-10 14:14
 
그러게요 ㅎㅎ 저도 배낚시 한적 있는데 재밌었어요
한번에 두마리씩 낚아봤어요 ㅋㅋ
 
 
Total 44,12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4) 관리A팀 03-05 84359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19) 관리A팀 09-13 27491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3) 관리A팀 08-22 30537
44127 이탈리아 관광 하실 때 주의 하실 점.1 (3) 촌팅이 20:44 90
44126 정복 ㅋ (7) algebra 20:11 51
44125 요새 빠져사는노래~ ㅎㅎ (2) algebra 19:45 47
44124 진짜라 불릴만한 한국힙합 (1) 헬로가생 10:47 320
44123 어제는 약속 때문에 못왔는데 초미녀 알지님과 초미남 대한님 (3) 커리스테판 06:09 340
44122 미래 남편감의 헤어스타일 예측 (2) 미우 02:48 329
44121 감기가 어마어마하네요 (5) 이렴 02:43 135
44120 그냥 음식 사진 몇개 ㅋ (27) 헬로가생 09-19 199
44119 심심하다~~~~~~~~ (47) algebra 09-19 156
44118 오늘의복권.. (9) algebra 09-19 101
44117 밖에 비와여~ (5) algebra 09-19 84
44116 힙합 하면 역시.. (15) 커리스테판 09-19 153
44115 교포랩: Kero One - Welcome to the Bay (7) 헬로가생 09-19 96
44114 샤를미뉴님 컴백 기념 '김태영 - 오랜 방황끝에' (6) 그럴리가 09-19 123
44113 여자 친구와의 일이 어떻게 됐냐고 물으셔서 (8) 소고기초밥 09-18 253
44112 싫다 월요일....... (36) algebra 09-18 157
44111 오늘은 사람이 별로 없군요? (3) 커리스테판 09-18 65
44110 미나 누나 오늘도 인증 하시나요? (12) 커리스테판 09-18 290
44109 퇴근하고 집에 오니까 요석님이 다시 오셨군요 허허 (12) 커리스테판 09-18 80
44108 딱다구리 보신 적 있으신가요? (4) 촌팅이 09-18 79
44107 레스토랑스님 복권 대박나신거보고... (14) algebra 09-18 162
44106 안녕하세요. 오랜만에 돌아왔습니다. (15) 소고기초밥 09-18 141
44105 오늘자 복권 (6) 레스토랑스 09-18 137
44104 다들 왜 잠을 자고 있나요 ? (7) 홍초 09-18 203
44103 낮잠 자다가 지금 일었어요 ㄷㄷㄷ (56) 커리스테판 09-18 17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