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7-11-14 12:34
이탈리아 하니깐 ㅋㅋㅋ
 글쓴이 : Severus
조회 : 554  

제가 다니던 어학원에서 만난 잘생긴 친구 이태리에서 온 친구 있었는데
그 친구가 꽤 장난꾸러기였음요 ㅎㅎ
서로 인사나누고 어디서왔냐 얘기하다가 한국에서 왔다고 하니깐
바로 2002 월드컵 어떻게 생각하냐고??ㅋㅋㅋ 어떻게 한국이 이탈리아를 이기지??? 이럽디다 ㅋㅋㅋ
축구를 엄청 좋아하는 친구인거같은데
월드컵 탈락해서 우짠데요 ㅠㅠㅠㅠ 급 그 친구 놀려주고 싶어지네요 ㅋㅋㅋ
"After all this time?" "Always" "아직도 그녀를 사랑하나?" "항상 그랬습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헬로가생 17-11-14 12:54
 
2002년 이탈리아.ㅋㅋㅋ
스페인이 불만 있는 건 이해하지만 이탈리아가 ㅋ 웃기지도 않죠.
     
Severus 17-11-14 13:04
 
전 기억도 잘 안났는데 그 친구 덕분에 다시 기억하게 되었음요 ㅋㅋㅋㅋㅋ 그때 그 심판도 다시 생생히 기억났구요 ㅋㅋㅋㅋ
고소리 17-11-14 13:09
 
그때도 지금도 이탈리아 축구 더럽기로 유명합니다.
2002년 이탈리아 하니까 안정환 생각나네요.
이탈리아의 페루자~
2002년에 안정환 내쫒고 한국비하하고 그 짓거리하다가 곧바로 사망신고
2005년에 재창단 지금은 4부리그인가에 있답니다.
     
Severus 17-11-14 13:11
 
헐....ㄷㄷㄷㄷ 진짜 더럽군요
후아붸붸o 17-11-14 16:54
 
어릴때라 마냥 기뻤던 기억만 있다
난중에 심판 얘기들었는데 참 어이없었다는 ㅎ
근데 이탈리아 애들은 여전히 짜증나는 2002겠죠 ㅋㅋㅋ
이번 탈락 좀 꼬시다는 ㅎㅎㅎ
     
Severus 17-11-15 12:49
 
ㅋㅋㅋㅋㅋㅋㅋ강건너 불구경
algebra 17-11-14 18:39
 
2002월드컵 기억이 잘안남 ㅜㅜ
주변사람들이 막 환호성 질렀던건 기억나요 ㅎ
     
Severus 17-11-15 12:49
 
나도 잘 기억안나 ㅋㅋ
바람가람 17-11-14 20:07
 
02년이면 제가 한창 멘탈나가서 질풍노도의 시기를 겪기 시작할 때네요ㅎ
그래도 축구는 잘 챙겨본...;;
     
Severus 17-11-15 12:49
 
흠;;; 전 초딩때라서...
 
 
Total 45,91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6) 객님 11-09 8261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4) 관리A팀 03-05 91163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19) 관리A팀 09-13 33720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4) 관리A팀 08-22 36725
45910 이따 저녁에 누나랑 데이트 있습니다 로마법 16:31 129
45909 파종 34일차 (2) 아발란세 08-14 141
45908 한국판 어벤져스인 슈퍼스트링 (4) 대한사나이 08-11 1260
45907 우리나라도 마블브랜드같은게 본격적으로 나올려나 봅니다 (11) 대한사나이 08-11 805
45906 Morning coffee music 아발란세 08-11 143
45905 간만에 인증사진을 올릴라했는데 (12) 헬로가생 08-11 562
45904 저 집 가는 중입니다 (12) 로마법 08-09 525
45903 파종 29일차 (5) 아발란세 08-09 263
45902 내일 저녁에 누나랑 밥 먹기로 했습니다 (9) 로마법 08-08 726
45901 친구의 여자친구가 연락이 없다는데 (20) 91choi 08-08 934
45900 Hot LATINO JAZZ 아발란세 08-07 177
45899 방금까지 누나랑 통화했습니다.. (10) 로마법 08-07 1294
45898 그리고 되게 민망했던 거.. (3) 로마법 08-06 546
45897 누나와의 데이트 후기입니다 (13) 로마법 08-06 1553
45896 파종 26일차 (10) 아발란세 08-06 259
45895 바쁜 일요일 (9) 촌팅이 08-06 172
45894 여러분 저 집에 가는 중이에요! (4) 로마법 08-05 303
45893 호...하... (6) 로마법 08-05 237
45892 저어기요 수정과나 식혜는.. (14) 하이1004 08-05 324
45891 여러분 전 이제 슬슬 챙기렵니다 (3) 로마법 08-05 316
45890 혼자 있을 때 듣는 감성적인 음악 (2) 아발란세 08-05 148
45889 새벽에 노래한곡~76 촌팅이 08-04 72
45888 Piano Instrumental Music - Chill Out Music 아발란세 08-04 62
45887 아싸님 감사합니다. 잘마실께요! (35) 아발란세 08-04 184
45886 방금 머리 단정하게 잘랐습니다 (8) 로마법 08-04 27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