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9-04-09 22:59
비오는 밤 생각나는 노래
 글쓴이 : 아이유짱
조회 : 148  



비와 관련된 좋은 노래가 많지만

아무래도 최고의 곡은

이 노래지 싶습니다

물론 제가 아재라서 그렇겠지만

남영동 음악 감상실에서 이 노래 듣다가

무작정 긴 입맞춤을 했던 그녀도 생각나네요 ㅋ

우리 두꺼비 아재들 같이 들어용~ㅎ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귀염뽀작 아이유짱이에요!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물망초 19-04-09 23:03
 
비가 내리고 음악이 흐르면
난당신을 생각해요
당신이 떠나시던 그 밤에
이렇게 비가 왔어요~~~
     
러키가이 19-04-10 02:22
 
엌 나도 이 노래 생각 났는데;;;

-0-ㅋ
역적모의 19-04-09 23:10
 
혼자서 길을 걷다가 이어폰에서 이 노래가 나오면 나도 모르게 제자리에 서서 볼륨을 키우고 눈을 감아본 적이 몇 번 있었네요.

그 날 기분에 따라 입가에 웃음이 나기도 하고, 씁쓸한 표정이 나오기도 하던 것 같았지요.

누구나 살면서 한 번 쯤은 사랑을 해보겠지만......

살면서 진심으로 누군가를 사랑을 했었다는 느낌을 가졌던 사람이라면, 아마 이 노래의 가사를 음미할 때 마다 그 상대가 떠 오를 것만 같아요.

함께 인생의 한 부분을 만들어 갔던 그 사람과의 시간과 기억들을 떠올리며 가끔은 추억에 잠기는 것도 좋을 것 같아요.

By 모쏠모의.
     
아이유짱 19-04-09 23:25
 
어? 이 양반 모쏠 아님. 딱 걸렸음 ㅋ
          
러키가이 19-04-10 02:22
 
지대로 걸려서 대답안하고 ㅋㅋ 튀었슴 ㅋㅋ
귀요미지훈 19-04-09 23:20
 
아...오늘은 안 마실라 했는디...
     
아이유짱 19-04-09 23:26
 
이 노래 들으면 아재들은 견딜 수가 없지유 ㅋ
몰라다시 19-04-09 23:23
 
이별은  비오는날  소주를  병채로 ...
     
아이유짱 19-04-09 23:27
 
아이구 오늘은 그만 마셔유...
치즈랑 19-04-09 23:30
 
아름다운 음악 같은~~~~
움막 같은 아니고...
귀요미지훈 19-04-09 23:36
 
남영동 긴 입맞춤 썰과 제이민 이모 썰
기대하고 있어유~~유짱삼촌
     
치즈랑 19-04-09 23:39
 
사탄 기대하고 있어욤~~귀요미삼촌~~
          
귀요미지훈 19-04-09 23:41
 
4탄 조만간 올라가유~
앗..그러고보니 일본언냐 방에서 컵라면 먹은 썰 이후로
치즈삼촌 썰이 좀 뜸한거 같은데유?
               
치즈랑 19-04-09 23:42
 
바빠유~~~="=
놀아 줄 시간 없어유
                    
귀요미지훈 19-04-09 23:44
 
에잇...앙탈은....ㅋㅋ
그러지말고 이리 가까이...
                         
치즈랑 19-04-09 23:45
 
아잉...이 삼촌이 굶었나,.~@.@
 
 
Total 49,54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7) 객님 11-09 15802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96718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41191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5) 관리A팀 08-22 42733
49346 꿈을 꾸다... (15) 해늘 04-29 240
49345 뉴비지만... (6) 확증편향 04-29 239
49344 미치겠습니다 (6) 물망초 04-29 242
49343 엌 진빠님이 출근해따;;;밑에서부터 복습+댓글중;;; (17) 러키가이 04-29 221
49342 오늘은 종묘에 다녀왔어요 (25) Drake 04-29 282
49341 왁스 좋은 노래모음 1집 (8) 러키가이 04-28 195
49340 우리딸 떡볶이 집에 가서 있었던 일 (10) 치즈랑 04-28 309
49339 많이 들었던 노래들 입니다. (13) delta11 04-28 198
49338 티스토리로 용돈벌기 -_-;; (39) 해늘 04-28 310
49337 오늘은 일요일이었지만 출근했었죠. (18) 선괴 04-28 205
49336 집사람이 만든 가방`1 (22) 치즈랑 04-28 275
49335 꼬맹이가 B형독감에 걸렸네용 (30) 아이유짱 04-28 269
49334 바쁜 나날을 보내다 (7) 향연 04-28 201
49333 사우디 가야되는데.. 걱정이.. (7) 태우자 04-28 332
49332 어휴 오늘 34도.. 흠.. 여름 빨리도 온당~ (20) 진빠 04-28 458
49331 66년만에 처음 공개된 DMZ 평화의 길 가보니 (7) 러키가이 04-28 368
49330 일요일 아침~~~ (21) (7) 러키가이 04-28 269
49329 일요일 아침~~~ (23) 물망초 04-28 231
49328 아발란세님 나중에 이거 사실듯... (4) 대한사나이 04-28 252
49327 (인증) 펑~ 골라주세요 2 ㅎ (46) 후아붸붸o 04-28 399
49326 체력 저질됬네요 ㅎㅎ (16) Drake 04-27 297
49325 올해 베란다 농사 시작~ (12) 아발란세 04-27 436
49324 사랑 그 치졸함에 대하여.... (35) 해늘 04-27 402
49323 어우 날씨 좋다 (22) Drake 04-27 262
49322 새벽에 노래한곡~104 (9) 촌팅이 04-27 26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