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9-05-15 22:31
헬스장을 옮겼습니다.
 글쓴이 : 선괴
조회 : 445  

그동안은 동네헬스장을 다녔었죠.
동창이 운영하는거도 있고 아무래도 동네에 있는  헬스장이다보니까 집하고 거리도 걸어가면 금방인것도 있어서 계속 다닌거지만,
어느 순간부터 뭔가 싸했습니다.
하지만 제가 눈치가 별로없는터라 그냥 그런가보다 넘겼는데 어느 날인가 관장이 제게다가와 그러더군요.
사람이 센스좀 있어야되는게 아니냐고.
이유인즉슨 헬스장을 이용하는 사람들이 다가고없으면 일찍 문닫고 갈수가 있는데 저때문에 제가 운동다하길 기다려야만 했었다는겁니다.
미리 청소도 운동복 빨래도 다 했는데 제가 운동을 일찍 안끝내니까 그냥 기다리는 수 밖에 없었고.
헬스장에 사람이 없으면 눈치껏 운동좀 일찍 끝내라면서 절 몰아붙였습니다.
거기까지듣고 저는 그냥 미안하다고 말하는수밖에 없었습니다.
헬스장 그러니까 관장이 정해놓은 시간까지 운동을 했던거뿐인데 왜 이런 말을 들어야하나 싶었고 집에 일찍 가고싶으면 끝내는 시간을 앞당겨서 공지로 써붙이든가 하라는 말이 목구멍끝까지 올라왔지만 참았습니다.
그리고 더는 다니고싶은 마음이 없어졌지만 그런일이 있고서도 두어달 더 다녔죠.
헬스장 이용 요금을 세달치를 냈어서 환불도 쉽지않을 게 뻔한 상황에 돈이 아까웠으니까요. 더구나 구차하게 내 돈 돌려달라고 하고싶지도  않았고.
마지막은 깔끔하게 끝내고 싶었습니다.

그리고 기간이 끝나자마자 옆동네 헬스장으로 바로 옮겼죠.
여기서는 철저히 모르는 곳이라 되려 아무런 부담이 없었습니다.
그 관장이 했던 소리들은 제가 같은 학교출신 동창이라 여과장치를 거치지  않고 했던 말들이라고 생각합니다. 과연 철저한 타인이었다면 그런 생각들을 할지언정 저에게 직접 말할수있었을까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남자는 신념이 있어야 한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귀요미지훈 19-05-15 22:51
   
잘 옮기신 듯...
전에 헬스 시작하신다는 글 본 기억이 나네유.
헬스가 꾸준히 하기 참 어려운데 선괴님은 꾸준히 다니고 계신가보네유~
     
선괴 19-05-16 06:02
   
네.
저도 몸 만들려고 다닌다기보단 그냥 관리차원에서 다니는거라 그렇게 심하겐 안하다보니 그럭저럭 다니고있는거 같아요.
역적모의 19-05-15 23:18
   
좋은 판단 같아요.

정당한 권리를 침해받을 필욘 없다고 생각해요.
     
선괴 19-05-16 06:03
   
설마하니 센스좀 발휘하란 소리를 그런식으로 들을거라고는 상상도 못했었으니까요.
지금생각해도 기가차네요.
바야바라밀 19-05-15 23:23
   
이래서 아는 사람이 더 무서운 법입니다.
     
선괴 19-05-16 06:04
   
그쵸.
하긴,
저를 단순한 동창으로뿐만이 아닌 친구로 여겼었다면 그렇게까지 이야기를 했었을까? 싶은 생각도 들긴합니다.
진빠 19-05-15 23:26
   
잘했삼..

지난번 동창글 기억나네욥

드뎌 옮겼네요~~
     
선괴 19-05-16 06:06
   
네.
ㅎㅎ
진작 옮기고싶은 마음이 굴뚝같았지만 진짜 제 돈이 너무 아까워서 그러질 못했었죠.
옮기고나니 속이 후련합니다.
보미왔니 19-05-16 10:01
   
관장 너 나쁘다~~
     
선괴 19-05-16 18:32
   
이제라도 알게되었으니..
이렇게 정리가 되어가는거 같아요.
뚜리뚜바 19-05-16 12:58
   
아? 돈을 주고 다니는데도 저딴 소리를 한거에요? ㄷㄷㄷ;;
     
선괴 19-05-16 18:33
   
네.
저도 진심 어이없었습니다.
booms 19-05-16 21:01
   
운영시간을 넘겨서 가시나 싶었더니 그런게 아니네요. 관장이란 사람이 이상한 양반이네 ...
     
선괴 19-05-16 21:38
   
네.
처음부터 저랬던건 아니었습니다.
제가 일찍가려고해도 붙잡고서 자기가 뒷정리 다할동안만 기다렸다가 같이 나가자고까지 했던 시절이 있었거든요.
그랬던게 어느새 이렇게되버렸네요.
부분모델 19-05-18 18:02
   
예전에 쓰셨던 글인데 다른 점은 지금은 짐을 완전 옮기셨군요 ㅎ

잘하셨어유 ㅎ
 
 
Total 49,86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7) 객님 11-09 23609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98127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42570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5) 관리A팀 08-22 44252
49865 주말에 건진 사진 - 기차좋아하시는분~! (21) 진빠 07-23 105
49864 서울 수제버거 맛집 5선 (4) 러키가이 07-23 132
49863 용산 열정도 맛집 투어 (5) 러키가이 07-23 70
49862 뻥이유~~ (6) 치즈랑 07-23 83
49861 러시아 거래처가 연락두절이라 오후내내 전화 걸었는데 (4) 목요출생 07-23 743
49860 솔아 솔아 푸르른 솔아~ (7) 보미왔니 07-23 189
49859 가즈아!!! 라고 소리지르고 싶은 음악 (4) 헬로가생 07-23 208
49858 몇년동안 구경만 하다가 (27) 매니툴박스 07-23 221
49857 끈적하게 춤추는 노래 (3) 헬로가생 07-23 153
49856 칠전 팔기도 아니구.. (22) moonshine3 07-23 177
49855 안녕하세요 제가 주문한 인도네시아 루왁 커피 입니다. 한번 올… (6) 오푸스데이 07-23 318
49854 운영자님 질문 있습니다. (3) 휘휘휘휘휘 07-23 140
49853 "올여름 휴가는 도심호텔서 바캉스"..1년새 9%→19% 급증 (4) 러키가이 07-23 195
49852 모이 삼촌 불여우~ (4) 리루 07-23 226
49851 예전에 키우던 강아지 사진 한장 올릴께요.. (13) 숀오말리 07-22 423
49850 중복 (9) 물망초 07-22 203
49849 술한잔 할때 생각나는음악 (1) 오스트리아 07-22 167
49848 새벽에 노래한곡~117 (2) 촌팅이 07-22 226
49847 라이온킹... 기대한만큼이었습니다. (5) 선괴 07-22 572
49846 일요일 오전 11시쯤에 지진 경험 했는데 ㄷㄷㄷ (4) 숀오말리 07-22 224
49845 한 여자가 한 남자를 사랑했어요 (27) 아이유짱 07-21 613
49844 며칠후에 휴가 갑니다. (15) 물망초 07-21 319
49843 기회는 이때다 (7) 초롱 07-21 435
49842 올여름 내 휴가지는 한강이다! 2019 한강몽땅 여름축제 (6) 러키가이 07-21 494
49841 바나나와 사과 (25) 귀요미지훈 07-21 601
 1  2  3  4  5  6  7  8  9  10  >