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9-04-30 16:35
베체트를 아시나요??
 글쓴이 : 마르소
조회 : 387  

제 가까운 지인이 최근 베체트라는 질병을 진단받았네요

희귀병인데 이 질병을 진단할수있는 병원도 희귀하다죠 ㅎㅎ

개인별로 증상의 발현의 크기가 달라서 베체트질환을 가지고 있으면서도

모르고 사는 사람도 많다고 합니다

우선 가장 보편적인 증상이 구내염 연중 3회 이상 구내염이 생긴다면

베체트 검사를 받아보길 권한다고 하는군요

베체트는 자가면역질환으로 혈관염을 일으키는 질환입니다

쉽게 확인 가능한 부위는 구내염 다음으로 눈에 포도막염 그리고 성기염증이 있겠습니다

그리고 대장 뇌 근육 관절 피부등의 염증도 포함되네요

한번에 여러가지가 발현되기 보다 순차적으로 이곳저곳 발현이 되는데

염증이 커지는건 개인차가 있어 아주 약하게 지나가거나 혹은 엄청 커져서 실명이나 장 천공 뇌출혈로도 일어나는 위험한병입니다.

우리나라에선 주로 여성에게 자주 나타나며 물론 남성도 많습니다

중국 일본 한국 터키등 인접한 몇몇 국가에서만 발견되는 걸로 보아 유전병의 확률이 크고요

현재는 치료방법이 없고 증상의 완화정도만 가능한 약물치료만 가능하다 합니다.

모든 증상이 평범한 부위에서 이뤄지고 큰 특징이 없어 그냥 지나치시는 분들이 많다고 하는데

제 지인은 발에 홍반으로 나타났는데 어느날 갑자기 아예 걸을수도 없는 통증을 동반해서

동네병원 갔다가 아주 우연히 베체트를 조금이나마 아는 의사를 만나 큰병원에서 진단받고

약처방 치료중이네요

피곤하면 생긴다고 구내염 방치 마시고 횟수가 잦으면 병원가서 꼭 검사받아보세요

우리나라사람들은 주로 3~40대에 많이 발현되지만

다른 나라는 20~30대에 주로 발현 된다고 합니다.

친게님들의 건강을 위해 건강정보 공유합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04-30 16:50
   
확실히 희귀 질환이 많더군요~!

아는 친척이 전혀 학계에 발견되지 않은 병에 걸렸더니;;;

병원 등이 서로 모셔?가며 몇년에 걸쳐서 무료로~~~입원(병원) 생활 하더군요~!
     
마르소 19-04-30 16:53
   
헐..어떤 병증이 나타나냐에 따라 너무 괴로우실수도 있겠네요
치즈랑 19-04-30 16:59
   
제 친구가 희귀질환 약만 파는...프랑스 제약회사 한국지사에 근무하죠`
희귀병이 희귀해서 약도 귀하고 비싸긴 하지만 정부에서 지원도 잘 된다네요`
(지원 사항에 대해서는 정확히는 모름~)

그래도 얘기 들어보면`희귀병 환자가 참...고달플 것 같아요`
     
마르소 19-04-30 17:04
   
희귀질환 협회에서 정부지원 유도를 한다더군요 베체트환우회도 이번에 정부보조 희귀병 등록시켜서 진단받으면 비용의 10%만 개인부담 한다더라구요 희귀병이 희귀해서 희귀병이 아니라 모르고 지나가는 사람이 더 많을듯 싶어요
아이유짱 19-04-30 17:07
   
아까는 까칠하게 굴어서 죄송해유
친게에 입문한지 얼마 안돼서 소피님을 못알아봤어욤. 지송 꾸벅
     
마르소 19-04-30 17:10
   
아니에요... 제가 밑에 글을 못보고 작성했었는데..  제 글이 딱 그 글을 저격한것처럼 보였을거 같더라구요..오히려 제가 보미님이 오해하시진 않았을까 죄송스럽네요 저도 청원 동참한 사람입니다!
          
아이유짱 19-04-30 17:12
   
이해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부분모델 19-04-30 17:10
   
아이고 난 또 먹는 거 말씀하는 줄 알고 샤베트 드립치려고 들어왔다가

심각한 희귀병을 말씀하셔서 깜놀했네유 ㄷㄷ

넘모 무서운 병이네유 ㄷㄷ
     
마르소 19-04-30 17:11
   
친게는 먹는거 빼고 생각할수가 없죠 ㅎㅎ
flowerday 19-04-30 17:35
   
정보 감사합니다.
SuperEgo 19-04-30 17:38
   
제가 베체트병(syndrome)앓고 있습니다.
조금만 피곤하면 입안이 만신창이가 되죠.
     
마르소 19-04-30 17:42
   
아이고...수정합니다 베체트증후군.,.고생이시겠어요 ㅜㅜ
하늘나무 19-04-30 18:25
   
지인분 많이 힘드시겠어요 ㅠ

빨리 쾌차하심 좋겠어요~토닥토닥~*
     
마르소 19-04-30 19:07
   
하늘나무님 덕분에 별탈 없을듯 해요^^
진빠 19-04-30 23:06
   
저도 십대 이십대때.. 한달에 한번은 입안이 헐었어서

같은 증세인데...

저는 영양실조 였삼 ㅎㅎ..

조금만 피곤하면 입안이 헐어서...

고기를 안먹으니 단백질 부족.... 이였을듯..

지금은 생선 좋아하고 구워먹는 고기는 좀 먹으니...

입병이 없어졌네욥! ㅎㅎㅎ
 
 
Total 50,26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7) 객님 11-09 27071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99300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43786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5) 관리A팀 08-22 45516
50065 럭휘님` 100렙 달성 파티 준비해얄 것 같아요` (15) 치즈랑 08-20 353
50064 아빠가 대단한 이유 (11) 헬로가생 08-20 579
50063 음하하핫~~~~~~~~~~~~ (7) 행운7 08-20 320
50062 헤헷~~~ 그래도 난 특혜 받은듯.. (13) 행운7 08-20 372
50061 한강 자전거 대여 매장에서 로드도 빌려주나요??? (2) 제스터젯 08-20 389
50060 넘 억울행~~ ㅠ.ㅜ (14) 행운7 08-20 401
50059 레트로 감성 가득한 시골 간이역~~ 귀신이닷~~~ (8) 치즈랑 08-20 333
50058 레트로 감성 가득한 시골 간이역 여행 (19) 러키가이 08-20 558
50057 [올드팝] Roy Clark - "Yesterday, When I Was Young" (9) Drake 08-19 339
50056 여름 바다가 통째로 내 입에 들어왔다. 물회이야기 (12) 러키가이 08-19 615
50055 (폭로!) 친게에 숨어든 세계경제의 숨겨진 실세들 (34) 귀요미지훈 08-19 703
50054 HTTPS가 VPN 없이도 접속 가능하네요(뒷북주의 (2) 눈팅중 08-19 857
50053 (인증) 간만에;;;; 경기도 여주 -_- 다굴~당함이란? (20) 러키가이 08-19 753
50052 인니 처자 에피소드 파이널 (친게에 올린다는 것이 잡게올렸다… (10) 오푸스데이 08-19 618
50051 인증겸 본인소개 (33) Dominator 08-18 772
50050 왕좌의 게임(등급:15세)-fine (18) 아이유짱 08-18 634
50049 부러운 아재 (8) 귀요미지훈 08-18 534
50048 인니 처자 에피소드 3 - 보충 설명 (8) 오푸스데이 08-18 470
50047 어...이상하당 (7) 귀요미지훈 08-18 396
50046 인니 처자 에피소드 3 (14) 오푸스데이 08-18 903
50045 사람없을때 인증 한번 하겠습니다... 새벽에 아까 사진 올렸다가… (16) 오푸스데이 08-18 772
50044 (짤) 여주 갔다올게유 -0- 아이들12명과 여샘이랑 물총쌈하러~ (12) 러키가이 08-18 551
50043 아..이 새벽에 친게는 (13) 귀요미지훈 08-18 383
50042 일상의 소소함... 어떻게 하죠? (30) 오푸스데이 08-18 395
50041 노래 딱 네 곡. (24) 하늘나무 08-18 57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