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8-06-02 19:56
6월, 평화로운 어느 토요일
 글쓴이 : 촌팅이
조회 : 375  





친게분들 모두 평화로운 주말 보내고 계시는지요?


이 곳은
평일 내내 날씨가 녹아내리다 
저녁에 한두시간 비가 오고 나니

눈 부신 햇살에 공기도 맑고 시원해서 좋네요 

자고 있는 와이프 옷 대충 입혀서 
공원에도 다녀오고 중국슈퍼에서 오늘 먹을 점심과 저녁장도 보고 왔어요 


IMG_1831.JPG

IMG_1829.JPG

IMG_1830.JPG


요건 뭐라고 하죠?

어릴 때 저런데서 통통 뛰면서
친구들과 덤블링도 하고 레슬링도 하며 즐겁게 놀았었는데

10분 노는데 100원 이였었나.....시간 지킨 기억은 없네요ㅋ



IMG_1835.JPG


열무김치가 할인을 하길래 

조금 있다 점심으로 멸치육수로 만든 냉국수에
열무김치 넣어 시원하게 먹으려고 샀어요 


IMG_1834.JPG


요건 이따 간식으로 먹을 떡볶이 



IMG_1836.JPG

요건 곤냐꾸 (곤약) 

이따 저녁에 와이프와 집에서 술병에 빨대 꽂을? 예정인데 

안주로
소고기 불고기 부위를 참기름에 볶은 다음 각 종 채소와 곤약을 넣고 끓이다
백된장과 적된장을 풀어주고 다시 푹 끓여 만든

돈지루 먹고싶어 곤약 샀어요 

23.jpg




사랑하는 사람과 그리고 자식 같은 개들과 
오전에 평화로이 산책하고 오늘 먹을 메뉴들을 떠올리며 장도 보고 
저녁에 집에서 오붓하게 둘이서 술도 한잔 하며 

서로의 일 이야기도 하고 뒷담화도 맞장구 쳐주며 
집안 이야기도 하고 우리 둘의 이야기도 하고.......

전 이렇게 보내는 휴일
완죤 좋아해요^^





IMG_1833.JPG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 Ti auguro una lunga felicità ♡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아발란세 18-06-02 20:34
 
트램펄린.. ㅋㅋ
아흐~ 돈지루 맛나것네용 ㅋ
저도 오늘 간만에 풀밭에 나갔다왔음.. ㅋ
     
촌팅이 18-06-03 00:27
 
아...저 통통이를 트램벌린 이라 하는군요
전혀 첨 들어봐요ㅋㅋ

알려주셔서 감사감사
맥주 맛있게 드세요!
adella 18-06-02 22:30
 
좋은 주말이군요ㅎ
저도 이제 토요일 아침이 밝았으니 열심히 놀다 오겠습니다:)
     
촌팅이 18-06-03 00:28
 
adella님도 즐겁게 열심히 노시며 좋은 주말을 만끽하시길!
ChocoFactory 18-06-02 23:48
 
그런것 같아요
일상적인 모습이 전혀 다른 문화권에서는 정말 보기 드문 장면일수도 있는것 같아요
+_+
     
촌팅이 18-06-03 00:31
 
ChocoFactory님도 즐거운 주말 보내고 계신가요?
붉은kkk 18-06-03 00:40
 
저는 학교에서 견학으로 독일에 있는 입자물리학 연구소에 다녀왔어요 ㅎㅎ
     
촌팅이 18-06-03 00:47
 
입자...물리학
왠지 마블 영화에서나 나와야 할 단어들 아닌가요?

그나저나 좋은 경험 하고 오셨겠네요
어느 도시에 있는 연구소 다녀오셨나요?

그리고 젤 중요한 맛있는거 많이 드셨나요?
          
붉은kkk 18-06-03 20:55
 
함부르크 다녀왔어요 ㅎㅎ
시간 관계상 맛있는거 많이 먹을 여유는 없었지만, 그래도 독일 맥주는 정말 맛있더군요~~
               
촌팅이 18-06-03 21:43
 
오호 함부르크 다녀오셨군요
함부르크 하면 역시 햄버거집 JIM BLOCK ㅋ

[https://i.imgur.com/34RZspW.jpg]


그리고 노킹 온 해븐스 도어, 마지막 장면에 나오던 북해가 생각나네요

[https://i.imgur.com/tgZV5ub.jpg]


나중에 다시 가실 기회 생기시면 기차로 한 시간도 안 되는 거리에
브레맨 이란 작은 도시가 있어요

[https://i.imgur.com/UVvvdP1.jpg]

요기 도시규모에 비해 관광하기도 좋고 맥주와 안주가 맛있는 집 많으니
기회 되심 들려보세요
쉐도우라인 18-06-03 08:40
 
촌팅님이....여서.. 유유자적하시고 계셨군요....ㅎㅎ
     
촌팅이 18-06-03 19:13
 
오, 쉐도우라인님을 친게에서 뵙게되니 반갑네여ㅋ
친게 자주 오세요
뽀리링 18-06-03 22:33
 
와 나중에 유럽 여행가면 촌팅이횽한테 유럽 맛집 소개 해돌라하면 되겠네욥 !!
     
촌팅이 18-06-05 01:11
 
유럽전체는 아니고
이탈리아는 어느정도 이 횽이 뽀리링님께 알려드릴수 있어요ㅋㅋ
 
 
Total 49,54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7) 객님 11-09 15719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96658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41125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5) 관리A팀 08-22 42660
49540 게임좀 추천해주세요 (1) 모닝시리얼 23:16 25
49539 신세한탄(?) (1) Ciel 21:59 52
49538 <스페인 하숙>을 보고, 후기 (2) 아이유짱 21:56 42
49537 (맛집) 남쪽에서 찾은 싱그러운 봄맛, 하동·구례의 트렌디한 (4) 러키가이 19:54 56
49536 발냄*님도 좋아할~너만 오면 돼 준비 필요없는 포천 글램핑여행 러키가이 19:47 48
49535 아이유 증말 짱이네요 (24) 신의한숨 11:40 751
49534 치즈랑댁의 [러키가이에 대한] 애정?사랑?관심?호감도의 변화~!!! (7) 러키가이 01:51 168
49533 오늘 진빠;;;님이 늦게 온걸보니;;; (4) 러키가이 01:45 102
49532 오늘같이 비오는 밤 (8) 귀요미지훈 05-19 141
49531 참는 것과 자유로움~! 그리고 행복~! (12) 러키가이 05-19 111
49530 잘 익어가네요 (12) moonshine3 05-19 153
49529 새벽에 노래한곡~109 (8) 촌팅이 05-19 124
49528 안녕하십니꽈 좋은 말씀 전해드리려 왔습니다 (32) 부분모델 05-18 386
49527 亂春 (13) 귀요미지훈 05-18 267
49526 모두 잘 지내시지요? (9) 붉은kkk 05-18 171
49525 (인증) 그동안;;;너무 오랬동안 숨겨왔던거 같습니다 전격발표2 (6) 러키가이 05-18 444
49524 광안리에서.. (10) 신의한숨 05-17 339
49523 아침에 울 아들 스맛폰 털려서..(보이스 피슁) (17) moonshine3 05-17 545
49522 남해...환상의 커플.... (11) 달콤한로케 05-17 796
49521 해운대의 반전매력, 달맞이길 문탠로드 산책여행 (11) 러키가이 05-17 265
49520 K9 아시죠? (31) 보미왔니 05-17 825
49519 그 시절 그 바다의 추억 (24) 귀요미지훈 05-16 318
49518 에고.... 칙칙한 썰... (18) 진빠 05-16 347
49517 아까 어떤분이 저보고 인증사진 올려달라고 해서 친게 왔어요 ;) (9) Linh 05-16 738
49516 이런 노래가 있었네요... 헐... (5) 헬로가생 05-16 25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