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9-05-13 22:22
사랑할 수 없어...아픈 기억 때문에
 글쓴이 : 귀요미지훈
조회 : 400  

한 잔 얼큰허니 하고 7080 메들리를 듣는데 

이 곡이 귓가에 파악!!! 꽂히고, 후비적~ 후비적~가슴을 후벼 파네유~

친게 삼촌, 누님들하고 공유하고 싶어서리....


나는 너에게 어떤 의미가 되리~
지워지지 않는 의미가 되리~
사랑할 수 없어~
아픈 기억 때문에~
이렇게 눈물 흘리며 돌아서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아이유짱 19-05-13 22:51
   
고딩때 국어선생님이 들려주시던 노래들이네요
     
귀요미지훈 19-05-14 16:24
   
좋은 선생님이셨네유~
moonshine3 19-05-13 22:56
   
박강성 노래는 참~~ 들을만 하쥬..
옥분아~~
     
귀요미지훈 19-05-14 16:25
   
그러게유...어제 한 10번은 들은거 같네유
하늘나무 19-05-13 23:10
   
능력자~요미님~~~^^

꿀잠 주무세용~~~^^
     
귀요미지훈 19-05-14 16:25
   
낭구님 댓글을 넘 늦게 봐버렸네유...
어젯밤 뭔 꿈을 그리 많이 꾼건지..ㅠㅠ
물망초 19-05-13 23:40
   
귀지님 강호동 보다 나이가
많나요?
그것만 가르쳐 주세요
강호동이 70년생 입니다
     
moonshine3 19-05-14 00:42
   
저보다 위다!!에 한표..
     
귀요미지훈 19-05-14 16:26
   
궁금하믄 500원~~ㅋㅋ
달콤제타냥 19-05-14 01:57
   
귀요미님이 오빠이신지 삼촌이신지 아빠이신지
모두들 궁금해 하시네요ㅎㅎ
제 촉으로는 90년대 초반 학번이실거 같은?!... 삼촌이ㅅ...
근데 외모는 오빠가 분명하심다!!  맞아요 오빠!!
     
아이유짱 19-05-14 09:09
   
어뜩해. 초미녀님 촉이 틀렸에욤
귀요미님은 80년대 초반 학번이시거덩요 ㅋㅋ
          
달콤제타냥 19-05-14 20:15
   
정말요??
제 촉이 더위 타나봐요ㅠㅠ
     
치즈랑 19-05-14 11:38
   
저는 뭐 달콤양 말이라면 무조건...맞다봅니다.
저도 이제 오빠라고 부를라고욤

귀욤오빠~~~!
          
달콤제타냥 19-05-14 20:16
   
ㅋㅋㅋㅋㅋ 치즈오빠앙~~~
     
귀요미지훈 19-05-14 12:56
   
어머...달콤누나, 오타났어요.
90년대 초반 '출생' 이실거 같은?!...인데 '학번'이라고 오타가...
          
아발란세 19-05-14 16:36
   
설마 외계에서 오신 건 아니시겠죠? ㅋ
               
귀요미지훈 19-05-14 16:44
   
헛...들켰...쉿!
토끼삼촌은 역시 예리하셔..
                    
아발란세 19-05-14 16:52
   
어느 별인지 빨리 자수하세요 ㅋㅋㅋㅋㅋ
          
달콤제타냥 19-05-14 20:20
   
이렇게 삼백사백 마흔다섯번째 남자 사람 동생이 또 생긴건가요? ㅋㅋ
 
 
Total 49,86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7) 객님 11-09 23605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98127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42569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5) 관리A팀 08-22 44252
49865 주말에 건진 사진 - 기차좋아하시는분~! (21) 진빠 07-23 95
49864 서울 수제버거 맛집 5선 (4) 러키가이 07-23 120
49863 용산 열정도 맛집 투어 (5) 러키가이 07-23 64
49862 뻥이유~~ (6) 치즈랑 07-23 78
49861 러시아 거래처가 연락두절이라 오후내내 전화 걸었는데 (4) 목요출생 07-23 734
49860 솔아 솔아 푸르른 솔아~ (7) 보미왔니 07-23 186
49859 가즈아!!! 라고 소리지르고 싶은 음악 (4) 헬로가생 07-23 205
49858 몇년동안 구경만 하다가 (27) 매니툴박스 07-23 218
49857 끈적하게 춤추는 노래 (3) 헬로가생 07-23 150
49856 칠전 팔기도 아니구.. (22) moonshine3 07-23 174
49855 안녕하세요 제가 주문한 인도네시아 루왁 커피 입니다. 한번 올… (6) 오푸스데이 07-23 315
49854 운영자님 질문 있습니다. (3) 휘휘휘휘휘 07-23 137
49853 "올여름 휴가는 도심호텔서 바캉스"..1년새 9%→19% 급증 (4) 러키가이 07-23 192
49852 모이 삼촌 불여우~ (4) 리루 07-23 223
49851 예전에 키우던 강아지 사진 한장 올릴께요.. (13) 숀오말리 07-22 419
49850 중복 (9) 물망초 07-22 200
49849 술한잔 할때 생각나는음악 (1) 오스트리아 07-22 164
49848 새벽에 노래한곡~117 (2) 촌팅이 07-22 223
49847 라이온킹... 기대한만큼이었습니다. (5) 선괴 07-22 569
49846 일요일 오전 11시쯤에 지진 경험 했는데 ㄷㄷㄷ (4) 숀오말리 07-22 221
49845 한 여자가 한 남자를 사랑했어요 (27) 아이유짱 07-21 610
49844 며칠후에 휴가 갑니다. (15) 물망초 07-21 316
49843 기회는 이때다 (7) 초롱 07-21 432
49842 올여름 내 휴가지는 한강이다! 2019 한강몽땅 여름축제 (6) 러키가이 07-21 490
49841 바나나와 사과 (25) 귀요미지훈 07-21 59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