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8-06-03 08:15
Gloomy Sunday - Marianne Faithfull
 글쓴이 : 쉐도우라인
조회 : 185  



Gloomy Sunday - Marianne Faithfull


Sunday is Gloomy,

My hours are slumberless,
Dearest, the shadows I live with are numberless

Little white flowers will never awaken you
Not where the black coach of sorrow has taken you

Angels have no thought of ever returning you
Would they be angry if I thought of joining you

Gloomy Sunday

Gloomy Sunday,
With shadows I spend it all
My heart and I have decided to end it all

Soon there'll be flowers and prayers that are sad I know,
Let them not weep,
Let them know that I'm glad to go

Death is no dream,
For in death I'm caressing you
With the last breath of my soul I'll be blessing you

Gloomy Sunday

Dreaming
I was only dreaming
I wake and I find you
Asleep in the deep of My heart

Dear

Darling I hope that my dream never haunted you
My heart is telling you how much I wanted you

Gloomy Sunday
...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쉐도우라인 18-06-03 08:21
 
우리에게는...[As Tears Go By]  라는 노래로 잘 알려진 영국 여가수이죠...~

롤링스톤스의 믹재거의 연인이었다....버림을 받고...
술과 마약에 쩔어....그 꾀꼬리 같던 목소리가 저케 변한겁니다...~

영상에 나오는 아가씨가...젊은 날의 그녀입니다...~

일욜이면....가끔 꺼내서....
먼지 털고 들어보는 곡입니다...~
아발란세 18-06-03 17:22
 
되게 오랫만에 듣는 곡인데.. 노인의 목소리로 곡을 듣는건 또 첨이네요.
날씨 좋은 일요일인데 ㅋㅋ 오늘 센치하신듯 ㅋㅋ
     
쉐도우라인 18-06-03 17:45
 
ㅋㅋㅋ 노인 목소리...~

노인이 아니고...사랑에 배신 당하고....
술과 마약....폐인처럼 살아서...맛이 간겁니다....ㅎㅎ

전...저 목소리가...아주 쌔디스트하고 좋습니다....ㅎㅎ
          
아발란세 18-06-03 17:57
 
아.. 그랬군요.. 비오는날 우울할 때 들으면 작살나겠는데요 ㅋㅋ
이 노래 듣다 자/살한 사람들이 꽤 된다던데 ㅋㅋㅋ
               
쉐도우라인 18-06-03 18:00
 
네..기분 다운될 때 들어주면....
작살 납니다....ㅋㅋ
 
 
Total 45,76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6) 객님 11-09 6872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4) 관리A팀 03-05 90362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19) 관리A팀 09-13 32925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4) 관리A팀 08-22 35929
45763 금요일은 클럽 (4) 촌팅이 17:24 51
45762 오랜만에 ZARA에서 쇼핑을 했어요:) (11) adella 11:54 147
45761 새벽에 노래한곡~60 (2) 촌팅이 03:20 47
45760 운전하다가 시비붙었어염... (11) 헬로가생 06-21 629
45759 로봇대백과 (16) 촌팅이 06-21 211
45758 계피팅처......집진드기박멸 .. 모기기피제~ (10) 개짖는소리 06-21 174
45757 새벽에 노래한곡~59 (2) 촌팅이 06-18 126
45756 오~ 필승코리아~ (7) 헬로가생 06-18 224
45755 가끔가는 동네 BAR에서 술먹으러 오라고 카톡이 왔는데.. (8) 황룡 06-18 492
45754 친목 게시판 (9) 쉐도우라인 06-17 185
45753 Uriah Heep - July Morning (1973) (2) 쉐도우라인 06-17 94
45752 빗속의 여인 - 김추자 (1970) (2) 쉐도우라인 06-17 95
45751 빗속의 연인들 - 정훈희 (1972) (1) 쉐도우라인 06-17 69
45750 김추자 - 왜 아니올까 (1974) (1) 쉐도우라인 06-17 91
45749 김추자 - 봄비 (1972) (5) 쉐도우라인 06-17 95
45748 김정미 - 잊어야 한다면 (1972) (4) 쉐도우라인 06-17 97
45747 논두렁 밭두렁 - 다락방 (1976) (2) 쉐도우라인 06-17 85
45746 박인희 - 끝이 없는 길 (1975) (4) 쉐도우라인 06-17 97
45745 새벽에 노래한곡~58 (1) 촌팅이 06-17 60
45744 이달의 피자 (9) 고소리 06-16 271
45743 오랜만에...파스타 한 그릇` (5) 고소리 06-16 163
45742 개인적 생각으로 한국이 가장 못하는 분야 (11) 헬로가생 06-15 874
45741 안녕하세요 ^^ (6) ChocoFactory 06-14 225
45740 Moon River - Audrey Hepburn (1961 - Breakfast at Tiffany's) (1) 쉐도우라인 06-13 153
45739 우리은행 왜이러는건가요? (6) 선괴 06-13 88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